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MD 리뷰 대전] 아이들만의 여행, 첫 설렘을 기억하나요?

『펭귄 남매랑 시리즈 4권 세트』 구도 노리코 글 그림, 윤수정 옮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때문에 한번 들면 마지막 권이 끝날 때까지 엄마에게 계속 읽어달라고 하는 마성의 책이랍니다. (2018. 05. 15)

펭귄남매랑.jpg

 

 

『우당탕탕 야옹이』 시리즈로 국내에도 꽤 많은 팬층을 보유하고 있는 구도 노리코의 신작  『펭귄 남매랑 함께 타요』  가 출간되었어요! 전작에서도 고양이들이 벌이는 엉뚱한 사건들로 우리를 웃게 했던 작가는 이번에는 먼저 이름으로 사로잡습니다. 펭!귄!이 각각 귀여운 동생들의 이름이에요. 아이들이 좋아하는 기차, 배, 비행기, 버스를 타고 누나와 펭, 귄, 삼남매는 아이들만의 첫 여행을 떠나게 됩니다. 작가는 아이들이 좋아하는 탈 것 안에서의 추억들을 잘 담아냈습니다. 기차 도시락과, 터널 통과할 때의 두근거림, 비행기 이륙 순간의 두려움, 비행기에서 바라본 땅 그리고 마지막 버스 편에서는 대망의 하차 벨 누르기 에피소드가 등장하지요. 각 여행지는 아이들에게 친숙한 할머니, 할아버지, 외삼촌 댁 방문으로 마무리되지요. 참 첫 번째 책을 들 때 주의하셔야 되요! 마지막 권까지 우리 꼬마독자들은 자신이 여행하는 것처럼 흥미진진하게 읽고 있기 때문에 한번 들면 마지막 권이 끝날 때까지 엄마에게 계속 읽어달라고 하는 마성의 책이랍니다.


 

 

펭귄 남매랑 시리즈 4권 세트구도 노리코 저 | 책읽는곰(전집)
찹쌀떡처럼 둥글넓적한 얼굴에 오동통한 부리, 짤막한 팔다리를 휘휘 저으며 뒤뚱뒤뚱 돌아다니는 모습이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수연 (가정/취미/만화 MD)

누군가를 웃길 때가 가장 행복하다. 세상에서 초콜렛이 가장 맛있는 1인.

오늘의 책

"남편을 총으로 쏴 죽였다" 데니스 루헤인 신작

'스릴러의 거장' 데니스 루헤인 신작. 트라우마로 인해 공황 발작을 겪고 있는 여성을 주인공으로, 한계점에 다다른 그가 살인, 사기, 복수, 탐욕 등이 뒤섞인 사건에 휘말리며 거침없이 폭주하는 이야기를 흥미진진하게 펼쳐낸다. 끝까지 예측불가능한 데니스 루헤인표 스릴러!

쓰고 싶은데 글이 안 나와요

SNS에서부터 에세이까지 두루 통하는 글쓰기 비법을 [씨네 21] 이다혜 기자가 알려준다. 글쓰기가 왜 어려운지를 짚어주고, 일상에서 쉽게 실천할 수 있는 글쓰기 연습 방법을 소개했다. 글쓰기 비법과 함께 글이란 무엇인지에 관한 이다혜 기자의 집필 철학도 공개한다.

색다른 미야베 월드의 '문'을 여는 소설

실종된 선배의 행적을 좇던 고타로는 한 유령 빌딩에서 옥상의 조각상이 움직인다는 괴소문을 확인하러 온 전직 형사 쓰즈키를 만나고, 수수께끼 같은 존재의 힘을 빌려 직접 사건의 진상을 파헤치는데... 인간과 이야기에 대한 깊은 통찰력이 엿보이는 색다른 미스터리!

바꿀 수 있는 건 그와 나의 거리뿐

“이제 사람 때문에 힘들어하지 마세요. 내 삶에서 살짝 떨어뜨려 놓으면 그만이니까요.” 사람 때문에 지치고 힘들 때는 상대를 탓하거나, 상대에게 맞추려 애쓰지 마세요. 서로 바꿀 수 없다는 것을 인정하고 약간의 거리를 두는 것 만으로도 새로운 관계가 시작되니까요.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