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번역가 박상미 “번역은 여전히 즐거운 책 읽기”

번역가 박상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최근 『나의 사적인 도시』로 독자 여러분들을 만나고 있어요. 독자들의 작은 관심이 제가 쓴 책보다 ‘나은 better’ 결과를 가져올 수 있을 거라 생각해요. 책은 자신의 관심사를 비교적 수월하게 찾아볼 수 있는 방법이지만 뜻하지 않게 좋은 결과를 얻을 수도 있어요.

편집1.jpg

 

 

자료를 찾느라 책을 보게 되는 경우가 많아서 독서는 거의 일이고 일상이에요. 보통은 서재에서 바로 앉아 집중해서 책을 읽죠. 하지만 약속이 없는 어느 저녁, 일찍 씻고, 청소하고, 깨끗한 공간에서 옷 대충 입고, 마음도 성글게 하고 책을 읽을 때, 삶이 더없이 화려하다고 느껴지는 순간이에요.
 
한국에 온 이후 한문 공부를 하고 있어요. 중국 사상에 대한 책이나 중국 시인의 시집 등을 구할 수 있어서 행복해요. 요즘엔 『도덕경』을 읽고 있어요. 또 프랑스의 화가, 프란시스 피카비아에 관한 관심이 있어 뉴욕에서 책을 사왔어요. 그 책을 읽을 계획이에요. 현대미술 관련 서적은 국내에서 구하기 힘든 경우가 많아요. 이런 현실을 위해서라도 제가 번역을 해야지요. 『The Lives of the Artists』라는 책을 번역하고 있어요. 현대 미술가들과 한 인터뷰를 바탕으로 쓴 책이에요. 다시 오랜, 고된 노동이겠지만 번역은 여전히 즐거운 책 읽기에요.

 

최근 『나의 사적인 도시』로 독자 여러분들을 만나고 있어요. 독자들의 작은 관심이 제가 쓴 책보다 ‘나은better’ 결과를 가져올 수 있을 거라 생각해요. 책은 자신의 관심사를 비교적 수월하게 찾아볼 수 있는 방법이지만 뜻하지 않게 좋은 결과를 얻을 수도 있어요. 뉴욕과 미술에 관심이 있다면 제 책을 찾아볼 수도 있고, 갤러리나 미술관에 가볼 수도 있고, 뉴욕에 직접 가볼 수도 있겠죠. 관심을 갖고 관심의 끈을 놓지 말라고 말씀 드리고 싶어요. 

 

 

명사의 추천

 

변신

프란츠 카프카 저/루이스 스카파티 그림/이재황 역 | 문학동네

어린 시절, 엉뚱한 곳에 '잘못 놓여진' 느낌은 나에게만 있는 것이 아니구나, 자각하게 되었다.

 

 

 

 

 

 

 

 

이미지와 글쓰기

롤랑 바르트 저/김인식 역 | 세계사

바르트의 사고력, 문장력에 반한 책.

 

 

 

 

 

 

 

 

 

 

칠일 밤

송병선 역 | 현대문학

보르헤스의 따뜻한 목소리를 직접 듣는 것 같은 착각을 일으키는 책. 소설과는 또 다른 아름다움이 있고, 번역이란 얼마나 불가능한 일인가 새삼 깨닫게 된다. 

 

 

 

 

 

 

 

 

 

 

 

 

소매치기

로베르 브레송/마틴 라살레/마리카 그린 | 피터팬픽쳐스

브레송의 영화들은 인물들의 움직임을 볼 수 있게 해준다. 이를 테면 문을 열면 일어나는 일 뿐 아니라 인물이 문을 열고 들어가는 동작까지 보게 해준다.

 

 

 

 

 

 

 

 

 

동경이야기 - 2DISC (BD DVD) : 블루레이

감독:오즈 야스지로, 주연:류 치슈, 히가시야마 치에코 | 클래식라인(주)

사람이 사는 일의 풍경이랄까. 오즈는 그 풍경을 부드럽고 따뜻하고 유머러스하게 보여준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예스24에서 운영하는 콘텐츠 플랫폼입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등 다양한 이야기를 만나 보세요.

오늘의 책

박노해 시인의 첫 자전 에세이

좋은 어른은 어떤 유년시절을 보냈을까? 어두운 시대를 밝힌 박노해 시인의 소년시절 이야기를 담은 에세이가 출간됐다. 지금의 박노해 시인을 만들어 준 남도의 작은 마을 동강에서의 추억과 유소년 “평이”의 이야기를 진솔하게 33편의 산문과 연필그림으로 담았다.

도도새 그림 속 숨겨져 있던 화가의 삶

도도새 화가, 김선우의 첫 에세이. 지금은 멸종된 도도새를 소재로 현대인의 꿈, 자유 등을 10여 년 동안 표현해 온 김선우. 이번에는 무명 시절에서부터 ‘MZ 세대에게 인기 높은 작가’로 꼽히기까지 펼쳐 온 노력, 예술에 관한 간절함, 여행 등을 글로 펼쳐 보인다.

왜 수학을 배워야 할까?

계산기는 물론 AI가 거의 모든 질문에 답하는 세상에서 왜 수학을 배워야 할까? 질문 안에 답이 있다. 수학의 본질은 복잡한 문제를 쉽게 해결하는 것이다. 미래 예측부터 OTT의 추천 알고리즘까지, 모든 곳에 수학은 존재하고 핵심 원리로 작동한다. 급변하는 세상, 수학은 언제나 올바른 도구다.

기회가 오고 있다!

2009년 최초의 비트코인 채굴 후 4년 주기로 도래한 반감기가 다시 돌아오고 있다. 과거 세 차례의 반감기를 거치며 상승했던 가격은 곧 도래할 4차 반감기를 맞아 어떤 움직임을 보일 것인가? 비트코인 사이클의 비밀을 밝혀내고 성공적인 투자를 위한 전략을 제시한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