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표절 논란’ 김미경, 베스트셀러 10위 내 2권 포진

유시민의 『어떻게 살 것인가』 2위 서정태 『그냥 덮어둘 일이지』, 송호근 『그들은 소리 내 울지 않는다』 등 연륜 있는 작가 인기 전자책 로맨스 장르소설 강세 속 찰스 두히그 『습관의 힘』, 스티브 하비 『내남자 사용법』 선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예스24 3월 3주 종합 베스트셀러 순위에서는 프랑수아 를로르의 『꾸뻬 씨의 행복 여행』과 유시민의 『어떻게 살 것인가』, 혜민스님의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 샘 혼의 『적을 만들지 않는 대화법』이 지난주에 이어 순서대로 1위부터 4위를 기록했다. 『김미경의 드림 온』은 지난주보다 한 계단 상승한 5위에 올랐다.

예스24 3월 3주 종합 베스트셀러 순위에서는 프랑수아 를로르의 『꾸뻬 씨의 행복 여행』과 유시민의 『어떻게 살 것인가』, 혜민스님의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 샘 혼의 『적을 만들지 않는 대화법』이 지난주에 이어 순서대로 1위부터 4위를 기록했다. 『김미경의 드림 온』은 지난주보다 한 계단 상승한 5위에 올랐다.

김수환 추기경의 사진 에세이 『그래도 사랑하라』는 지난주보다 한 계단 내려앉은 6위를 차지했다. 김미경의 『언니의 독설』은 아홉 계단 오르며 7위에 자리잡았고, TV 교양 프로그램을 통해 화제를 모은 일본 의학박사 나구모 요시노리의 『1일 1식』은 지난주 9위에서 한 계단 오른 8위를 기록하며 순항하고 있다. 찰스 두히그의 『습관의 힘』과 히가시노 게이고의 장편소설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은 지난주 순위에서 나란히 두 계단씩 하락하며 각각 9위와 10위에 머물렀다.

『오두막』의 작가 윌리엄 폴 영의 신작 『갈림길』은 지난주보다 한 계단 떨어진 11위를 기록했다. 여성이 아름답고 강하게 살 수 있는 방안을 담은 이케다 다이사쿠의 『100자의 행복』은 12위로 순위권에 처음 모습을 드러냈다. 미당 서정주의 아우인 우하 서정태 시인의 27년만의 신작 『그냥 덮어둘 일이지』는 13위로 첫 진입했다. EBS 프로그램 역사채널e의 내용들을 간추려 모은 책 『역사e』는 14위로 지난주보다 두 계단 떨어졌고, 리더를 전략가로 만드는 하버드 최고의 전략 강의를 엮은 신시아 몽고메리 교수의 『당신은 전략가입니까』는 15위로 처음 베스트셀러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서울대 송호근 교수의 이 시대 50대 인생 보고서 『그들은 소리 내 울지 않는다』 또한 16위로 처음 순위권에 등장했다. 『퇴마록』의 20주년을 맞아 출간한 『퇴마록 외전』은 예약판매로 17위에 오르는 저력을 과시했고, 유아 놀이용 『인형의 집 스티커북』은 18위를 차지했다. 일본의 베스트셀러 작가 미카미 엔의 『비블리아 고서당 사건수첩』과 세계적인 석학 하워드 교수의 삶의 지혜를 담은 『하워드의 선물』은 나란히 여섯 계단 하락하며 각각 19위와 20위에 자리잡았다.

전자책 분야에서는 성인 로맨스 장르소설 『잔인한 향기』가 지난주에 이어 1위를 차지했다. 로맨스 장르소설 『허그 허그』는 여섯 계단 상승한 2위에 올랐다. 성인 로맨스 장르소설 『위험한 복수』는 3위로 첫 진입했고, 찰스 두히그의 『습관의 힘』은 한 계단 떨어진 4위에 자리잡았다. 5위부터 8위까지는 모두 신작으로 채워졌다. 로맨스 장르소설 『아이스 블루』는 5위, 김미경의 『언니의 독설』은 6위, 오프라 윈프리 쇼에 출연해 유명해진 러브코치 스티브 하비의 『내남자 사용법』은 7위, 성인 로맨스 장르소설 『불새 그 남자의 연인』은 8위를 기록했다. 뒤이어 로맨스 장르소설 『공주 연생』『크로스파이어 중독』 1, 2권 세트가 9위와 10위를 차지했다.


종합 베스트셀러
베스트셀러.jpg

e-Book
전자책.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2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예스24는 삶의 동기를 제공하는 문화콘텐츠 플랫폼입니다. 책, 공연, 전시 등을 통해 끊임없이 계속되는 모두의 스토리와 함께 합니다.

오늘의 책

조예은 작가의 서늘한 호러 소설

외증조모의 죽음과 유언으로 90년이 넘은 적산가옥에 살게 된 주인공. 일제 강점기 시대와 2020년대 현재를 넘나들며, 적산가옥이 숨기고 있었던 괴기한 비밀이 조금씩 흘러나오게 된다. 이번 소설로 작가는 귀신 보다 더 무서운 인간의 탐욕을 호러라는 장르를 통해 집중 조명한다.

우연과 실패가 만든 문명사

인간이 최상위 포식자가 된 비결은 무엇일까? 이 책은 우연과 실패에 주목한다. 비효율적인 재생산, 감염병에 대한 취약성, DNA 결함 등이 문명사에 어떻게 작용했는지 밝힌다. 인간을 이해하기 위해 단 세 권의 책만 꼽으라면 『총균쇠』 『사피엔스』 그리고 『인간이 되다』이다.

내 모양의 삶을 빚어가는 여정

글 쓰는 사람 김민철의 신작 산문집. 20년간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고, 파리에 머물며 자신에게 필요했던 ‘무정형의 시간’ 속에 담아낸 이야기를 전한다. 한결같은 마음으로 사랑해 온 도시, 파리에서 좋아하는 것들을 되찾고, 내가 원하는 모양의 삶을 빚어가는 작가의 낭만적인 모험을 따라가 보자.

틀린 문제는 있어도, 틀린 인생은 없는 거야!

100만 독자의 '생각 멘토' 김종원 작가의 청소년을 위한 인생 철학 에세이. 인생의 첫 터널을 지나는 10대들을 단단하게 지켜줄 빛나는 문장들을 담았다. 마음을 담은 5분이면 충분하다. 따라 쓴 문장들이 어느새 여러분을 다정하게 안아줄테니까.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