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2013년 ‘올해의 책’ 시상식, 조정래 작가와 함께하다

‘제11회 네티즌 선정 올해의 책’ 시상식 열려 독자 7만 5천여 명이 선택한 올해의 책 『정글만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예스24가 주최하는 ‘네티즌 선정 올해의 책 2013’ 시상식이 12월 19일, 서울가든호텔에서 열렸다. 올해로 11회를 맞은 이번 행사는 제이래빗의 축하 무대를 시작으로 한 달간 네티즌 투표를 통해 선정된 도서 24권에 대한 시상으로 꾸며졌다.

올해로 11회를 맞은 ‘네티즌 선정 올해의 책’은 한 해 동안 독자들의 사랑을 받은 문학, 인문ㆍ교양, 비즈니스ㆍ자기관리, 가정ㆍ실용, 아동ㆍ청소년 등 5개 분야 총 120권의 후보작 중 24권을 ‘올해의 책’으로 선정하는 행사다. 지난 12월 15일까지 예스24 홈페이지를 통해, 회원 76,479명이 투표한 결과, 조정래 작가의 『정글만리』 가 득표수 21,889표(5.9%)로 ‘2013 올해의 책’ 1위로 선정됐다. 2위는 찰스 두히그의 『습관의 힘』 이 차지했고, 『인생수업』, 『그래도 사랑하라』 『나는 다만, 조금 느릴 뿐이다』 가 각각 3,4,5위에 선정됐다. 올해는 문학 부문에서 12권이 선정되어 2013년이 ‘문학의 해’였음을 기실 증명했다.


01-1.jpg


예스24 ‘올해의 책’을 보면 시대가 보인다

지난 12월 19일, 서울가든호텔에서 열린 ‘네티즌 선정 올해의 책 2013’ 시상식에는 1위 도서로 선정된 『정글만리』 의 저자 조정래 작가를 비롯해 김기호 예스24 대표이사, 각 부문별 수상자와 출판 관계자 350여 명이 참석했다. 김기호 예스24 대표는 개회사를 통해 “’올해의 책’은 한 해 동안 가장 기억에 남는 책을 네티즌이 직접 투표하는 시상식이다. 다소 대중적으로 보일 수 있지만, 수만 명 독자들의 선택으로 주어진 상이기 때문에 가장 의미가 있는 상”이라며 “올해 등록된 도서가 총 7만 여권이다. 그 중에서 24권으로 선정되었다는 것은 3000:1 경쟁률을 뚫은 것이다. ‘예스24 올해의 책’‘을 보면, 시대를 읽을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올해의 책’으로 선정된 도서의 저자인 유홍준 교수, 유시민, 박용후, 찰스 두히그 등이 영상을 통해 감사 인사를 전했다. ‘올해의 책’ 시상자로는 고두현 한국경제신문 논설위원, 조용호 세계일보 문학전문기자, 예스24 파워블로거 이정현 씨가 참여했다.

02-1.jpg

21,889표(5.9%)로 ‘2013 올해의 책’ 1위로 선정된 『정글만리』 의 저자 조정래 작가는 “한국이 장기적인 불황이 계속되면서 경제 대국이 된 중국의 이야기가 독자로부터 많은 공감을 얻었다. 책 속에는 인생의 길이 있다. 영혼을 풍요롭게 기르고 싶으면 책을 읽어야 한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또한 “우리에게 언어가 없으면 수많은 학문도 과학도 존재하지 않는다. 언어를 가지고 인간에게 가장 큰 감동을 주는 것이 문학이다. 문학이 인류 문화사에 끼치는 영향은 대단하다”며, “작가가 아무리 좋은 작품을 쓰더라도 출판사가 없으면 멋진 책을 만들 수 없다. 또한 아무리 좋은 책이 만들어져도 서점이 없으면 무용지물이다. 서로의 조화가 이뤄져야 독자들이 좋은 책을 만날 수 있다”며 출판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한편 대한출판문화협회 최선호 부회장은 “올해도 아쉽게 대한민국에서 노벨문학상 수상 작가가 배출되지 못했다. 조정래 작가야말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노벨문학상 예비 수상 작가”라며 축하를 전했다.


‘올해의 책 2013’ 각 분야별 수상자

03-1.jpg
비즈니스/자기관리 분야 수상자들과 시상자 예스24 파워블로거 이정현 씨(왼쪽에서 세 번째)


04-1.jpg
인문/교양 분야 수상자들과 시상자 고두현 한국경제신문 논설위원(가운데)

05-1.jpg
문학 분야 수상자들과 시상자 조용호 세계일보 문학전문기자(가운데)

06-1.jpg
‘2013 올해의 책’ 1위를 수상한 『정글만리』 송영석 대표(해냄)와
김기호 예스24 대표이사(오른쪽)

07-1.jpg
가정/실용 분야 수상자와 예스24 김기호 예스24 대표이사(오른쪽)


‘올해의 책 2013’ 행사 이모저모

08-2.jpg

09-1.jpg

10-1.jpg

11-2.jpg

12-1.jpg

13-2.jpg


순위

도서명

출판사

득표수(명)

1

정글만리 1

해냄

21,889

2

습관의 힘

갤리온

11,512

3

인생수업

휴(休)

11,403

4

그래도 사랑하라

공감

10,809

5

나는 다만, 조금 느릴 뿐이다

쌤앤파커스

10,095

6

28

은행나무

9,825

7

닉 부이치치의 플라잉 Flying

두란노

9,315

8

어떻게 살 것인가

아포리아

8,975

9

색채가 없는 다자키 쓰쿠루와

그가 순례를 떠난 해

민음사

7,934

10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현대문학

7,579

11

역사 e

북하우스

7,325

12

DEATH 죽음이란 무엇인가

엘도라도

6,484

13

관점을 디자인하라

프롬북스

6,415

14

달에게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

문학동네

5,989

15

7년 후

밝은세상

5,519

16

창문 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

열린책들

5,319

17

노란집

열림원

5,102

18

살인자의 기억법

문학동네

4,995

19

나의 문화유산답사기 일본편 1 규슈

창비

4,837

20

지금 시작하는 인문학

더좋은책

4,714

21

나는 죽을 때까지 재미있게 살고 싶다

갤리온

4,630

22

유대인 이야기

행성:B잎새

4,566

23

공부하는 인간

예담

4,508

24

설국열차

세미콜론

4,223




[관련 기사]

-문학 돌풍 2013년, 조정래 『정글만리』 ‘올해의 책’ 1위
-법륜 스님, 닉 부이치치, 유시민! 독자와 통했다
-습관을 바꾸고 관점을 디자인하면 성공한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eumji01@naver.com

오늘의 책

수많은 사랑의 사건들에 관하여

청춘이란 단어와 가장 가까운 시인 이병률의 일곱번째 시집. 이번 신작은 ‘생의 암호’를 풀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인 사랑에 관한 단상이다. 언어화되기 전, 시제조차 결정할 수 없는 사랑의 사건을 감각적으로 풀어냈다. 아름답고 처연한 봄, 시인의 고백에 기대어 소란한 나의 마음을 살펴보시기를.

청춘의 거울, 정영욱의 단단한 위로

70만 독자의 마음을 해석해준 에세이스트 정영욱의 신작. 관계와 자존감에 대한 불안을 짚어내며 자신을 믿고 나아가는 것이 결국 현명한 선택임을 일깨운다. 청춘앓이를 겪고 있는 모든 이에게, 결국 해내면 그만이라는 마음을 전하는 작가의 문장들을 마주해보자.

내 마음을 좀먹는 질투를 날려 버려!

어린이가 지닌 마음의 힘을 믿는 유설화 작가의 <장갑 초등학교> 시리즈 신작! 장갑 초등학교에 새로 전학 온 발가락 양말! 야구 장갑은 운동을 좋아하는 발가락 양말에게 호감을 느끼지만, 호감은 곧 질투로 바뀌게 된다. 과연 야구 장갑은 질투심을 떨쳐 버리고, 발가락 양말과 친구가 될 수 있을까?

위기는 최고의 기회다!

『내일의 부』, 『부의 체인저』로 남다른 통찰과 새로운 투자 매뉴얼을 전한 조던 김장섭의 신간이다. 상승과 하락이 반복되며 찾아오는 위기와 기회를 중심으로 저자만의 새로운 투자 해법을 담았다. 위기를 극복하고 기회 삼아 부의 길로 들어서는 조던식 매뉴얼을 만나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