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부산 F1963에 국내 최대 중고서점 오픈

-9월 24일 부산 F1963에 지식순환공간 컨셉의 중고서점 그랜드 오픈
-500평에 달하는 국내 최대 규모 중고서점 매장서 절판 도서, 해외 빈티지북 등 포함 중고도서 20만여 권 판매
-오픈 기념해 문학과지성 시인선 500권과 예술 작품 전시 및 온라인 경매, 북콘서트, 사은품 증정 등 다채로운 행사 마련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부산 수영구 망미동에 위치한 예술 담은 복합 문화공간

예스24 F1963점_외관.jpg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기호, 김석환 www.yes24.com)가 오는 24일 부산 수영구 망미동에 위치한 복합 문화공간 F1963에 국내 최대 규모의 중고서점을 오픈 한다.

 

예스24가 여섯 번째로 오픈하는 중고서점 ‘예스24 F1963점’은 부산의 복합 문화공간 F1963 내 약 500평 규모의 국내 최대 중고서점으로, 활자인쇄 프로세스부터 최신 기술의 전자책에 이르기까지 책과 출판에 관련된 정보를 과거부터 현재, 미래에 걸쳐 모두 살펴볼 수 있다. 특히 F1963 공간 본연의 매력을 최대한 살리면서, 미술관에 온 것처럼 책을 여유롭게 감상하고 즐길 수 있는 공간 디자인이 특징이다.

 

예스24-F1963점_내부1.jpg

 

이번에 예스24 중고서점이 들어서는 부산 F1963은 고려제강이 1963년부터 와이어 생산 공장으로 가동하다가 2008년 이후 제품 창고로 사용하던 시설이다. 지난 2014년 일부 공간이 부산비엔날레 특별 전시장으로 사용된 것을 계기로 2016년 복합문화공간으로 탈바꿈한 후 현재 미술 전시, 공연 등 다양한 문화 예술을 담은 문화 공간으로 운영되고 있다.

 

예스24-F1963점_내부4-(크레마월-및-인쇄기).jpg

 

예스24는 F1963점을 중고도서를 사고 팔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책과 연관된 공연, 전시 등 다양한 문화예술 영역을 아우르는 공간으로 조성해 부산시민의 문화 생활에 기여할 계획이다.

 

예스24 F1963점은 문학, 인문, 역사, 경제 등 24개의 분야별 중고도서 약 20만 권을 갖췄으며, 중고 절판 도서, 외국 빈티지북 등 희귀본은 물론 음반, DVD/Blu-ray, 도서 관련 굿즈 등 분야를 넘나드는 다양한 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어린이들의 독서를 위한 키즈존을 구성하고 아이가 책을 읽고 고를 수 있도록 유아동 전집 상담 서비스를 함께 마련해 연령대에 맞는 전집을 추천한다. 서점 내부에 카페 테라로사도 운영된다.

 

예스24-F1963점_내부2.jpg

 

예스24는 이번 중고서점 오픈을 기념해 1978년부터 40여년 동안 시인선을 선보이고 있는 문학과지성 시인선 500권 전시를 진행한다. 문학과지성 시인선 500권을 모두 모아서 진열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전시 후 서울옥션블루 온라인 경매를 통해 판매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현대미술을 대표하는 야요이 쿠사마, 앤디 워홀, 제프 쿤스 등의 소품 및 조지 오웰 빈티지 작품 액자, 펭귄 클래식 빈티지 원서 액자, 윤태호, 박광수, 신동우 작가의 작품 등 총 40여 점의 온라인 경매도 실시한다. 오픈일인 9월 24일 오후 2시부터 한달 간 진행되는 온라인 경매는 서울옥션블루 홈페이지를 통해 참여 가능하다.

 

예스24-F1963점_내부5.jpg

 

또한, 오픈 당일에는 예스24 회원 100명을 초청해 북콘서트 행사가 열린다. 북콘서트에는 <여자의 독서> 저자이자 도시건축가인 김진애 박사와 <씨네21>의 이다혜 기자가 강연자로 나설 예정이다. 더불어 전자현악 그룹 ‘샤인’과 감성밴드 ‘새벽공방’의 공연과 DIY 클래스 등 풍성한 즐길 거리를 준비했다. 당일 구매 고객에게는 선착순 100명에게 북클립, 스티커, 에코백 등 사은품을 증정한다.

 

김석환 예스24 대표이사는 “부산의 대표적인 문화 공간으로써 예스24 중고서점이 지역 문화 활성화에 기여하고, 고객들에게 보다 새롭고 의미 있는 문화적 경험을 선사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예스24는 서울(강남, 목동, 홍대)과 부산(서면, 장산, F1963)에 총 6개 오프라인 중고서점 매장을 운영 중이다. 예스24 F1963점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예스24 홈페이지(www.yes24.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예스24 F1963점’ 오픈기념 북콘서트 안내 페이지

 

  YES24 x 서울옥션블루 온라인 경매 안내 페이지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4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누가 진정한 승자인가

1996년 종로 총선에서 맞붙은 두 사람이 훗날 차례로 대통령이 되리라 예상한 사람은 많지 않을 것이다. 두 사람은 서로 다른 가치로 대결했다. 한국 현대 정치를 논할 때 빼놓을 수 없는 두 인물, 노무현과 이명박의 만남을 복기한다.

IT 제국 최후의 승자는 누가 될 것인가?

신이 된 구글, 모든 것을 파는 아마존, 세계인의 친구 페이스북 그리고 애플은 50년 안에 사라진다! 오늘날 IT 4대 제국이 어떻게 기종 시장의 룰을 파괴하면서 우리의 일상에 침투하고, 세상을 집어삼키고 있는지 성공 전략과 함께 숨겨진 불편한 진실을 폭로한 문제작.

떠나는 아내에게 건네는 '요리하는 마음'

요리라고는 라면을 끓여본 것이 거의 전부였던 남편이 암 투병 중인 아내를 위해 밥상을 차리면 쓴 일기. 비록 요리는 서툴지만 남겨진 시간이 길지 않은 아내를 위한 마음만큼은 밥상에 듬뿍 담겨 있다. 이토록 아름답고 감동적인 '요리하는 마음'이라니.

눈물과 감동으로 얼룩진 희망에 관한 이야기

쇠락한 작은 마을 베어타운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오베라는 남자』 프레드릭 배크만의 신작. 공동체를 하나로 엮는 희망과 공동체를 갈기갈기 찢어놓는 비밀, 대의에 반하는 선택을 하는 개인의 용기를 통해 우리가 살아가는 세계를 적나라하게 비추며 희망을 이야기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