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극 <돌아온다> 연습 현장 공개!

2022년 5월 7일(토) ~ 2022년 6월 5일(일) / 예술의전당 CJ 토월극장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베테랑 배우들의 열연이 돋보이는 생생한 연습실 현장 공개 (2022.05.04)

연극 <돌아온다> 연습사진 (제공 : ㈜더블케이엔터테인먼트)

오는 7일(토) 개막을 앞둔 연극 <돌아온다>가 막바지 연습에 돌입한 배우들의 연습실 사진을 공개했다.

연극 <돌아온다>는 허름하고 작은 '돌아온다'라는 식당을 배경으로 욕쟁이 할머니, 군대 간 아들을 기다리는 초등학교 여교사, 집 나간 아내를 기다리는 청년, 작은 절의 주지 스님 등의 사연을 통해 가족에 대한 진한 그리움과 향수를 담고 있는 작품이다. 

공개된 연습 현장은 각 배역들이 간직한 그리움과 애절함이 고스란히 전해지는 현장이었다.

가게를 찾은 사람들에게 조용히 막걸리를 권하며 저마다의 사연을 들어주는 주인남자 역의 강성진, 박정철은 베테랑 배우답게 매 순간 진중하고 열정적인 모습을 보여주며, 후배 배우들의 귀감이 되고 있다.


연극 <돌아온다> 연습사진 (제공 : ㈜더블케이엔터테인먼트)

또한, 입대한 아들에게 하루도 빠짐없이 편지를 쓰는 따뜻한 어머니인 여선생 역의 홍은희와 이아현은 호소력 있는 연기로 보는 이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연극 <돌아온다> 연습사진 (제공 : ㈜더블케이엔터테인먼트)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의 ‘방호식 역’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배우 최영준은 이번 작품에서 스님 역을 맡아 또다른 모습을 선보인다. 최영준은 ‘차기작 촬영으로 정신이 없는 나날이지만, 오랜만에 관객들을 직접 만나는 자리이다 보니 설레고 긴장되어 더욱 연습에 매진하게 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연극 <돌아온다>의 프로듀서이기도 한 배우 김수로는 집을 떠난 필리핀 아내를 하염없이 기다리는 청년 역으로 관객들의 웃음과 눈물을 책임지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며 연습에 매진 중이다.

연극 <돌아온다> 공연개요

공연명

연극 <돌아온다>

공연기간

2022년 5월 7일(토) ~ 2022년 6월 5일(일)

공연장

예술의전당 CJ 토월극장

공연시간

화,수,목 19시 30분 / 금 14시 / 

토, 공휴일(6/1) 14시, 18시 / 일 14시 (월 공연없음)

관람등급

14세 이상

러닝타임

100분

프로듀서

김수로, 신연욱

예술감독

신영섭

작가

선욱현

연출

정범철

출연

강성진, 박정철, 이아현, 홍은희, 리우진, 최영준, 김곽경희, 

유안, 정상훈, 진태연, 김은주, 안두호, 윤대성, 김민성, 최지혜, 

김준호, 김아론, 현혜선, 홍채은, 유혜진, 김수로

주최/

제작

예술의전당 ㈜더블케이엔터테인먼트

홍보/

마케팅 

MARK923

공연예매

예술의전당, 인터파크 티켓, 예스24 티켓

예매문의

클립서비스㈜ 1577-3363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기사와 관련된 공연

오늘의 책

2023년 프랑크푸르트 도서전 화제작

어느 골목에 위치한 공중전화. 그곳엔 다른 이름이 있다. 바로 죽은 사람의 마음을 탐구하는 “심리부검센터”. 간절히 듣고 싶었던 사람의 마지막 마음을 들을 수 있는 전화부스에서 크고 작은 기적들이 일어난다. 막다른 선택을 한 이들과 남겨진 이들을 모두 위로하는 따뜻한 소설.

인물 중심의 차원이 다른 한국사

연산군은 왜 폭군이 되었을까? 이광수는 어떻게 친일파가 되었을까? 역사 속 문제적 인물을 중심으로 꿰뚫어 본 한국사. 크리에이터의 친절한 설명, 역사학자의 깊이 있는 시선, 프로파일러의 심리 분석, 정치 평론가의 시대적 배경에 대한 설명은 독자를 격이 다른 한국사의 세계로 초대한다.

AI 판결보다 인간 판사가 필요한 이유

국민 정서와 괴리된 판결이 나올 때마다 AI 판결 도입이 시급하다는 댓글을 볼 수 있다. 10년간 판사로 재직해온 손호영 저자가 쓴 이 책은 그럼에도 인간 판사가 필요하다는 점을 웅변한다. 판결문에 담긴 언어를 분석하면서 인간과 법의 관계를 사색했다.

이제껏 없던 용돈 교육 바이블

우리 아이 경제 자립, 용돈 교육에서부터 시작된다! 10여 년 간 들어온 학부모들의 바람을 담아 만든, 경제 교육 전문가들의 실전에 강한 용돈 관리 책. 언제, 얼마를, 어떻게 줘야 하는지부터 친구 관계에서 지켜야할 머니 에티켓까지. 우리 아이의 미래를 결정할 올바른 용돈 교육, 지금 시작해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