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대한민국 대표 역주행 콘서트 ‘슈퍼콘서트 토요일을 즐겨라!’

DJ DOC, 룰라, NRG, 지누션, 코요태, 이현도, 클론, 홍경민, DJ 처리
3월 22일(목) 티켓오픈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이번 콘서트는 ‘일상’과 ‘일탈’이라는 콘셉트로 관객들을 90년대로 빠져들게 할 것이다. 당대 최고의 발라드곡부터 광란의 댄스파티로 이끌 댄스곡까지 150분을 꽉 채워줄 세트리스트와 감각적이고 화려한 무대로 관객들을 매료 시킬 예정이다. (2018. 03. 22)

 [WSM]2018 슈퍼콘서트 토요일을 즐겨라 개최 보도용 포스터_0321(최종).jpg

 


최근 다시 불어오는 90년대 가요 열풍 속 대한민국 대표 역주행 콘서트 ‘슈퍼콘서트 토요일을 즐겨라’(이하 슈토즐 콘서트)가 오는 5월 개최된다. 2년만에 개최 되는 이번 콘서트는 5월 12일 부산을 시작으로 5월 19일, 20일 일산으로 이어진다.

 

이번 슈토즐 콘서트는 대중들이 만나보고 싶어하는 90년대 가수들을 모아 새로운 라인업으로 돌아온다. 영원한 가요계의 악동 DJ DOC부터 예능대세 ‘궁상민’으로 제 2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이상민이 이끄는 룰라, 1세대 꽃미남 아이돌 그룹 NRG, 대한민국 1세대 힙합 빠삐용 지누션, 발매하는 곡마다 국민가요 코요태, 전 세대를 사로잡은 댄스 듀오 클론, 한국의 리키마틴 홍경민 그리고 철이와 미애의 신철이 DJ처리로 변신해 무대를 꾸민다. 일산공연에 DJ DOC가 있었다면, 부산공연에서는 대한민국 뉴 잭 스윙의 전설 힙합 듀오 듀스의 이현도가 가세한다. 프로듀서가 아닌 가수 이현도로 오랜만에 무대에 서는 만큼 한국 힙합 전설의 무대장악력으로 관객들을 열광케 할 예정이다.

 

이번 콘서트는 ‘일상’과 ‘일탈’이라는 콘셉트로 관객들을 90년대로 빠져들게 할 것이다.  당대 최고의 발라드곡부터 광란의 댄스파티로 이끌 댄스곡까지 150분을 꽉 채워줄 세트리스트와 감각적이고 화려한 무대로 관객들을 매료 시킬 예정이다. 

 

슈토즐 콘서트는 2015년을 시작으로 국내 7개 도시 9회 공연, 뉴욕까지 진출하며 국내외 20만 관객을 동원했다. 또한 김건모, 조성모, SES, 이정현, 소찬휘, 김현정, 채정안, 김원준 등 내로라하는 90년대 인기가수가 슈토즐 콘서트를 거쳐가며 대한민국 대표 역주행 콘서트로 자리 잡았다.
 
한편 이번 슈토즐 콘서트의 티켓오픈은 3월 22일(목) 일산공연 오후 2시, 부산공연 오후 3시부터 인터파크, 예스24 등을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공연정보_일산
- 공연일정 : 2018년 5월 19일(토) ~ 20일(일) / 토요일 오후 6시, 일요일 오후 5시
- 공연장소 :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 1홀
- 티켓가격 : VIP석 132,000원 / R석 121,000원 / S석 99,000원 / A석 77,000원
- 관람등급 : 만 7세 이상 관람가 (미취학아동 입장불가)
- 공연문의 : 1566-5490


공연정보_부산


- 공연일정 : 2018년 5월 12일(토) 오후 6시
- 공연장소 : 부산 사직실내체육관
- 티켓가격 : VIP석 132,000원 / R석 121,000원 / S석 99,000원 / A석 77,000원
- 관람등급 : 만 7세 이상 관람가 (미취학아동 입장불가)
- 공연문의 : 1566-5490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기사와 관련된 공연

오늘의 책

평양 사람이 전하는 지금 평양 풍경

재건축 아파트는 가격이 훌쩍 뛴다. 부자들은 아파트를 사서 전세나 월세를 놓는다. 어른들은 저녁에 치맥을 시켜 먹고, 학생들은 근처 PC방에서 게임을 한다. 사교육은 필수, 학부모 극성은 유치원에서부터 시작된다. 서울의 풍경이 아니라 지금 평양의 모습이다.

작품과 세상을 잇는 성실하고 아름다운 가교

『느낌의 공동체』에 이어지는 신형철의 두 번째 산문집. 평론가로서 작품과 세상 사이에 가교를 놓고자 했던 그의 성실한 삶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글을 묶었다. 문학과 세상을 바라보는 "정확한" 시선이 담긴 멋진 문장을 읽고, 좋은 책을 발견하는 즐거움으로 가득한 책.

꼬리에 꼬리를 무는 존 버닝햄의 엉뚱한 질문들

“예의 바른 쥐와 심술궂은 고양이 중 누구에게 요리를 대접하고 싶어?” 엉뚱한 질문들을 따라 읽다 보면 아이들은 어느새 그림책에 흠뻑 빠져들어요. 끝없이 펼쳐진 상상의 세계로 독자를 이끄는 존 버닝햄의 초대장을 지금, 열어 보세요.

세계를 뒤흔들 중국발 경제위기가 다가온다!

텅 빈 유령 도시, 좀비 상태의 국영 기업. 낭비와 부패, 투기 거품과 비효율, 대규모 부채, 미국과의 무역 전쟁까지. 10년간 중국에서 경제 전문 언론인으로 활약한 저자가 고발하는 세계 2위 중국 경제의 기적, 그 화려한 신기루 뒤에 가려진 어두운 민낯과 다가올 위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