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릴러의 정수를 보여줄 ‘지킬/하이드’ 강렬한 카리스마를 내뿜는 ‘하이드’컷 공개!

‘지킬/하이드’役 류정한-홍광호-신성록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또 한 번의 전설을 예고한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내일(31일) 1차 티켓오픈 피켓팅 예고! (2021.08.30)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하이드컷_류정한, 홍광호, 신성록|제공 =오디컴퍼니㈜ 

캐스팅 발표와 동시에 폭발적인 관심이 이어지며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최고의 작품임을 입증하고 있는 뮤지컬 <지킬앤하이드>(프로듀서 신춘수, 제작 오디컴퍼니㈜)가 내일(31일) 1차 티켓오픈을 앞두고 극 중 악(惡)을 대변하는 ‘하이드’로 완벽하게 변신한 류정한, 홍광호, 신성록의 ‘하이드’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이미지에서는 무대 속 ‘하이드’ 캐릭터 그 자체로 분해 올 블랙 의상을 기본으로 두터운 털코트를 걸치고 장발 머리에 쓴 진사고모(眞紗高帽)와 다크한 스모키 메이크업이 어우러져 섬뜩한 분위기를 풍기는 모습이 ‘스릴러’ 뮤지컬의 진면목을 단적으로 느끼게 해준다. 또한 류정한, 홍광호, 신성록 세 배우가 보여주는 광기 어린 표정과 서늘한 눈빛, 절제된 카리스마는 단번에 시선을 압도하며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하이드컷_류정한, 홍광호, 신성록|제공 =오디컴퍼니㈜ 

뮤지컬 <지킬앤하이드>는 ‘지킬’과 ‘하이드’로 표현되는 ‘선(善)과 악(惡), 인간의 이중성’을 다룬 작품으로 한 인물이 가진 두가지 인격의 내면을 강렬한 퍼포먼스로 심도 깊게 그려내며 압도적인 몰입감을 선사하는 스릴러 뮤지컬이다. 2004년 국내 무대에서 초연되어 현재까지 기록적인 신화를 써내려가며 대한민국 뮤지컬의 대명사로 불리는 작품으로 특히 이번 시즌에는 6개월 이상의 장기 공연을 예고하여 많은 관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으며 이번 ‘하이드’컷 공개로 그 기대감이 더욱 증폭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박진감 넘치는 스토리와 지킬과 하이드의 대비를 작품 속에서 극대화시키는 무대와 연출, ‘This Is The Moment(지금 이 순간)’을 탄생시킨 세계적인 작곡가 프랭크 와일드혼의 웅장하고 드라마틱한 음악과 ‘지킬/하이드’역의 류정한, 홍광호, 신성록, ‘루시’역의 윤공주, 아이비, 선민, ‘엠마’역의 조정은, 최수진, 민경아까지 대한민국 뮤지컬을 대표하는 배우들이 함께하는 톱클래스 캐스팅으로 감동과 전율의 무대를 선사하며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기획사 제공

기사와 관련된 공연

오늘의 책

질병의 뿌리를 찾아라

의학의 발전에도 현대인의 만성질환 비율은 증가하고 있다. 저자 제프리 블랜드 박사는 질병의 증상을 넘어, 개개인 건강 문제의 근본 원인을 해결하는 치료법을 제시한다. 질병의 뿌리를 찾아내어 만성병을 극복하는, 건강 관리의 새로운 접근법을 전하는 책.

무작정 사면 망합니다!

주식 전문투자자 김현준 대표가 초보 투자자가 궁금해하는 질문 40가지를 1대 1로 대화하듯 답한 내용을 담았다. 종목 선택 및 매수매도법부터 주식으로 돈 버는 방법까지 투자자라면 꼭 알아야 할 내용을 담았다. 올바른 투자를 위한 초보 투자자의 길잡이가 될 것이다.

자화상을 통해 내 마음을 살펴보다

“상처를 치유하기 위해서는 자신의 깊은 내면과 만나는 과정을 거쳐야 합니다” 미술치료의 최고 권위자 김선현 교수의 신간. 프리다 칼로, 앤디 워홀, 구스타프 클림트 등 57명의 화가가 남긴 자화상에서 화가의 목소리와 그들이 남긴 감정을 읽어내며, 이를 통해 '진정한 나'를 찾는 방법을 소개한다.

푸바오, 널 만난 건 기적이야

대한민국 최초의 자연 번식으로 태어난 판다, 푸바오. 슈푸스타를 사랑으로 돌봐 온 강철원 사육사의 따스한 러브레터. 그간의 포토 에세이에서 다 전하지 못했던 자이언트판다의 첫 만남, 바오 가족의 탄생부터 37년간 동물과 교감해온 베테랑 사육사로서의 특별 칼럼까지 모두 담았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