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테디셀러가 궁금해] 서해문집 : 인문적 성찰이 돋보이는 책

새로운 삶의 패러다임을 제시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인문적 성찰이 돋보이는 인문 교양서, 학습과 교양의 절묘한 버무림으로 청소년들에게 재미와 감동을 전할 ‘청소년 교양서’, 글과 그림의 세밀환 조화가 돋보이는 그래픽노블 등으로 기존 성과에 넓이와 깊이를 더할 계획이다. (2018. 03. 02)

1989년 3월에 문을 연 서해문집은 출판과 세상의 관계를 탐색하며 다양한 분야의 책을 내고 있다. 쉽고 편안한 고전 읽기의 정수를 보여준 ‘오래된 책방’ 시리즈와 ‘서해 클래식’ 시리즈, 그리고 만화로 새롭게 풀어낸 ‘카툰 클래식’ 시리즈를 비롯해 청소년을 위한 ‘책상 위 교양’ 시리즈 등은 서해문집의 튼튼한 기반이 되었다. 2003년 이후 지금까지 매년 30~40권의 책을 출간하며 정치, 경제, 에세이, 과학, 그래픽노블 등으로 출간 범위를 확장해가고 있다. ‘민중과 일상’이 중심이 되는 작은 역사부터 ‘우주와 지구’를 넘나드는 거대한 역사를 보여주는 깊이 있는 역사서, 새로운 삶의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사회과학서, 심리학, 철학, 과학, 건축, 예술 등 전 분야를 아우르면서도 인문적 성찰이 돋보이는 인문 교양서, 학습과 교양의 절묘한 버무림으로 청소년들에게 재미와 감동을 전할 ‘청소년 교양서’, 글과 그림의 세밀환 조화가 돋보이는 그래픽노블 등으로 기존 성과에 넓이와 깊이를 더할 계획이다.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jpg

 

1.jpg

 

2.jpg

 

3.jpg

 

4.jpg

 

5.jpg

 

 

 

 

 

 

『징비록』

 

조선의 ‘명재상’ 류성룡이 임진왜란 이전부터 전쟁의 실상, 전쟁 이후 상황을 체계적이고 종합적으로 기록한 책이다. ‘오래된 책방’ 시리즈의 대표작으로 15만 명 독자와 만났다.  2015년 KBS 드라마 <징비록>의 영향으로  꾸준히 독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류성룡 저, 서해문집)

 

 

『바람을 길들인 풍차소년』

 

14세 소년 캄쾀바가 혼자 힘으로 쓰레기와 고물로 풍차를 만들어 마을에 전기를 공급한 기적 같은 실화를 담은 책. 출간 당시 TED의 인기가 확산되면서 다양한 연령층의 독자들에게 주목받았다. 2018년 10월, 이 책을 바탕으로 한 영화가 개봉된다. (윌리엄 캄쾀바 외 저, 서해문집)


『미술관 옆 인문학』

 

다양한 미술작품을 통해 인문고전을 이해하고 우리 삶에 연결시켜보도록 한 책. 인문학 입문서 열풍이 시작되면서 청소년과 대학생을 비롯한 전 연령층 독자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박홍순 저, 서해문집)

 

 

『제가 살고 싶은 집은』

 

건축가와 건축주로 만난 두 저자가 집을 짓기까지 나눈 이메일 대화를 묶은 책. 땅콩집 등으로 나만의 집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독자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3만 이상의 독자와 통한 책. (이일훈 송승훈 저, 서해문집)

 

 

『화가의 마지막 그림』

 

예술가 19인이 남긴 마지막 명작 이야기. 예술가들의 묘비명과도 같은 마지막 작품과 비극을 넘어선 죽음 앞의 희망의 메시지가 수많은 미술 교양서 속에서 스테디셀러로 사랑 받았다. (이유리 저, 서해문집)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태도를 읽어요.

오늘의 책

평양 사람이 전하는 지금 평양 풍경

재건축 아파트는 가격이 훌쩍 뛴다. 부자들은 아파트를 사서 전세나 월세를 놓는다. 어른들은 저녁에 치맥을 시켜 먹고, 학생들은 근처 PC방에서 게임을 한다. 사교육은 필수, 학부모 극성은 유치원에서부터 시작된다. 서울의 풍경이 아니라 지금 평양의 모습이다.

작품과 세상을 잇는 성실하고 아름다운 가교

『느낌의 공동체』에 이어지는 신형철의 두 번째 산문집. 평론가로서 작품과 세상 사이에 가교를 놓고자 했던 그의 성실한 삶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글을 묶었다. 문학과 세상을 바라보는 "정확한" 시선이 담긴 멋진 문장을 읽고, 좋은 책을 발견하는 즐거움으로 가득한 책.

꼬리에 꼬리를 무는 존 버닝햄의 엉뚱한 질문들

“예의 바른 쥐와 심술궂은 고양이 중 누구에게 요리를 대접하고 싶어?” 엉뚱한 질문들을 따라 읽다 보면 아이들은 어느새 그림책에 흠뻑 빠져들어요. 끝없이 펼쳐진 상상의 세계로 독자를 이끄는 존 버닝햄의 초대장을 지금, 열어 보세요.

세계를 뒤흔들 중국발 경제위기가 다가온다!

텅 빈 유령 도시, 좀비 상태의 국영 기업. 낭비와 부패, 투기 거품과 비효율, 대규모 부채, 미국과의 무역 전쟁까지. 10년간 중국에서 경제 전문 언론인으로 활약한 저자가 고발하는 세계 2위 중국 경제의 기적, 그 화려한 신기루 뒤에 가려진 어두운 민낯과 다가올 위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