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테디셀러가 궁금해] 부키 : 늘 가까이 두고 싶은 책

한 사람의 마음속에 작은 씨앗 하나라도 뿌리는 책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부키는 언제 어디서나 늘 가까이 두고 싶은 책, 필요한 순간 가장 먼저 찾게 되는 그런 책을 만들고자 애쓰고 있다. (2018. 03. 16)

부키는 1995년 책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모여 만든 출판사다. 저마다 책을 좋아하는 방식도, 책에 대한 평가 기준도 다르지만 몇 가지 공통된 원칙이 있다. 첫째, 출판은 사양 산업이라는 결정론적 단정을 거부한다. 비록 책이라는 매체의 형태는 바뀔지 몰라도 ‘정돈된 콘텐츠’를 제공하는 일은 앞으로도 계속될 것이다. 둘째, 어떤 식의 도그마에도 반기를 든다. 특히 고상한 주제, 클래식한 접근이 곧 양서라는 ‘교양주의’, ‘엘리트주의’에 냉소를 아끼지 않는다. 부키는 한 사람의 마음속에 작은 씨앗 하나라도 뿌리는 책, 언제 어디서나 늘 가까이 두고 싶은 책, 필요한 순간 가장 먼저 찾게 되는 그런 책을 만들고자 애쓰고 있다.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_01.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_02.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_03.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_04.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_05.jpg

 

 

 

 

 

 

『장하준의 경제학 강의』

 

세계적인 경제학자 장하준의 경제학 교과서. 다양한 경제학적 접근법을 소개하는 가이드북으로 여전히 많은 독자의 사랑을 받고 있다. 주요 저서 중 『나쁜 사마리아인』 은 예스24 올해의 책에 선정되기도 했다.  (장하준 저, 부키)

 

『나는 생각이 너무 많아』

 

넘치는 생각 때문에 삶이 피곤한 사람들이 주목하면 좋을 책.  프랑스 심리치료사 ‘크리스텔 프티콜랭’이 20여 년의 임상경험을 바탕으로 썼다. 꾸준한 사랑을 받은 덕분에 생존 편 『나는 왜 네가 힘들까』 도 펴냈다. (크리스텔 프티콜랭 저, 부키)

 

『어떻게 죽을 것인가』

 

세계적인 사상가 아툴 가완디가 죽음 앞에 선 인간의 존엄과 의학의 한계를 고백한다. 인간답게 살다가 죽음을 맞이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를 담은 이 책은 <뉴욕타임스> 1위는 물론 국내에서도 죽음에 관한 필독서로 평가받고 있다. (아툴 가완디 저, 부키)

 

『인간의 품격』

 

세계적 베스트셀러 『보보스』의 저자 데이비드 브룩스가 ‘Big Me’의 시대에 ‘Little Me’의 가치를 말하며 삶은 성공이 아닌 성장의 이야기라고 강조한다. 자신의 삶을 돌이켜볼 수 있었다는 호평이 쏟아졌다. (데이비드 브룩스 저, 부키)

 

『가족의 두 얼굴』

 

트라우마 가족치료 연구소장인 저자 최광현이 10여 년의 상담 사례를 바탕으로 쓴 책으로 가족과 나를 새로운 시선으로 바라보게 하고 원인과 상처 치유를 명쾌하게 짚어 준다. 폭넓은 독자의 지지를 받았다. 저서로 『가족의 발견』 등을 썼다.  (최광현 저, 부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태도를 읽어요.

오늘의 책

버려진 채 빛나는 마음의 보석들, 나태주 詩

'풀꽃 시인' 나태주의 신작 시집. 이 세상 곳곳에 놓여있는 아름다운 것들과 애틋한 사랑에게 안녕을 전하고, 마음속에 고이 간직하고 있는 사람들에게 안부를 전하는 시들. "바람부는 날이면 전화를 걸고 싶다 / 잘 있느냐고 잘 있었다고 잘 있으라고 잘 있을 것이라고"

더 나은 선택을 위한 힘, 자제력

관계를 설명해낸 심리서 『혼자 있고 싶은데 외로운 건 싫어』의 저자 피터 홀린스가 자제력에 주목했다. 왜 누군가는 적당한 선에서 멈추고, 누군가는 한계를 뛰어넘고 성공에 이를까. 답은 자제력이다. 자제력에 관한 정의, 자제력을 기를 수 있는 법을 공개한다.

오늘도 내일도 집에만 있고 싶은 당신에게

베스트셀러 『죽고 싶지만 떡볶이는 먹고 싶어』의 일러스트로 수많은 독자들의 공감을 불러 일으킨 ‘댄싱스네일’의 첫 번째 에세이. 감기처럼 불쑥불쑥 찾아오는 무기력에 당황할 필요 없다. 마음도 충전이 필요하니까. 내 모습 같은 그림 속 이야기가 큰 위로가 된다.

다가온 금융위기, 더 이상 피할 수 없다

미중 패권전쟁 속 앞으로 5년, 한국의 미래를 예측한다. 금융위기는 시작될 것이고, 위기를 막을 수 있는 시간은 지났다. 그렇다면 다가올 경제적 충격에 어떻게 대응 할 것인가. 저자는 미래학자로서 누구보다 핵심을 정확히 통찰하고, 현실적 시나리오를 설명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