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테디셀러가 궁금해] 봄날의책 : 아름답고 유려한 책

시와 산문을 중심으로 한 문학 작품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동서양을 포함하여, 중심과 변방을 가리지 않고, 가장 아름답고 유려한 작품들, 시대와 나라를 잘 담은 작품들을 시간이 걸리더라도 쉬지 않고 출간하고자 한다. (2018. 09. 07)

봄날의책 출판사는 2013년 4월 첫 책을 낸 이래, 26권의 책을 펴냈다. ‘봄날의책’이라는 출판사 이름처럼, 아름답고 유려한 글을 담은 책들을 낸다. 특히, 시와 산문을 중심으로 한 문학 작품을 주로 내며, 『인간과 말』 , 『불안의 서』 , 『천천히, 스미는』 , 『슬픈 인간』 , 『어린 나무의 눈을 털어주다』  등이 독자들에게 사랑 받았다. 봄날의책은 영어, 프랑스어, 독일어 등 이른바 주류언어권에 치우친 문학 출판에서 벗어나, (그들을 포함하되) 그동안 배제되고 소외된 언어권들, 나라들의 작품들에 좀더 주목하려 한다. 무릇 어느 나라, 어느 언어권이든, 그곳에 사는 사람들의 삶과 정서와 감정을 충실히 담은 뛰어난 문학은 차고 넘칠 것이라는 믿음 때문이다. 현재 안토니오 로부 안투네스, 클라리스 리스펙토르의 소설집 출간을 준비하고 있다. 동서양을 포함하여, 중심과 변방을 가리지 않고, 가장 아름답고 유려한 작품들, 시대와 나라를 잘 담은 작품들을 시간이 걸리더라도 쉬지 않고 출간하고자 한다.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2.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3.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4.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5.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6.jpg

 

 

 

 

 

 

『불안의 서』

 

페소아의 글을 한 번이라고 읽은 사람은 그 이름을 잊지 못한다. 시인들의 시인이라 불리는 페소아의 글은 새로운 사유, 빛나는 상상력을 제공한다. (페르난두 페소아 저, 봄날의책)


『인간과 말』

 

막스 피카르트는 글을 쓸 때 심장을 먼저 앞으로 내어놓는다. 말과 소리, 말과 빛, 말과 진리, 말과 사물,
말과 목소리, 말과 그림, 말과 시 등 인간의 말은 그 각각의 대상을 만나서 자신을 넓고 깊게 드러낸다.

(막스 피카르트 저, 봄날의책)

 

『천천히, 스미는』

 

영미권 작가들의 뜨겁고 멋진 산문. 버지니아 울프, 조지 오웰, 윌리엄 포크너 등 익히 들어본 작가들의 빛나는 산문부터 제임스 에이지, 힐레어 벨록, 메리 헌터 오스틴 등 어쩌면 처음 들어본 작가들의 산문까지를 한자리에 모았다. 가히 산문들의 향연, 산문들의 경연장이라 부를 만하다. (조지 오웰 외 저, 봄날의책)


『일인용 책』

 

다정한 시인 신해욱의 어쩌면 심심한, 그렇지만 빠져드는 일상의 기록. “깊은 지식을 지닌 사람, 뜻이 명확하면서도 시적인 산문은 쓰는 사람”(황현산)이라는 추천사가 딱 어울린다. (신해욱 저, 봄날의책)

 

『어린 나무의 눈을 털어주다』

 

노르웨이 국민 시인이자 정원사인 ‘울라브 하우게’의 단정하고 정갈한 시집. 무릇 좋은 시란 어렵지 않다. 하지만 좋은 시란 여러 번 읽을수록 그 시작과 끝을 알 수 없는 깊이로 우리를 안내한다. 그런 시의 정의에 가장 어울리는, 어쩌면 시의 교과서적인 시집. (울라브 하우게 저, 봄날의책)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태도를 읽어요.

  • ebook
    불안의 서 <페르난두 페소아> 저/<배수아> 역

    19,600원(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ebook
    인간과 말 <막스 피카르트> 저/<배수아> 역

    9,100원(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ebook
    천천히, 스미는 <버지니아 울프> 등저/<강경이>,<박지홍> 편/<강경이> 역

    10,000원(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소설가 김영하의 여행의 이유

글쓰기와 여행을 가장 많이, 또 열심히 해온 작가 김영하. '우리는 왜 여행을 떠나고 싶어 할까'라는 누구나 갖고 있는 질문에 작가 김영하만의 섬세하고 지적인 문장으로 이야기한다. 소설가이자 여행자로 바라본 인간과 세상에 대한 이야기가 더없이 매혹적이다.

커머스 전쟁의 승자는 누가 될 것인가

유통 공룡 아마존, 대륙의 알리바바, 인스타그램의 쇼핑 서비스. 지금 리테일 비즈니스는 그 어느 때보다 빠르게 진화하고 있다. 강력한 소비 집단으로 떠오른 Z세대와 첨단기술로 변화하고 있는 비즈니스 트렌드를 분석하고, 뉴 리테일 시대에서 살아남기 위한 전략을 짚어본다.

아이와 부모를 향한 사랑과 감사의 노래

뮤지션 유희열의 곡 「딸에게 보내는 노래」가 ‘창비 노랫말 그림책’ 첫 권으로 출간됐다. 섬세하고 따뜻한 그림과 아름다운 노랫말이 어우러져 아이와 함께하는 소중한 순간들, 포근한 사랑을 담아낸다. 아이와 엄마를 향한 축복과 응원이 뭉클한 감동을 전하는 책.

[왕좌의 게임] 프리퀄, 드래곤 가문의 연대기

〈얼음과 불의 노래〉 '왕좌의 게임'이 벌어지기 300년 전 이야기. 도르네 정복에 성공한 다에론 1세부터 마지막 왕인 미친 왕 아에리스 2세까지, 철왕좌 최초의 주인인 타르가르옌 가문의 역사를 다룬다. “우리는 다시 올 것이다. 그리고 그때는 불과 피와 함께 올 것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