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책방 주인의 추천] 프루스트의서재 박성민 대표 - 『그린란드에 살고 있습니다』

<월간 채널예스> 2019년 12월호 책방지기가 팔고 싶은 책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그린란드에서의 삶. 황량한 섬이라 외로울 것 같지만, 어쩌면 삭막한 도시의 삶보다 따뜻할 수 있어요. (2019.12.04)

프루스트 사진1.jpg

 

 

『그린란드에 살고 있습니다』 를 추천합니다. 그린란드 하면 추위와 눈, 은빛 황무지만 떠오르는데요. 여행도 힘든 그런 곳에 사는 사람이 있다니 놀랍지 않나요? 김인숙 저자는 그린란드 사람과 결혼하여 이곳에 정착하게 됩니다. 황량한 섬이라 외로울 것 같지만, 어쩌면 삭막한 도시의 삶보다 따뜻할 수 있어요. 조화로운 자연 속에서 사람의 온기를 느끼기 때문이죠.

 

 

프루스트 사진2.jpg

 

 

프루스트 사진3.jpg

 

 

 

 

 

 

*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 ‘프루스트의서재’

 

서울 금호동 언덕을 오르면 빨간 벽돌집에 자리한 책방이 보인다. 박성민 대표는 책을 통해 잃어버린 시간을 찾고 싶은 마음에 살고 있는 동네에 책방을 차렸다. 책을 파는 곳이지만, 손님들이 모여 시를 낭독하고 연하장을 만들기도 하는 따뜻한 공간. 고양이 까순이가 책방의 마스코트다.

 

주소 서울 성동구 무수막길56
영업시간 화~토요일 오후 1시 ~ 8시 / 일, 월요일 휴무
전화번호 010-8988-2682
이메일 proustbook@icloud.com
인스타그램 @library_of_proust

 

 

 

 

 

 

 


 

 

그린란드에 살고 있습니다김인숙 저 | 브릭스
섬에 정착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지도 모른다. 일 년의 반 이상이 겨울인 곳에 살면서도 긍정과 활기를 잃지 않는 저자의 밝은 목소리는 우리에게 행복이 어디에 있는지에 관한 작은 단서를 제시해 줄 것이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윤주

    좋은 책, 좋은 사람과 만날 때 가장 즐겁습니다. diotima1016@yes24.com

    그린란드에 살고 있습니다

    <김인숙> 저11,700원(10% + 5%)

    지도에서 하얗게 칠해져 생명체 하나 없을 것 같은 세계 최대의 섬, 그린란드. 이곳에는 수천 년 전부터 이누이트가 살아왔고, 혹독한 기후 속 그들이 지켜온 언어와 문화가 있다.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지정된 아이스 피오르가 있는 일룰리셋, 그린란드의 관문으로 옛 미군 기지와 거대한 러셀 빙하를 만날 수 있는 캉갈루..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ebook
    그린란드에 살고 있습니다

    <김인숙> 저8,190원(10% + 5%)

    그린란드는 왜 논란의 중심에 있는가 트럼프 대통령은 왜 뜬금없이 그린란드를 사겠다고 했을까? 그린란드는 도대체 어떤 땅이기에 논란이 되었던 것일까? 세계에서 가장 큰 섬. 국토의 80%가 빙하에 덮인 얼음의 땅. 그러나 지난 50년간 빙하의 양이 급격히 줄어들며 지구온난화의 바로미터가 된 곳. 232년간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이토록 찬란한 청춘의 순간들

    김화진 소설가의 첫 장편. 사람에 대한 애정이 듬뿍 담긴 이번 소설엔 아름, 민아, 해든 세 명의 친구가 등장한다. 삼각형의 꼭짓점에 놓인 것처럼 다르지만, 서로에게 끌리는 감정과 질투 등을 눈부신 계절의 변화와 함께 그려냈다. 숨겨놓았던 감정을 털어놓게 만들 문장들이 가득한 작품.

    우리 가족 마음 보살피기

    사랑하는 두 사람이 만나 가정을 이루고 아이를 낳는다. 아이는 사랑스럽다. 그런데도 시간이 지나면 왜 다투고 미워하고 극단적으로는 가족의 연을 끊을까? 가족 심리 전문가 최광현 교수가 갈등의 유형, 해결책을 제시한다. 우리 가족을, 나를 지키는 심리 처방을 전달한다.

    이해인 수녀가 간직해 온 이야기

    수녀원 입회 60주년 기념 이해인 수녀의 단상집. 반짝이는 일상의 사진과 함께, 인생의 여정에서 품어온 단문, 칼럼, 신작 시 10편을 책에 담았다. 편지와 사물, 사람과 식물, 시와 일기. 우리가 잊고 살아온 소중한 것들을 말하는 수녀님의 이야기는 삶에 희망을 따스하게 비추어 준다.

    2023 뉴베리 명예상 수상작

    과거는 곧 미래다 정말 그럴까? 벗어나고 싶은 과거와 이어진 고리를 끊고 새로운 미래를 찾아 바다로 나선 열두 살 소녀의 놀라운 모험 이야기. 신비로운 여정과 진정한 희망의 메시지를 담았다. 『어둠을 걷는 아이들』에 이은 크리스티나 순톤밧의 세 번째 뉴베리 명예상 수상작.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