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끼는 날들의 기쁨과 슬픔] 줍고 고치고 사고 팔며 나누다

『아끼는 날들의 기쁨과 슬픔』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돈, 기후위기, 미니멀리즘? 아끼다 보면 보이는 새로운 삶의 방향들! (2023.05.02)


버려진 선풍기나 컴퓨터도 알고 보면 쓸 수 있는 것들이었다. 자전거는 말할 것도 없다. 『아끼는 날들의 기쁨과 슬픔』의 저자 이건해는 주워다 고치고 가끔 기부하며 살았다. 『아끼는 날들의 기쁨과 슬픔』은 장인 정신에 가까운 정성으로 자칭 중고 거래 외길 20년을 걸어온 한 사람이 새 물건과 과소비를 피하려 고군분투하는 일상의 모험담이다. 소비의 함정을 피하는 것은 돈 벌기만큼 어려운지라, 저자의 '아끼는 날'들은 고뇌와 고단함과 흐르는 땀이 함께한다. 남이 고생하는 걸 보고 웃으면 안 되는데, 읽다가 자주 웃게 된다면 좀 심화된 버전의 자기 모습과 겹쳐 보기 때문일 것이다.



아끼는 날들의 기쁨과 슬픔
아끼는 날들의 기쁨과 슬픔
이건해 저
에이치비프레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아끼는 날들의 기쁨과 슬픔

<이건해> 저13,500원(10% + 5%)

* 정보라, 곽재식 작가 추천 * * 카카오 브런치북 특별상 출간 * * 중고 거래 외길 20년 SF 소설가의 생활 노하우 대고백! * “이렇게 바보 같은 이야기도 ‘저러진 말아야지’라는 교훈부터 ‘나는 약과구나’라는 위로까지 줄 수 있으리라.” 돈, 기후위기, 미니멀리즘? 아끼다 보면 보..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조예은 작가의 서늘한 호러 소설

외증조모의 죽음과 유언으로 90년이 넘은 적산가옥에 살게 된 주인공. 일제 강점기 시대와 2020년대 현재를 넘나들며, 적산가옥이 숨기고 있었던 괴기한 비밀이 조금씩 흘러나오게 된다. 이번 소설로 작가는 귀신 보다 더 무서운 인간의 탐욕을 호러라는 장르를 통해 집중 조명한다.

우연과 실패가 만든 문명사

인간이 최상위 포식자가 된 비결은 무엇일까? 이 책은 우연과 실패에 주목한다. 비효율적인 재생산, 감염병에 대한 취약성, DNA 결함 등이 문명사에 어떻게 작용했는지 밝힌다. 인간을 이해하기 위해 단 세 권의 책만 꼽으라면 『총균쇠』 『사피엔스』 그리고 『인간이 되다』이다.

내 모양의 삶을 빚어가는 여정

글 쓰는 사람 김민철의 신작 산문집. 20년간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고, 파리에 머물며 자신에게 필요했던 ‘무정형의 시간’ 속에 담아낸 이야기를 전한다. 한결같은 마음으로 사랑해 온 도시, 파리에서 좋아하는 것들을 되찾고, 내가 원하는 모양의 삶을 빚어가는 작가의 낭만적인 모험을 따라가 보자.

틀린 문제는 있어도, 틀린 인생은 없는 거야!

100만 독자의 '생각 멘토' 김종원 작가의 청소년을 위한 인생 철학 에세이. 인생의 첫 터널을 지나는 10대들을 단단하게 지켜줄 빛나는 문장들을 담았다. 마음을 담은 5분이면 충분하다. 따라 쓴 문장들이 어느새 여러분을 다정하게 안아줄테니까.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