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창립 24주년 기념 '2023 러브썸 페스티벌' 최종 라인업 발표

백현, 이승윤, 소란, 하현상, 가호(Gaho), 터치드, 싸이커스 등 3차 합류… 최종 20팀 라인업 확정 창립 24주년 기념해 장소 변경… 한층 커진 스케일과 쟁쟁한 아티스트 라인업에 기대감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예스24는 '2023 러브썸 페스티벌'을 4월 22일, 23일 양일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내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개최한다. 올해 김호연 작가의 장편 소설 <불편한 편의점>을 부제로 책과 음악의 감성을 더불어 전하는 '러브썸 페스티벌'은 3차 최종 라인업을 확정했다. (2023.03.21)


예스24가 '2023 러브썸(LOVESOME) 페스티벌'의 최종 라인업을 발표했다.

예스24는 '2023 러브썸 페스티벌'을 4월 22일, 23일 양일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내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개최한다. 올해 김호연 작가의 장편 소설 <불편한 편의점>을 부제로 책과 음악의 감성을 더불어 전하는 '러브썸 페스티벌'은 쟁쟁한 대세 아티스트들이 대거 출연하며 관심을 모으는 가운데 3차 최종 라인업을 확정했다.

첫날인 22일 라인업에는 떠오르는 'K-대표 고막 남친' 하현상과 마음을 감동시키는 음악을 추구하는 밴드 터치드(TOUCHED), 그리고 오는 30일 데뷔를 앞둔 신인 보이그룹 싸이커스(xikers)가 합류했다. 23일에는 글로벌한 인기를 얻고 있는 그룹 EXO의 멤버이자 솔로 활동으로도 다채로운 음악을 들려준 원톱 솔로 백현, 페스티벌의 왕자이자 만능 엔터테이너 밴드 소란, 세상과 함께 노래하는 싱어송라이터 이승윤, 호소력 짙은 올라운더 뮤지션 가호(Gaho)가 함께하며 총 20팀의 라인업이 모두 공개됐다.

이로써 4월 22일 토요일에는 ATEEZ(에이티즈), Lacuna(라쿠나), xikers(싸이커스), <불편한 편의점> 김호연 작가, 다나카, 멜로망스, 이적, 적재, 터치드(TOUCHED), 하현상을 만나볼 수 있으며, 23일 일요일에는 가호(Gaho), 로이킴, 미스피츠, 백현, 비투비(BTOB), 소란, 유채훈, 이승윤, 정승환, 헤이맨의 무대가 진행된다.

관객들의 꾸준한 사랑으로 올해 5회차를 맞은 '러브썸 페스티벌'은 예스24의 창립 24주년을 맞아 대형 공연장으로 장소를 옮겨 더욱 커진 스케일과 풍성한 라인업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불편한 편의점>과 함께하는 '2023 러브썸 페스티벌' 티켓은 예스24와 네이버에서 구매 가능하며, 타임 테이블과 페스티벌 맵 등 자세한 사항은 러브썸 페스티벌 공식 SNS를 통해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예스24

예스24는 삶의 동기를 제공하는 문화콘텐츠 플랫폼입니다. 책, 공연, 전시 등을 통해 끊임없이 계속되는 모두의 스토리와 함께 합니다.

오늘의 책

이토록 찬란한 청춘의 순간들

김화진 소설가의 첫 장편. 사람에 대한 애정이 듬뿍 담긴 이번 소설엔 아름, 민아, 해든 세 명의 친구가 등장한다. 삼각형의 꼭짓점에 놓인 것처럼 다르지만, 서로에게 끌리는 감정과 질투 등을 눈부신 계절의 변화와 함께 그려냈다. 숨겨놓았던 감정을 털어놓게 만들 문장들이 가득한 작품.

우리 가족 마음 보살피기

사랑하는 두 사람이 만나 가정을 이루고 아이를 낳는다. 아이는 사랑스럽다. 그런데도 시간이 지나면 왜 다투고 미워하고 극단적으로는 가족의 연을 끊을까? 가족 심리 전문가 최광현 교수가 갈등의 유형, 해결책을 제시한다. 우리 가족을, 나를 지키는 심리 처방을 전달한다.

이해인 수녀가 간직해 온 이야기

수녀원 입회 60주년 기념 이해인 수녀의 단상집. 반짝이는 일상의 사진과 함께, 인생의 여정에서 품어온 단문, 칼럼, 신작 시 10편을 책에 담았다. 편지와 사물, 사람과 식물, 시와 일기. 우리가 잊고 살아온 소중한 것들을 말하는 수녀님의 이야기는 삶에 희망을 따스하게 비추어 준다.

2023 뉴베리 명예상 수상작

과거는 곧 미래다 정말 그럴까? 벗어나고 싶은 과거와 이어진 고리를 끊고 새로운 미래를 찾아 바다로 나선 열두 살 소녀의 놀라운 모험 이야기. 신비로운 여정과 진정한 희망의 메시지를 담았다. 『어둠을 걷는 아이들』에 이은 크리스티나 순톤밧의 세 번째 뉴베리 명예상 수상작.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