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으읍 스읍 잠 먹는 귀신] 어중간한 6학년, 어정쩡한 귀신이 되다

『스으읍 스읍 잠 먹는 귀신』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2022 아르코 문학창작기금 장편동화 선정작 『스으읍 스읍 잠 먹는 귀신』 (2022.10.25)


『스으읍 스읍 잠 먹는 귀신』은 밤늦게까지 공부하는 초등학생, 새벽같이 나가 배달 일을 하는 택배 기사, 집단 괴롭힘을 당하는 고등학생이 귀신이 되어 이승을 떠도는 이야기이다. 이들이 어쩌다 잠빚을 지고 잠귀가 되었는지 사연을 듣다 보면 이승에서 살아가는 우리의 모습이 보인다. 어른들도 그렇지만 아이들도 현실에 만족하지 못하고 더 나은 내가 되기 위해 부단히 애를 쓰고 살아간다. 동화 속 잠귀들의 안타까운 사연을 통해, 지금 우리가 얼마나 소중한 사람들과 가치 있는 시간을 보내고 있는지를 알 수 있다.



스으읍 스읍 잠 먹는 귀신
스으읍 스읍 잠 먹는 귀신
백혜영 글 | 박현주 그림
우리학교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스으읍 스읍 잠 먹는 귀신

<백혜영> 글/<박현주> 그림11,700원(10% + 5%)

“말도 안 돼, 내가 귀신이라니!” 어중간한 6학년, 어정쩡한 귀신이 되다! 늦은 밤 학원을 마치고 집에 가는 길, 수학 경시대회를 앞두고 네 시간밖에 못 잔 혜령이는 졸음이 쏟아집니다. 눈이 감기고 고개가 떨어지더니 곧이어 하늘로 붕 떠 버립니다. 쿵 하는 소리와 함께 몸이 내리꽂히고, 눈을 떠 보니 낯..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잘못된 세상에 맞선 위대한 순간들

지식 교양 구독 채널 '오터레터' 발행인 박상현이 쓴 책. 최근까지도 인류는 성별, 민족, 인종에 따른 차별이 당연한 세상에서 살았다. 차별과 혐오를 지탱한 건 무지였다. 편견에 맞서 세상을 바꾼 사람도 있었다. 『친애하는 슐츠 씨』는 그 위대한 장면을 소개한다.

우리가 서로의 목격자가 되어 주기를

안희연 시인의 4년 만의 신작 시집. 이 세계에 관한 애정과 사랑을 잃지 않고, 어둠에서 빛 쪽으로 계속 걸어가는 시인의 발걸음이 시 곳곳에서 돋보인다. 이별과 죽음을 겪을지라도 기어코 사랑의 모습으로 돌아오는 시들을 다 읽고 나면, “비로소 시작되는 긴 이야기”가 우리에게 도래할 것이다.

천선란 세계의 시작에 관한 이야기

소설가 천선란의 첫 단독 에세이. 작가를 SF 세계로 이끌어준 만화 〈디지몬 어드벤처〉에 관한 이야기를 담았다. '디지몬'을 통해 모험에 설레고 용기에 위로받으며, 상상의 힘을 얻었던 어린 시절에 작별 인사를 건네는 작가. 지금의 천선란 세계를 만든 불씨가 되어준 아름다운 세계에 대한 책.

챗봇 시대 필수 가이드

마우스 클릭만으로 AI 서비스를 이용하는 본격 AI 시대. 일상부터 업무까지 폭넓게 사용되는 챗봇을 다룬다. GPT 챗봇의 최신 동향부터 내게 맞는 맞춤형 챗봇의 기획부터 활용까지. 다양한 사용법과 실습 예제를 통해 누구나 쉽게 활용하는 챗봇 네이티브 시대의 필수 가이드.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