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너는 왜 시를 읽니?

혼자 읽기 아까운 책 (20)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시를 읽고 싶긴 한데, 막상 읽어보면 무슨 이야기인지 모르겠다는 당신께 보내는 편지. (2017.10.13)

시를 읽는 사람은 어쩐지 멋있어 보입니다. 시를 좋아하는 사람은 어쩐지 삶의 깊이를 아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시집을 몇 권 사 보았습니다. 그런데 웬 걸, 속도가 나지 않습니다. 이 시를 어떻게 음미해야 할지, 어떻게 해석해야 할지 도대체 모르겠습니다. 시인의 마음을 추측해봐야 할까요? 아니면 그냥 제 맘대로 해석해도 될까요? 시를 읽어야 인생이 풍성해질 것 같은데. 쌀쌀해진 가을 문턱에 서서, 펼쳐보면 좋을 시집 다섯 권을 소개합니다.

 

표지.jpg

 

1.jpg

 

2.jpg

 

3.jpg

 

4.jpg

 

5.jpg

 

 

괜찮아, 내가 시 읽어줄게』

누가 내게 이렇게 말해준다면 얼마나 기쁠까. 시를 읽어 준다니! 그리고 괜찮단다. 시를 잘 몰라도!
피처 에디터 출신 문화부 기자 김지수가 고른 60편의 명시를 읽는 고요한 시간을 오늘 한 번 누려보자.  (김지수 저, 이봄)

 

『표류하는 흑발

김이듬 시인의 신작 시집을 읽었다.
‘이 신음이 노래인 줄 모르고’ ‘만약 착한 새가 있다면 노래하지 않을 테지’
1, 3부의 제목을 읽으며 가슴이 콕콕 쑤셨다. 마음을 쑤시는 시집을 만날 때, 이 얼마나 기쁘지 아니한가.  (김이듬 저, 민음사)

 

괴괴한 날씨와 착한 사람들

괴괴하다와 착하다, 이 동떨어진 단어를 시인은 왜 시어로 길어 올렸을까.
시인은 생각한다. 같은 말만 반복하는 ‘나의 선의’ 알고 보면 이 선의가 나를 감금하는 건 아닐까?
장편소설 『최선의 삶』을 쓴 임솔아의 신작.  (임솔아 저, 문학과지성사)

 

『나는 나를 간질일 수 없다

간질이다, 간질이다, 간질이다. 시집을 읽기 전, 이 단어를 오래 곱씹었다.
기어코 나는 간지러운 기분을 상상했다.「짜증론」을 읽었다. 짜증낼 사람이 하나도 없는 사람은 자신에게 짜증을 낸다고 했다. 세상에서 가장 외로운 사람이란다. 아차, 나는 외로워서 시집을 읽고 있었다.  (이희중 저, 문학동네)

 

『시가 나를 안아준다

잠들기 전 시 한 편을 읽으면 내일의 마음이 달라지지 않을까. 시인 신현림이 고른 91편의 베갯머리 시.
괴테, 틱낫한부터 윤동주, 정호승까지. 어쩐지 시가 나를 안아주는 느낌이다. (신현림 저, 민음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태도를 읽어요.

오늘의 책

부자가 되고 싶다면 나부터 바꿔라

변화에 대한 열망이 경제적 자유의 길을 연다! 평범한 직장인에서 최고의 투자자가 되기까지. 저자가 실제 분석하고 체득한 실전 투자 전략을 통해 돈에 대한 편견과 오해에서 벗어나 부를 지배하는 승자가 되기 위한 균형 잡힌 관점과 실질적인 투자의 법칙을 소개한다.

좀비가 포위한 펜션에서 벌어진 연쇄살인

데뷔작임에도 불구하고 ‘2018 이 미스터리가 대단하다’ 1위 등 미스터리 랭킹을 모조리 휩쓴 화제작. 동아리 합숙 중에 좀비의 출현으로 펜션에 갇히고 만 대학생들 사이에서 벌어지는 연쇄살인을 그렸다. 밀실살인과 좀비가 결합된, 독특한 매력의 본격 미스터리 소설!

지금 북한 사람의 삶

북한은 외국 기자가 찍은 사진과 글로 알려져왔다. 언어라는 벽 때문에 북한 사람들의 삶으로 깊게 들어가기에는 한계가 있었다. 진천규 기자는 한국인으로 드물게 단독으로 방북하여 북한을 취재했다. 2017년과 2018년에 촬영한 사진은 지금 북한을 생생하게 보여준다.

나만의 취향 지도 안에서 누리는 행복

누구의 허락도 필요 없는 '내 마음의 방향', 취향에 관한 이야기. 하루하루의 취향이 모여 결국 그 사람의 색깔이 되고, 취향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통해 선택한 가치들이 삶의 중심이 된다. 이런 취향 덕분에, 오늘 하루도 가장 나답게 살아갈 수 있을 것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