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MD 리뷰 대전] 특별한 그들이 먹고 마시고 노는 방식

『베리 포틀랜드』 조소영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포틀랜드스러운 ‘무언가’가 호기심을 자극한다면, 이곳이 당신에게도 정말 환상의 도시인지에 대해서는 한번쯤 직접 방문해서 확인해도 좋을 듯싶다. (2018. 05. 15)

 

베리포틀랜드.jpg

 

 

힙스터의 성지, 「킨포크」의 고향, 떠오르는 파인 다이닝의 도시, 심플 어반 라이프의 바른 예, 하지만 알고 보면 아웃도어 원더랜드…. 최근 몇 년간 포틀랜드에 붙은 수식어를 나열하자면 더 많은 지면이 필요하다. 여행하고 싶은 도시를 넘어 살고 싶은 도시로 꼽히는 포틀랜드, 그래서 정말 어느 날 이곳에서 살기 위해 떠난 에디터의 포틀랜드 로컬 플레이스 탐방기 『베리 포틀랜드』 .

 

책은 지역 주민들이 먹고 마시고 즐기는 숍에서 ‘왜 포틀랜드인가?’의 답을 찾는다. 좋은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은 삶과 직결되며, 이것이 지역의 지속 가능성의 기반이 된다고 믿는 이들의 도시를 관찰하기 위한 선택이다. 이들에게 소비가 삶의 전부는 아니지만, 소비의 기준은 가치의 척도가 된다. 조금은 이상하고 특별하게 자신만의 온도를 유지하며 살아가는 사람들과 그들을 이웃으로 3년째 포틀랜더로 살고 있는 이의 이야기. 그들이 아끼고 사랑하는, 포틀랜드스러운 ‘무언가’가 호기심을 자극한다면, 이곳이 당신에게도 정말 환상의 도시인지에 대해서는 한번쯤 직접 방문해서 확인해도 좋을 듯싶다.


 

 

베리 포틀랜드 VERY PORTLAND조소영 저 | 청림Life
포틀랜드 사람들은 지극히 포틀랜드스러운 무언가를 두고 “Very Portland”라고 말합니다. 포틀랜더가 아끼고 사랑하는, 지극히 포틀랜드스러운 무언가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박숙경 (도서MD)

안녕하세요.

베리 포틀랜드 VERY PORTLAND

<조소영> 저18,000원(10% + 5%)

창조적 도시 문화와 풍요로운 자연의 공존, 포틀랜드 포틀랜드 사람들은 지극히 포틀랜드스러운 무언가를 두고 “Very Portland”라고 말합니다. 이 책은 포틀랜더가 아끼고 사랑하는, 지극히 포틀랜드스러운 무언가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힙스터들의 도시, 스텀프타운 커피의 도시, 킨포크의 도시… 포틀랜드를..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주문을 틀리더라도 맛은 틀리지 않습니다

치매 증상을 앓고 있는 어르신들이 일하는 이상하고 특별한 음식점 이야기. 주문한 음식이 제대로 나오지 않아도 화를 내기는커녕 실수를 이해하며 오히려 즐기는 분위기다. 뒤죽박죽이지만 어쩐지 너그러워지는 이 곳의 따뜻한 관용과 소통의 빛이 우리 삶 곳곳에 가닿길.

노동 해방의 시대, 백수는 인류의 미래다!

고전 평론가 고미숙의 유쾌한 백수 예찬. 연암 박지원의 청년 시기와 취업난에 내몰린 오늘날의 청년들을 서로 오버랩하며 틀에 박힌 노동으로부터의 해방, 중독과 망상 탈출, 우정 그리고 삶의 주인이 되기 위한 공부까지. 행복한 백수의 삶을 현실감 있게 설파한다.

행복해지는 길, 함께 어울리기

자본주의는 소비가 자유라고 약속한다. 소비를 위해 일하고, 더 많은 돈을 벌기 위해 경쟁한다. 그렇게 남은 건 소진된 개인이다. 이 책은 경쟁이 아니라 어울리기를 택한 사람들을 소개한다. 국내외 공동체 23곳의 사례를 통해 다른 삶을 보여준다.

할머니들의 미술 수업, 치유와 회복의 이야기

일본군 성노예제 피해자 할머니들의 미술 수업 이야기를 담은 책. 할머니들의 ‘첫 미술 선생’인 저자가 만남의 순간부터 그림을 배우는 과정, 그림을 통해 자신의 상처와 마주하고자 한 노력들을 가감없이 전한다. 책에 실린 글과 그림이 묵직하고 따뜻하게 마음을 울린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