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시대의 어둠을 넘어 새롭게 태어난 뮤지컬 <모래시계>

오는 5월 26일, 디큐브아트센터 개막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가슴 뜨거운 감동을 선사할 캐스팅 라인업 공개! (2022.04.15)

2022 뮤지컬 <모래시계> 포스터 ┃제공: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최고 시청률 64.5%를 기록한 SBS 국민 드라마 <모래시계>가 동명의 대형 창작 뮤지컬로 재탄생 되어, 5월 26일(목)부터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뮤지컬 <모래시계>는 한국 근현대사를 관통하는 대서사시와 함께, 그 시대 속에 방황하던 우리네 청춘의 이야기를 담대하게 그려낸 작품으로 2017년 초연에 이어 5년만에 새롭게 돌아왔다. 특히 이번 프로덕션은 3년간의 프리 프로덕션 과정을 거쳐 새로운 활기를 불어넣을 젊은 감각의 창작진이 대거 참여하여 눈길을 끌고 있다. 김동연 연출을 필두로 박해림 작가, 박정아 작곡·음악감독, 신선호 안무감독까지 대한민국 뮤지컬계를 이끌고 있는 막강한 크리에이티브팀이 의기투합하여 또 하나의 웰메이드 대형 창작 뮤지컬이 탄생할 것으로 보인다.


2022 뮤지컬 <모래시계> 캐스팅 공개┃제공: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또한, 격동의 시대 속 엇갈린 선택과 운명에 처한 ‘태수’, ‘우석’, ‘혜린’ 등 주요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하며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먼저 그저 소중한 사람을 지키고 싶었던 ‘태수’ 역에는 민우혁, 온주완, 조형균이 무대에 오른다. <프랑켄슈타인>, <마리 앙투아네트>, <지킬앤하이드> 등에서 뛰어난 가창력과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이며 남다른 존재감을 선보였던 민우혁과 <그날들>, <여명의 눈동자>, <윤동주, 달을 쏘다>, <뉴시즈> 등을 통해 뮤지컬 무대에 문을 꾸준히 두드리며 섬세한 연기력과 수준급 가창력으로 무대를 사로잡은 온주완, <하데스타운>, <호프>, <그날들> 등에서 유려한 가창력과 입체적인 캐릭터 해석력으로 관객들을 매료시켰던 조형균이 높은 세상의 벽과 맞서 싸우는 ‘태수’의 거칠지만 때로는 여린 내면의 모습을 섬세하게 표현해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태수의 절친한 친구이자 세상의 정의가 되고 싶었던 ‘우석’ 역에는 최재웅, 송원근, 남우현이 캐스팅되었다. <모래시계> 초연에 참여했으며 <시라노>, <그날들> 등 무대뿐만 아니라 브라운관에서도 눈에 띄는 묵직한 연기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으며 매 캐릭터마다 강렬한 임팩트를 남긴 최재웅과 <킹아더>, <곤 투모로우>, <레드북> 등 다양한 캐릭터를 자유자재로 소화하며 연기 내공을 유감없이 발휘하고 있는 송원근, 인피니트 메인 보컬이자 <잭 더 리퍼>, <그날들> 등을 통해 이제는 어엿한 뮤지컬 배우로서 실력을 인정받은 남우현이 강한 의지와 신념을 가진 ‘우석’ 역을 진정성 있게 보여줄 예정이다.

시대의 소용돌이 속에 좌절했던 ‘혜린’ 역에는 박혜나, 유리아, 나하나가 함께한다. <하데스타운>, <데스노트>, <위키드> 등 굵직한 작품에서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독보적인 실력을 뽐내며 관객들의 절대적인 신뢰를 받고 있는 박혜나와 <리지>, <젠틀맨스 가이드>, <헤드윅>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팔색조 매력으로 자신의 입지를 공고히 다져온 유리아, 최근 <렛미플라이>와 <위키드>, <시라노> 등 무서운 속도로 성장하며 대극장부터 소극장까지 한계 없는 가능성을 보여준 나하나가 이상과 현실 속 복잡한 내면과 강인한 면모를 동시에 지닌 ‘혜린’ 역을 세밀하게 그려낼 것이다.

누군가를 밟고서라도 힘을 얻고 싶었던 ‘종도’ 역에는 이율과 임정모, 자신의 방식으로 새로운 시대를 열려 했던 혜린의 아버지 ‘윤회장’ 역에는 황만익과 정의욱이, 이들의 또 다른 기록자가 될 기자 ‘영진’ 역은 송문선과 김수연이 출연하며 작품의 완성도를 더욱 높여줄 캐스팅 라인업으로 5년 만에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오는 뮤지컬 <모래시계>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더하고 있다.


뮤지컬 <모래시계> 공연개요

공연명

뮤지컬 <모래시계>

공연장

대성 디큐브아트센터

공연기간

2022년 5월 26일(목) ~ 8월 14일(일)

공연시간

주말

공휴일

 

 

 

 

14:00

15:00

19:30

19:30

19:30

19:30

19:00

 

 *월 공연 없음.

티켓가격

VIP석 150,000원 / R석 130,000원 / S석 90,000원 / A석 60,000원

러닝타임

160분 (인터미션 20분 포함)

관람연령

8세 이상 관람가 (미취학 아동 관람불가)

출연진

민우혁, 온주완, 조형균, 최재웅, 송원근, 

남우현, 박혜나, 유리아, 나하나, 이율, 임정모,

황만익, 정의욱, 송문선, 김수연, 장격수 외

주최

SBS,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제작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홍보

오픈리뷰㈜

문의

02-541-7152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이토록 찬란한 청춘의 순간들

김화진 소설가의 첫 장편. 사람에 대한 애정이 듬뿍 담긴 이번 소설엔 아름, 민아, 해든 세 명의 친구가 등장한다. 삼각형의 꼭짓점에 놓인 것처럼 다르지만, 서로에게 끌리는 감정과 질투 등을 눈부신 계절의 변화와 함께 그려냈다. 숨겨놓았던 감정을 털어놓게 만들 문장들이 가득한 작품.

우리 가족 마음 보살피기

사랑하는 두 사람이 만나 가정을 이루고 아이를 낳는다. 아이는 사랑스럽다. 그런데도 시간이 지나면 왜 다투고 미워하고 극단적으로는 가족의 연을 끊을까? 가족 심리 전문가 최광현 교수가 갈등의 유형, 해결책을 제시한다. 우리 가족을, 나를 지키는 심리 처방을 전달한다.

이해인 수녀가 간직해 온 이야기

수녀원 입회 60주년 기념 이해인 수녀의 단상집. 반짝이는 일상의 사진과 함께, 인생의 여정에서 품어온 단문, 칼럼, 신작 시 10편을 책에 담았다. 편지와 사물, 사람과 식물, 시와 일기. 우리가 잊고 살아온 소중한 것들을 말하는 수녀님의 이야기는 삶에 희망을 따스하게 비추어 준다.

2023 뉴베리 명예상 수상작

과거는 곧 미래다 정말 그럴까? 벗어나고 싶은 과거와 이어진 고리를 끊고 새로운 미래를 찾아 바다로 나선 열두 살 소녀의 놀라운 모험 이야기. 신비로운 여정과 진정한 희망의 메시지를 담았다. 『어둠을 걷는 아이들』에 이은 크리스티나 순톤밧의 세 번째 뉴베리 명예상 수상작.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