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꽃보다할배 리턴즈> 이순재, 여행 중에도 <장수상회> 대본 펼치다

연극 <장수상회>
9월 7일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개막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9월 7일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개막하는 연극 <장수상회>는 앞서, 꽃보다할배의 히어로 이순재와 신구, 그리고 대한민국 대표 여배우 손숙과 박정수의 출연을 발표했다. (2018. 07. 30)

꽃보다 할배 방송 이미지.jpg

 

 

인기리에 방영중인 tvN ‘꽃보다 할배 리턴즈’에, 연극 <장수상회> 대본에 푹 빠진 이순재의 모습이 포착 됐다. 지난 7월 6일에 방송된 2화에서, 베를린 여행을 마친 이순재가 늦은 시간까지 대본을 보는 것은 물론. 다음날 아침 눈 뜨자마자, 다시금 연극 대본에 열중하는 모습이 카메라에 잡혔다.

 

9월 7일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개막하는 연극 <장수상회>는 앞서, 꽃보다할배의 히어로 이순재와 신구, 그리고 대한민국 대표 여배우 손숙과 박정수의 출연을 발표했다.

 

강제규 감독의 동명 영화를 연극으로 제작. 2016년부터 관객들을 만난 연극<장수상회>는 전 세대를 아우르는 명품 연극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특히, 연극으로서는 흔치 않게, 미국 LA 투어를 성공시킨 것은 물론 제주, 대구, 전주 등 전국 30개 도시 투어를 성공 시키며, 명실상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웰메이드 연극으로 자리 잡았다.

 

여기에, 금번 시즌에는 꽃보다할배 시리즈에서 큰 활약을 선보인 두 배우, 이순재와 신구가 동반 캐스팅 되면서 큰 화제를 모았다.

 

특히 63년 차 배우 이순재는, 금번 ‘꽃보다 할배 리턴즈’ 촬영을 앞두고 연극 <장수상회>의 출연을 결정하며, 출발 전 받아 든 연극 <장수상회> 대본을 고단한 여행 일정 중에도 놓지 않는 명 배우의 투혼을 발휘한 것이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는 이순재의 멈추지 않는 연기에 대한 열정은 금번 연극 <장수상회> 무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비밀을 간직한 로맨스와 잠시 잊고 지냈던 가족들의 사랑을 다시금 일깨워줄 연극 <장수상회>는 9월 7일부터 10월 9일까지,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공연된다.  (문의. 02-6956-5155)

 

*연극 <장수상회> 상세 내용
일시 : 2018년 9월 7일(금) ~ 10월 9일(화)
장소 :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
출연 : 이순재, 신구, 손숙, 박정수, 강성진, 이원재, 윤영민, 공현주, 이아영, 이예원, 김태향,
유종연, 구옥분, 최정화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클래스가 다른 SF, 테드 창 17년 만의 소설집

『당신 인생의 이야기』 이후 쓴 작품 9편을 수록한 테드 창 두 번째 소설집. 시간여행, 인공지능, 기계 보모 등의 소재에 독보적인 상상력과 예언적 통찰을 더해 삶을 향한 묵직한 질문을 던진다. "낯선 테크놀로지가 넘쳐나는 새로운 세상에서 인간은 어떻게 살아가야 할 것인가?"

책 읽지 않는 디지털 문명에 던지는 경고

점점 더 인류는 디지털 기기에 시간을 빼앗기고 있다. 그럴수록 ‘깊이 읽는 능력’을 상실한다. 이해력 부족은 불통으로 이어진다. 건강한 사회를 위해 우리는 더 늦기 전에, 더 자주 책을 읽어야 한다. 책 제목처럼, 우리는 다시 책으로 가야 한다.

재미주의자 김민식 PD의 '여행'

"인생에 위기가 닥칠 때마다 나를 구해주는 3개의 요술 주머니가 있다." 영어와 글쓰기에 관한 전작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 온 김민식PD가 가장 좋아하는 요술주머니, 여행으로 돌아왔다. 동네 뒷산부터 아프리카까지 이번에도 우리의 마음을 두드리는 이야기가 가득하다.

17년 동안 일한 매미는 어디로 떠났을까?

세계적인 작가 숀 탠의 신작 그림책. 매미는 회색 빌딩에서 인간들과 함께 17년 동안 단 하루도 쉬지 않고, 실수 없이 일했습니다. 하지만 헌신적으로 일한 매미가 떠날 때는 파티도, 인사도 없었습니다. 갑자기 회사의 높은 층으로 올라간 매미, 무엇을 위해 오른걸까요?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