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케치 기초 연습 1 - 선 긋기, 스트로크 연습

드로잉에 앞서 가장 먼저 해야 할 연습은 우리 손이 갖고 있는 좋지 않은 습관을 없애는 일입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손은 오랫동안 그림을 그리기보다 글씨를 쓰는 데 익숙해져 있습니다. 지금까지 우리 손의 근육과 미세한 신경은 작은 글씨를 쓰기 위한 움직임으로 발달해 왔습니다.

스케치 기초 연습 1 - 선 긋기, 스트로크 연습


<선 긋기 연습>

드로잉에 앞서 가장 먼저 해야 할 연습은 우리 손이 갖고 있는 좋지 않은 습관을 없애는 일입니다. 손은 오랫동안 그림을 그리기보다 글씨를 쓰는 데 익숙해져 있습니다. 지금까지 우리 손의 근육과 미세한 신경은 작은 글씨를 쓰기 위한 움직임으로 발달해 왔습니다. 때문에 작고 세밀한 묘사를 할 때에는 상관이 없지만, 어느 정도 이상 그림의 크기가 커지면 긴 선을 긋는 스트로크(stroke: 그림을 그릴 때 연필이나 붓 등이 화면에 닿았다가 떨어지기까지의 움직임)가 매우 어색하고 부자연스러워집니다. 대표적인 예는 다음과 같습니다.

이런 선을 그리지 못하고(○)


이렇게 중첩된 선을 잇대어 긋게 됩니다.(?)


단순한 동그라미를 그릴 때에도(○)


수없이 많은 선들을 사용하게 됩니다.(?)


이런 손의 습관을 새롭게 길들여 그림 그리기에 적합한 스트로크를 만들어 내려면, 손가락이나 손목을 고정하고 팔꿈치와 어깨 관절만을 움직여 길고 반듯한 선을 긋는 연습을 반복해야 합니다.

상하로 직선 긋기
A4나 B4 사이즈의 종이를 준비한 다음, 1cm 정도의 간격을 두고 위에서 아래로 반듯하게 선을 내려 긋는 연습을 해 보세요. 시작점과 끝점을 일정하게 유지하고, 선의 굵기와 간격도 일정하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때 손가락을 움직이면 선의 굵기가 달라지고, 손목을 움직이면 선이 손목 쪽으로 휘게 됩니다. 위에서 아래로 긋는 연습을 10장 정도 한 후에는, 반대로 아래에서 위로 올려 긋는 연습을 해 보세요. 종이는 항상 몸과 수직으로 고정시켜서 움직이지 않도록 합니다.


바둑판과 대각선 긋기
균등한 간격이 유지되도록 바둑판과 대각선 긋기를 연습해 보세요.


물결무늬 만들기
물결 모양의 부드러운 곡선을 그어 보세요.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이어지는 선과 반대로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이어지는 선 긋기를 번갈아 해 봅니다. 시작점과 끝점의 간격이 최대한 균일해야 하고 도중에 연필선이 갑자기 진해지거나 가늘어지지 않도록 주의합니다.


도형 만들기
작은 동그라미를 중심으로 점점 큰 동심원을 그려 보세요. 선과 선 사이가 일정한 간격을 유지하고 형태가 일그러지지 않도록 주의합니다. 같은 방법으로 사각형과 삼각형 등도 연습해 보세요.


<스트로크 연습>

연필 선은 손의 모양과 위치, 속도와 강약 그리고 연필과 종이의 종류에 따라 아주 다양한 느낌을 표현할 수 있습니다. 아래 보기는 지면 관계로 축소되어 실려 있지만 실제 연습을 할 때는 훨씬 크고 대담하게 그려 보도록 합니다.

연습 1
연필을 쥐는 힘을 일정하게 유지하면서 파도무늬를 만들어 보세요. 파도무늬를 응용한 다양한 무늬도 연습하세요.


연습 2
손가락에 힘을 빼고 계속해서 곡선 연습을 해 보세요. 같은 방법으로 위에서 아래쪽으로 무늬를 그려 봅니다.


연습 3
여러 가지 크기로 반복해서 타원을 그려 보세요.


연습 4
짧게 끊어진 선 긋기는 ‘해칭(hatching)’이라고 하며 이때는 힘의 가감이 중요합니다. 해칭은 명암을 표현할 때 가장 많이 사용되는 스트로크 방식입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42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오늘의 책

차가운 위트로 맛보는 삶의 진실

문장가들의 문장가, 김영민 교수의 첫 단문집. 2007년부터 17년간 써 내려간 인생과 세상에 대한 단상을 책으로 엮었다. 예리하지만 따스한 사유, 희망과 절망 사이의 절묘한 통찰이 담긴 문장들은 다사다난한 우리의 삶을 긍정할 위로와 웃음을 선사한다. 김영민식 위트의 정수를 만나볼 수 있는 책.

누구에게나 있을 다채로운 어둠을 찾아서

잘 웃고 잘 참는 것이 선(善)이라고 여겨지는 사회. 평범한 주인공이 여러 사건으로 인해 정서를 조절하는 뇌 시술을 권유받는다. 그렇게 배덕의 자유를 얻으며, 처음으로 해방감을 만끽한다. 선과 악이라는 이분법에서 벗어나 ‘조금 덜 도덕적이어도’ 괜찮다는 걸 깨닫게 해줄 용감한 소설.

그림에서 비롯된 예술책, 생각을 사유하는 철학책

일러스트레이터 잉그리드 고돈과 작가 톤 텔레헨의 생각에 대한 아트북. 자유로운 그림과 사유하는 글 사이의 행간은 독자를 생각의 세계로 초대한다. 만든이의 섬세한 작업은 '생각'을 만나는 새로운 경험으로 독자를 이끈다. 책을 펼치는 순간 생각을 멈출 수 없을 거라고 '생각한다'.

몸도 마음도 건강한 삶

베스트셀러 『채소 과일식』 조승우 한약사의 자기계발 신작. 살아있는 음식 섭취를 통한 몸의 건강 습관과 불안을 넘어 감사하며 평안하게 사는 마음의 건강 습관을 이야기한다. 몸과 마음의 조화로운 삶을 통해 온전한 인생을 보내는 나만의 건강한 인생 습관을 만들어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