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노벨 문학상 한국인 후보, 누가 선정될까?

차세대 젊은 작가를 꼽는 '한국의 젊은 작가' 후보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우리나라 첫 노벨 문학상 후보로 추천하고 싶은 작가를 뽑는 '한국의 대표 작가'와 앞으로가 기대되는 차세대 젊은 작가를 꼽는 '한국의 젊은 작가' 후보는 전년도 수상자를 제외하고 각 24명씩 선정되었다.

네티즌이 직접 선정한 첫 노벨 문학상 한국인 후보의 주인공은 누구일까. 국내 최대 인터넷서점 예스24(대표 김동녕, www.yes24.com)가 올해로 8회를 맞은 ‘네티즌 추천 한국의 대표작가’ 행사를 실시, 투표자 2만 명을 돌파하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우리 문학의 아름다움을 국내외에 널리 알리고, 국내 작가의 노벨 문학상을 응원하는 취지로 마련된 행사인 예스24의 대표 작가 선정 투표는 ‘한국의 대표 작가’, ‘한국의 젊은 작가’, ‘2010 한국인 필독서’ 3단계로 나눠 진행된다. 평론가와 출판 편집자, 문학전공교수 등 400 여명의 문학 전문가 그룹이 후보작가와 필독서를 선정하고, 7월 24일까지 네티즌 투표를 진행해 최종 결정한다.

우리나라 첫 노벨 문학상 후보로 추천하고 싶은 작가를 뽑는 ‘한국의 대표 작가’와 앞으로가 기대되는 차세대 젊은 작가를 꼽는 ‘한국의 젊은 작가’ 후보는 전년도 수상자를 제외하고 각 24명씩 선정되었다.

(▶대표작가: 고은, 김승옥, 김용택, 김원일, 김주영, 김지하, 김훈, 도종환, 박범신, 박상륭, 성석제, 신경림, 신경숙, 오정희, 윤대녕, 윤흥길, 은희경, 이문열, 이성복, 최인호, 최인훈, 한승원, 황동규, 황지우 ▶젊은작가: 공선옥, 구병모, 김경욱, 김별아, 김선우, 김애란, 김연수, 김인숙, 김중혁, 김진규, 문태준, 박민규, 박형서, 백영옥, 윤성희, 이기호, 전경린, 정유정, 조경란, 천명관, 천운영, 최제훈, 하성란, 한강)

2010년 5월부터 올해 5월까지 출간된 한국 문학 작품 가운데 소설 분야의 꼭 읽어봐야 할 ‘2011 한국인 필독서’로는 황석영의 『강남몽』, 조정래의 『허수아비춤』, 정유정의 『7년의 밤』 등 총 24권의 도서들이 후보에 올랐고 시/에세이 분야에는 『못 가본 길이 더 아름답다』, 『꽃이 지고 나면 잎이 보이듯이』 등 28권이 후보에 올랐다.


7월 13일 현재, 한국의 대표작가로는 신경숙이 18.9% 득표를 얻어 1위를 달리고 있고, 김훈(11.6%), 이문열(11.2%)이 뒤를 잇고 있다. 한국의 젊은작가로는 박민규가 10.8%로 가장 높은 지지를 받았으며, 김별아(9.1%)와 전경린(8.2%)도 순위권에 들었다.

한국인의 필독서 소설 분야에서는 김진명의 『고구려』, 김훈의 『내 젊은 날의 숲』, 조정래의 『허수아비춤』 등이 상위권에 올랐다. 시와 에세이 분야는 올해 상반기 최대 돌풍을 일으킨 김난도의 『아프니까 청춘이다』가 1위에 올랐으며, 고 박완서의 『못 가본 길이 더 아름답다』와 공지영의 『지리산 행복학교』가 각각 2, 3위를 달리고 있다.

예스24는 투표에 참여한 네티즌 중 200명을 무료로 초청, 선정된 ‘한국의 대표 작가’와 ‘한국의 젊은 작가’를 직접 만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한다. 8월 25일부터 27일까지 2박 3일간 ‘작가와 함께하는 2011 지리산 문학캠프(이하 문학캠프)’를 대하소설 『토지』의 무대이자 한국 작가들의 문학적 고향이기도 한 지리산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지리산 행복학교』를 통해 진정한 행복이란 무엇인지에 대한 메시지를 던진 공지영 작가와 박남준, 이원규 시인들과의 만남도 준비되어 있다. 최참판댁 마당에서 열릴 지리산 학교 수업, 지리산 인근 지역 어린이를 위한 도서 1000권 기증식도 함께 치룰 예정. 여기에 섬진강변, 쌍계사 방문과 지리산 둘레길 걷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예스24는 투표 1위에 선정된 작가의 대표작 영문판을 200여 국에 전달해 국내 문학의 아름다움을 세계에 알려왔다. 2004년 첫 대표작가로 선정된 박경리의 『김약국의 딸들』을 필두로 조정래, 박완서, 조세희 등의 대표작이 250여 개 해외도서관에 기증되었다. 행사가 끝나는 9월 무렵이면 우리문학 홍보책자도 발간할 예정이다.

한편 ‘제8회 네티즌 추천 한국의 대표작가’ 투표 참여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1명에게 ‘맥북 에어’, 3명에게 ‘돌체 쿠스토 커피머신’을, 참가자 전원에게는 국내문학부분 ‘2천원 할인 쿠폰’ 등 푸짐한 선물을 증정한다.

예스24 이지영 팀장은 “한국 작가의 노벨문학상 수상을 기원하는 취지에서 네티즌이 직접 한국을 대표하는 작가를 선정하고, ‘2011 지리산 문학캠프’를 통해 이들과 실제로 호흡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선정된 작가의 대표작 영문판을 200여 국에 보내, 국내 문학의 국제적인 저변 확대에도 힘을 실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2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강남몽

<황석영> 저16,200원(10% + 5%)

한국 현대문학의 거장 황석영이 개발과 성장을 향해 멈출줄 모르고 달려온 한국사회를 말하다 무너져 내린 자본주의 사회에 깔린 수많은 사람들의 외침! 1994년, 멀쩡하다고 생각되었던 다리가 무너지는 모습을 보며 TV앞을 떠나지 못했던 아침이 있었다. 1995년, 멀쩡하게 보인 삼풍백화점이 무너져 건물 잔해..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차가운 위트로 맛보는 삶의 진실

문장가들의 문장가, 김영민 교수의 첫 단문집. 2007년부터 17년간 써 내려간 인생과 세상에 대한 단상을 책으로 엮었다. 예리하지만 따스한 사유, 희망과 절망 사이의 절묘한 통찰이 담긴 문장들은 다사다난한 우리의 삶을 긍정할 위로와 웃음을 선사한다. 김영민식 위트의 정수를 만나볼 수 있는 책.

누구에게나 있을 다채로운 어둠을 찾아서

잘 웃고 잘 참는 것이 선(善)이라고 여겨지는 사회. 평범한 주인공이 여러 사건으로 인해 정서를 조절하는 뇌 시술을 권유받는다. 그렇게 배덕의 자유를 얻으며, 처음으로 해방감을 만끽한다. 선과 악이라는 이분법에서 벗어나 ‘조금 덜 도덕적이어도’ 괜찮다는 걸 깨닫게 해줄 용감한 소설.

그림에서 비롯된 예술책, 생각을 사유하는 철학책

일러스트레이터 잉그리드 고돈과 작가 톤 텔레헨의 생각에 대한 아트북. 자유로운 그림과 사유하는 글 사이의 행간은 독자를 생각의 세계로 초대한다. 만든이의 섬세한 작업은 '생각'을 만나는 새로운 경험으로 독자를 이끈다. 책을 펼치는 순간 생각을 멈출 수 없을 거라고 '생각한다'.

몸도 마음도 건강한 삶

베스트셀러 『채소 과일식』 조승우 한약사의 자기계발 신작. 살아있는 음식 섭취를 통한 몸의 건강 습관과 불안을 넘어 감사하며 평안하게 사는 마음의 건강 습관을 이야기한다. 몸과 마음의 조화로운 삶을 통해 온전한 인생을 보내는 나만의 건강한 인생 습관을 만들어보자.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