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MD 리뷰 대전] 예스24 MD가 5월에 고른 책

<월간 채널예스> 2020년 5월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책을 읽다 시선이 한 곳에 머문다. 밑줄을 긋는다. 생각을 일으키는 문장이다. 밑줄의 주변을 오래 맴돌며 나만의 세계로 빠져들고 싶다. (2020. 05.07)

111.jpg

 


이렇게 왈칵 마음을 흔든다


『당신의 아름다움』
조용미 저 | 문학과지성사

 

 

800x0 (5).jpg

                                                              

 

 

 

문학은 때로 어떤 전망서나 실용서보다도 날카롭게 현실을 짚는다. ‘짚는다’보다는 ‘비춘다’ 또는 생각을 마음을 ‘환기한다’는 표현이 더 적당할 지도 모르겠다. 삶이 고통스럽다면 고통스러운 대로 향기롭다면 향기로운 대로 작가들은 오직 그만이 가진 펜을 단단히 고쳐 잡는 듯하다. 펜이 무뎌지게 방치하지 않으며, 혹여 무뎌졌다 싶으면 공들여 벼리는 일을 기어이 해내고 만다. 시인이 지나온 인고의 시간은 무수한 생채기를 남겼으나 끝내 아물어 시가 되었다. 이제 그 시는 나의 시간 어디쯤 꼭 맞춘 듯 닿아 왈칵 마음을 흔든다. 여느 문학이 그러하듯이. (박형욱 MD)

 

 

좋은 것에 계속 영향 받으려고


『아무튼, 메모』
정혜윤 저 | 위고

 

800x0 (4).jpg

                                                               

 

 

 

책을 읽다 시선이 한 곳에 머문다. 밑줄을 긋는다. 생각을 일으키는 문장이다. 밑줄의 주변을 오래 맴돌며 나만의 세계로 빠져들고 싶다. 그러나 출근을 해야 한다. 중요한 PT를 준비해야 한다. 밥을 해야 하고, 아이를 씻겨야 한다. 아이가 잠든 밤엔 모바일 쇼핑으로 생필품을 산다. 시간은 좀처럼 없다. 그래서 일단 메모 앱을 열고 문장만 기록해둔다. 아주 조그만 시간에도 가능하다. 그리고 다음의 조그만 시간에, 그 문장을 바라보며 생각을 이어간다. 때로는 약간의 생각을 글로 덧붙인다. 늘 같은 하루를 보내는 내가 이 시간을 통해 조금 다른 존재가 된다. 좋은 문장을 닮아간다. 『아무튼, 메모』 가 알려주듯, 메모는 “좋은 것에 계속 영향 받으려는” 삶의 태도다. (김성광 MD)

 


이제 지도를 볼 때가 되었다


『지리 덕후가 떠먹여주는 풀코스』
 서지선 저 │ 이담Books

 

 

800x0 (3).jpg

                                                                

 

 

 

지리의 쓸모와 재미를 알려주는 입문서. 위도와 경도까지는 아는 데 그 이상은 잘 몰랐다면, 여행을 다녀오고도 유명 스폿 말고 해당 지역에 대해 할 말이 없었다면(부끄럽게도 나의 이야기다) 이제 이 책 한권으로 당당해질 수 있다. 지도를 읽는 기본적인 키워드부터 그 안에 녹아있는 기후, 역사, 문화까지 단계별로 친절하게 짚어주니 즐겁게 읽기만 해도 상식이 차곡차곡 쌓인다. 당장 떠날 수 없는 지금, 지도를 읽으며 예습하는 시간을 가지면 어떨까? 북커버 안쪽에는 컬러풀한 세계지도가 인쇄되어 있으니 꼭 펼쳐서 복습까지 해보자. (양찬 MD)

 


삶, 사람, 다정, 희망에 대한 질문


『힌트 없음』
 안미옥 저 │ 현대문학

 

800x0 (2).jpg

                                                                

 

 

 

살수록 사람과 멀어지는 느낌이다. 분명 종은 인간인데, 사람이었다가 아니었다가를 반복하는 기분. 가끔은 내가 뱉은 말 때문에, 가끔은 누군가 나를 훼손시켜 사람과 멀어진다. “거울에 비친 얼굴이 내 얼굴”이며 “사람이 사람을 낫게 한다”는, 으레 믿던 사실이 흔들린다. 미래를 위해 어쩔 수 없다고, 다 단단해져가는 과정이라는 말은 위로가 되지 않는다. 하지만 그렇다. 현실 앞에서 나는 자꾸 하찮고 나약해지지만 이런 시집은 또 출간된다. 당연한 일에 자꾸 의문을 던지는 시. 어떻게 살 것인지를 고민하며 어떻게든 계속 쓰는 시인. 어렵지 않아 잘 읽히고, 깊다. (이정연 MD)

 


오늘도 먹방을 보는 나에게


『먹을 때마다 나는 우울해진다』
 애니타 존스턴 저/노진선 역 | 심플라이프

 

 

800x0 (1).jpg

                                                              

 

 

 

내 유튜브 구독 목록에는 ‘먹방 지향 자아’와 ‘운동 자아’가 공존한다. 다이어트 후에는 몸무게에 대한 강박도 왔다. 먹고 나면 이를 태우려 얼마나 운동해야하나 같은 계산을 늘 하고 지냈다. 느리게나마 빠졌지만, 행복하지 않았다. 근육은 생겼지만 심리적인 이유에선지 조금 아팠다. 모든 게 진행중인 나를 돌아보며 책을 펼쳤다. 섭식에 대한 이야기지만, 실은 내면의 나다움을 발견하라는 메시지가 주인 심리 치유서의 성격이 강하다. 중간마다 들려주는 동화, 민담 등의 은유를 통해 그의 메시지는 보다 쉽게 읽힌다. 음식에 대한 갈망과 몸매에 대한 고민을 달고 사는 사람이라면 이 충돌의 근원은 무엇인지 탐독해볼 기회를 줄 것이다. (이나영 MD)

 


자연을 치료약 삼은 한 해의 경험


『야생의 위로』
 에마 미첼 저/신소희 역 | 심심

 

 

800x0.jpg

                                                                

 

 

자신을 돌보는 방법에 대해 이야기하는 책. 동식물을 연구하는 에마 미첼은 우울증을 앓고 있지만, 다행히도 자신의 우울을 보듬는 법을 잘 알고 있다. 숲의 야생 초목과 동물들을 만나고 수집하며 자연에 몰두하는 것이다. 물론 산책 외에도 몇 가지 방법을 쓴다. 차를 끓이거나 친구와 함께 시간을 보내는 것. 영화나 뜨개질도 있다. 하지만 그중 자연이 가장 강력한 치료약이라는 걸 경험뿐 아니라 과학으로도 증명하며 내게 권한다. 나는 나를 잘 위로하고 있을까? 마음이 어두울 때가 오면 그를 따라 나뭇가지에 핀 형광 연둣빛 조각들과 목덜미를 데워주는 햇살에게 위로 받아보려 한다. (김주리 MD)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예스24에서 운영하는 콘텐츠 플랫폼입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등 다양한 이야기를 만나 보세요.

오늘의 책

차가운 위트로 맛보는 삶의 진실

문장가들의 문장가, 김영민 교수의 첫 단문집. 2007년부터 17년간 써 내려간 인생과 세상에 대한 단상을 책으로 엮었다. 예리하지만 따스한 사유, 희망과 절망 사이의 절묘한 통찰이 담긴 문장들은 다사다난한 우리의 삶을 긍정할 위로와 웃음을 선사한다. 김영민식 위트의 정수를 만나볼 수 있는 책.

누구에게나 있을 다채로운 어둠을 찾아서

잘 웃고 잘 참는 것이 선(善)이라고 여겨지는 사회. 평범한 주인공이 여러 사건으로 인해 정서를 조절하는 뇌 시술을 권유받는다. 그렇게 배덕의 자유를 얻으며, 처음으로 해방감을 만끽한다. 선과 악이라는 이분법에서 벗어나 ‘조금 덜 도덕적이어도’ 괜찮다는 걸 깨닫게 해줄 용감한 소설.

그림에서 비롯된 예술책, 생각을 사유하는 철학책

일러스트레이터 잉그리드 고돈과 작가 톤 텔레헨의 생각에 대한 아트북. 자유로운 그림과 사유하는 글 사이의 행간은 독자를 생각의 세계로 초대한다. 만든이의 섬세한 작업은 '생각'을 만나는 새로운 경험으로 독자를 이끈다. 책을 펼치는 순간 생각을 멈출 수 없을 거라고 '생각한다'.

몸도 마음도 건강한 삶

베스트셀러 『채소 과일식』 조승우 한약사의 자기계발 신작. 살아있는 음식 섭취를 통한 몸의 건강 습관과 불안을 넘어 감사하며 평안하게 사는 마음의 건강 습관을 이야기한다. 몸과 마음의 조화로운 삶을 통해 온전한 인생을 보내는 나만의 건강한 인생 습관을 만들어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