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MD 리뷰 대전]자칭 동물’애호’가에게

『아무도 미워하지 않는 개의 죽음』 하재영 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책의 장마다 삽화로 등장하는 다섯 마리의 개는 모두 공포가 아닌 원망의 표정을 짓고 있다. (2018. 05. 15)

아무도미워하지.jpg

 

 

나는 ‘우리 개’ 짱아에게 해줄 수 있는 것들을 꿰고 있다. 최애 간식 레시피부터 긴장을 풀어주는 방법까지. 그러나 ‘어떤 개’에 대해서라면, 주로 하지 말아야 할 것들을 외고 있다. 펫숍에서 개를 입양해서는 안 된다든가, 동물병원에서 개를 교배해서는 안 된다든가 하는.

 

하지 말아야 할 것만 기억한 탓에 무얼 해야 할지 몰랐다.  『아무도 미워하지 않는 개의 죽음』 을 펼쳐 든 건, 외면이 습관이 되어 무지와 무력으로 굳어버린 나 자신이 개탄스러운 까닭이었다. 뭘 알아야 뭐라도 할 수 있겠다 싶어 '버려진 개들에 관한 르포'를 벌건 눈으로 꼼꼼히 읽었다.

 

책의 장마다 삽화로 등장하는 다섯 마리의 개는 모두 공포가 아닌 원망의 표정을 짓고 있다. 이 책은 개공장 주인이나 도살업자를 향한 비난이 아니다. 마음이 아프다는 이유로 동물권을 유린당한 생명 앞에서 채널을 돌리고 스크롤을 내려버린 나, 너, 우리를 향한 외침이다. 지금껏 편리한 방식으로만 동물을 ‘애호’해왔다면, 부디 아프게 읽고 무겁게 꽂아두기 바란다.

 

 

 



 

 

아무도 미워하지 않는 개의 죽음하재영 저 | 창비
한마리의 강아지에서 시작한 여정이 동물권에 대한 윤리적?철학적 고민으로 확장되며, 인간과 동물의 관계에 대해 곱씹게 한다. 동물과 함께 살아가야 하는 모두에게 생각할 거리를 남긴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함초롬 (도서MD)

아무도 미워하지 않는 개의 죽음

<하재영> 저13,500원(10% + 5%)

“동물이 대접받는 나라는 사람을 함부로 대하지 않습니다” 번식장, 보호소, 개농장, 도살장… 대한민국 개들은 어디에서 죽는가 갈 곳 없어진 강아지 '피피'를 떠안게 되면서 유기견에 관심을 가지게 된 작가가 동물 활동가로 나서고, 버려진 개들에 대한 르포를 쓰기로 결심한다. 번식장, 보호소, 개농장을 취..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주문을 틀리더라도 맛은 틀리지 않습니다

치매 증상을 앓고 있는 어르신들이 일하는 이상하고 특별한 음식점 이야기. 주문한 음식이 제대로 나오지 않아도 화를 내기는커녕 실수를 이해하며 오히려 즐기는 분위기다. 뒤죽박죽이지만 어쩐지 너그러워지는 이 곳의 따뜻한 관용과 소통의 빛이 우리 삶 곳곳에 가닿길.

노동 해방의 시대, 백수는 인류의 미래다!

고전 평론가 고미숙의 유쾌한 백수 예찬. 연암 박지원의 청년 시기와 취업난에 내몰린 오늘날의 청년들을 서로 오버랩하며 틀에 박힌 노동으로부터의 해방, 중독과 망상 탈출, 우정 그리고 삶의 주인이 되기 위한 공부까지. 행복한 백수의 삶을 현실감 있게 설파한다.

행복해지는 길, 함께 어울리기

자본주의는 소비가 자유라고 약속한다. 소비를 위해 일하고, 더 많은 돈을 벌기 위해 경쟁한다. 그렇게 남은 건 소진된 개인이다. 이 책은 경쟁이 아니라 어울리기를 택한 사람들을 소개한다. 국내외 공동체 23곳의 사례를 통해 다른 삶을 보여준다.

할머니들의 미술 수업, 치유와 회복의 이야기

일본군 성노예제 피해자 할머니들의 미술 수업 이야기를 담은 책. 할머니들의 ‘첫 미술 선생’인 저자가 만남의 순간부터 그림을 배우는 과정, 그림을 통해 자신의 상처와 마주하고자 한 노력들을 가감없이 전한다. 책에 실린 글과 그림이 묵직하고 따뜻하게 마음을 울린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