검색

<뇌부자들> 김지용 정신과 전문의가 본 『명상 살인2』

정신과 전문의가 본 소시오패스 연쇄살인범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완전범죄를 꿈꾸고 과감하게 다음 계획을 실행하는 비요른의 머릿속은 어떻게 생겼을까 하는 모든 것을 풀기 위해 유튜브 채널 <뇌부자들>의 김지용 정신과 전문의를 만났다. (2022.01.12)

김지용 정신과 전문의 

명상과 살인을 한 문장에 썼다가 독일 전체가 흔들렸다. 독일 132주 연속 베스트셀러에 오르고 시리즈 통산 200만 부가 판매되었다. 게다가 영화화까지 확정되어 준비 중이다. 그런 『명상 살인』이 2권으로 돌아왔다. 주인공 비요른의 범죄는 계속될 것인가? 열린 결말로 마무리 지어, 다음 이야기를 궁금해했던 독자들에게 상상도 못 한 이야기로 찾아온 『명상 살인 2』!

심각한 범죄나 기이한 행동을 하는 사람을 보면 ‘저 사람 머릿속엔 무엇이 들었을까?’라고 궁금하기 마련이다. 완전범죄를 꿈꾸고 과감하게 다음 계획을 실행하는 비요른의 머릿속은 어떻게 생겼을까 하는 모든 것을 풀기 위해 유튜브 채널 <뇌부자들>의 김지용 정신과 전문의를 만났다.



'명상 살인 1권과 2권', 어떻게 읽으셨나요?

『명상 살인 1』은 범죄 스릴러 소설이었죠. 2권은 동시에 심리 소설이기도 해요. 1권에서는 비요른이 범죄를 덮고 덮어서 완전범죄를 이뤄나가는, 거기에 명상까지 더해지는 독특한 장면 연출이 즐거웠다면 2권은 그가 왜 이런 성향을 가지게 되었는지 나오죠. ‘내면 아이’라는 용어 자체가 정신과에서는 줄곧 쓰거든요. 비요른의 5살로 가보는 상담과 진료는 제가 하는 것과 많이 비슷해요. 그런 과정은 완벽하나 결과는 예상한 방향과는 전혀 다르게 나오니 당연히 신박하다고 느끼고요. 완전히 몰입하게 되는 책이었어요.

‘내면 아이’에 대해서 설명해주세요.

1편에서는 명상이 자신을 조종하고 있다고 합리화하는데 2편에서는 ‘내면 아이’를 이야기해요. 내면 아이는 정신분석의 학파 중 하나, ‘대상관계이론’에서 이야기하는 개념이에요. 이 이론은 사람에겐 2가지 자아가 있다고 말하는데요. 하나는 어린 시절에 경험한 부모의 생각이나 감정, 행동을 닮은 내면 부모이고 다른 하나가 그 양육 방식으로 형성된 내면 아이입니다. 부모에게 칭찬과 인정을 받지 못한 사람은 그것에 집착하는 내면 아이가 자리 잡게 되는 겁니다. 한마디로, 한 개인이 인생에서 어린 시절부터 지속적인 영향을 주는 존재가 내면 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비요른을 정신분석학적으로 진단하자면 어떤 유형인가요?

정신의학적으로 그에게 어떤 진단을 내려야 할지 굉장히 고민했어요. 결론부터 말하자면 그는 ‘반사회적 인격’을 가진 인물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마피아 변호사 시절부터 반복적으로 범법 행위를 저질렀고 거짓말에 거짓말이 꼬리를 물고 다른 사람을 속여 왔어요. 충동적이며 다른 사람에게 해를 끼치거나 학대하는 걸 아무렇지 않게 느끼잖아요. 되려 합리화하기까지 하니까요.

그렇다면 다중인격으로 보는 해리성 정신장애로는 볼 수 있나요?

해리성 정체감 장애는 보통 학대와 같은 외상 경험과 연관이 있어서 비요른의 어린 시절 상처와 맞닿아있긴 하지만, 다른 인격이 나타나면 아예 다른 사람이 되는 것 같은 변화를 겪어요. 성격이나 말투, 행동, 표정까지도요. 하지만 비요른은 내면 아이와 대화하면서 절대로 주도권을 뺏긴 경우는 없죠. 따라서 비요른을 다중인격으로 보기에는 어렵습니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비요른의 내면 아이는 정신질환이 아니라 정상 발달 과정에서 만들어지는 누구나 가지고 있는 내 마음의 일부분이라는 사실이에요.


김지용 정신과 전문의

내면 아이는 어떻게 다뤄야 하는 문제일까요?

내면 아이는 무시한다고 해서 없던 것이 되거나 사라지는 것이 아니에요. 내면 아이의 영향으로부터 자유로워지고 싶다면 인정해주고 존중해주어야 해요. 어릴 적 부모로부터 받지 못했던 것을 성인이 된 내가 해주어야 한다는 거죠. 이런 깊숙이 쌓여있는 감정, 상처받은 부정적인 감정들을 마치 압력솥에 김을 빼는 것처럼 어느 정도씩 상담을 하기도 하고 나 자신에게 긍정적인 행동을 하면서 김을 빼주는 것이 필요합니다.

완벽한 부모는 없을 것 같아요. 아이에게 잘못한 부분들을 바로잡고 싶다면요?

누구나 실수할 수 있어요. 아이에게 상처가 되는 말을 할 수도 있고요. 부모도 사람이니까요. 그리고 내 의도와는 다르게 아이가 받아들일 수 있어요. 부모는 좋은 의도를 가지고 혼냈지만 아이 입장에서는 부모가 나를 미워한다고 느낄 수 있죠. 그렇기 때문에 더욱더 많은 대화가 필요해요. 아이가 상처받았다고 느껴질 때, 첫 번째! 변명하기보다는 그 감정을 인정해주고 공감해주어야 합니다. 그리고 두 번째! 솔직한 사고를 하거나 그 말이나 행동의 의미를 설명해야 합니다. 비요른의 아빠가 이 두 가지를 알고 있었다면, 비요른의 내면 아이가 가진 상처는 없었을 거예요.

『명상 살인 2』에서 인상적이었던 부분은?

마음 챙김 명상은 실제로 저도 자주 이야기하고 명상 수업받기를 추천하거든요. 이 책에서 가장 놀란 부분은 바로 책 속에 ‘명상’선생님인 요쉬카 브라이트너인데요. 요쉬카가 말하는 게 제가 실제로 진료실에서 실제로 이야기하는 것과 굉장히 닮아있고 요쉬카의 말 중에 제 생각과 다른 부분은 단 1도 없었습니다.


<인터뷰 영상 보기>



명상 살인 2
명상 살인 2
카르스텐 두세 저 | 전은경 역
세계사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 명상 살인 <카르스텐 두세> 저/<박제헌> 역

    14,22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명상 살인 2 <카르스텐 두세> 저/<전은경> 역

    14,22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ebook
명상 살인

<카르스텐 두세> 저/<박제헌> 역11,500원(0% + 5%)

“누구도 이런 살인은 상상하지 못했다” 인간관계와 업무 스트레스에 시달리다 못해 그 원흉이 되는 사람이 사라지길 바란 경험이 한 번도 없는 현대인이 있을까? 그런 면에서 『명상 살인』의 주인공 비요른 디멜도 처음엔 여느 사람과 다를 바 없었다. 대형 로펌에서 일하는 변호사로서 그는 밤낮도, 주말도 없이 일해..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더워 죽는 참혹한 현실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면 '더워 죽겠다'는 과장된 표현을 써본 적이 있을 테다. 이제는 과장이 아니다. 진짜 더위로 죽는 사람이 생긴다. 점점 더 더워지고, 더 많은 삶이 죽음에 내몰린다. 책에서 보여주는 장면은 섬뜻하지만, 외면할 수 없는 사실이다. 지구인 필독서.

『고 녀석 맛있겠다』 20년 후 이야기

<고 녀석 맛있겠다> 시리즈 출간 20주년 기념작으로 초보 아빠였던 티라노사우루스와 아기 공룡 '맛있겠다'의 따뜻하고 가슴 뭉클했던 만남과 작별 이후 20년 만의 다시 만난 둘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읽고 나면 눈물이 핑 도는 그들의 두 번째 만남과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을 만나보자.

당신을 위한 맛나고 맛나는 이야기

2024 런던도서전에서 『연남동 빙굴빙굴 빨래방』으로 주목받은 김지윤 작가의 신작. 혜화동의 작은 가게 ‘맛나 도시락’에서 펼쳐지는 에피소드들을 반찬 삼아 뜨끈뜨끈한 밥심을 닮은 이야기를 담았다. 오늘 하루 지친 일상을 보냈다면, ‘진짜 어른’ 정금남 여사의 든든한 한 끼를 드셔 보시길.

어느 단타 천재의 매매 원칙

100만 원으로 참가한 실전투자대회에서 1,187%의 수익률로 화려하게 등장한 대학생 트레이더 만쥬의 투자 비법을 들려준다. 주식에 입문해 전업 투자자가 되기까지 저자의 투자 이야기를 통해 승률을 높이고 수익을 내는 매매의 기준과 원칙을 만나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