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주말에 특별한 약속이 없을 때

혼자 읽기 아까운 책 (16)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휴가철인데 나는 꼭 여행을 떠나야 하나 싶다. 사실 내가 가장 하고 싶은 일은 시원한 평상에 누워 책을 읽다가, 수박 반 통, 옥수수 두 개를 먹는 것이다. (2017.08.11)

“휴가 때 뭐해?” 이 말 좀 그만 듣고 싶어요. 뭔가를 하긴 하겠죠. 아니, 제가 특별한 계획이 있으면 입이 근지러워서 일찌감치 말했을 거예요. 왜 만나는 분들마다 휴가 계획을 물으시나요? 사실, 제가 이렇게 비딱하게 말하는 건, 떠나고 싶지만, 아주 멀리 낯선 곳을 여행하고 싶지만 여력이 안 되기 때문이에요. 여력의 뜻은 아니죠? 그래도 제겐 책이 있어 다행이에요. 책은 저에게 대놓고 말 걸지 않거든요. 읽어준다고 고맙다고 말하지도 않고, 안 읽는다고 삐치지도 않아요. 언제든 옆에 있어요. 사라지지 않아요. 이번 주말도 특별한 약속이 없네요. 어쩌다 제가 이렇게 인기가 없어진 걸까요? 책에서 답을 찾고 싶진 않지만. 그래도 책만큼 좋은 친구는 없네요. 그래서 저의 이번 주 추천 책은 뭐냐고요?

 

표지.jpg

 

1번.jpg

 

2번.jpg

 

3번.jpg

 

4번.jpg

 

5번.jpg

 

 

 


맨 얼굴의 사랑

 

쿵쿵쿵! 소설가 정아은의 신작이 나왔다. 신사동과 청담동, 한남동과 도곡동에서 서로의 화장을 벗겨 외로움을 드러내는 한 여자와 두 남자의 이야기. 빠져들지 않을 수 없는 정아은의 소설. 읽다 보니, 휴양지의 모히또가 부럽지 않다.

(정아은 저, 민음사)

 

『명견만리』

 

문재인 대통령이 휴가 기간 읽고 추천한 책이다. 역대 대통령의 추천 도서 중 가장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역시 지금 대세는 문템인가? KBS 시사교양 <명견만리> 제작진이 집필한 책으로 현 사회가 직면한 미래 이슈를 다룬다. 방송인들이 쓴 책인 만큼 술술 잘 읽힌다. 주말에 공부와 재미를 모두 느끼고 싶다면!

(KBS 명견만리 제작진 저, 인플루엔셜)

 

『신이 없는 달』

 

미미여사와 함께라면 지루한 주말은 없다니까요?! 네네? 미미여사를 아직도 모른다고요? 이럴 수가! 영화 <화차>의 원작, 동명소설의 저자! 미야베 미유키를 몰라요? 헐 대박 완전 리얼. 어쨌든 그녀의 신작 소설이 나왔어요. 춘하추동 사계절의 풍물을 배경으로 한 연작 소설.  특히 표제작 「신이 없는 달」이 무척 흥미진진! 

(미야베 미유키 저, 북스피어)

 

『오토바이로, 일본 책방』

한 달간 오토바이로 크고 작은 책방 유랑을 떠난 저자는 경남 진주에 있는 ‘소소책방’ 주인 조경국이다. 우연히 읽은 신문 기사 한 자락으로 책방 순례를 떠났지만, 여행은 꽤 고됐다. 하지만 독자는 덕분에 책과 책방의 미래를 엿볼 수 있게 됐다.

(조경국 저, 유유)

 

『엄살은 그만』

앗, 제목이 저를 두고 하는 말인가요? 뭔가 찔리는 기분이 들면서 읽기 시작했는데 위로가 되면서 살짝 감동스럽기도 한 책. 할머니 손에서 자란 일본 배우 ‘가자마 도루’의 맨주먹 정신이 녹아 있는 에세이. 일러스트가 매우 귀엽다.

(가자마 도루 저, 마음산책)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태도를 읽습니다.

오늘의 책

2018년 제42회 이상문학상 작품집

한 해 동안 발표된 소설 중 최고의 작품을 선정하는 이상문학상. 올해는 손홍규의 중편 「꿈을 꾸었다고 말했다」가 대상을 수상했다. 한 가정의 붕괴를 통해 폭력의 기원을 탐색하는 소설로, "가슴속에 슬픔을 매설해둔 사람"들의 상실과 실패를 단단한 문장으로 그려냈다.

기꺼이 불편해져야 할 때다

『불편한 미술관』의 작품은 그 자체로 명작으로 읽히는 한편, 또 다른 이야기를 전한다. 책에서 예술은 ‘인권’으로 다양하게 해석되고, 껄끄러울 수 있는 주제인 인권은 이 새로운 시도로 그것이 인류 공통의 가치임을 증명한다. 약간의 불편이 사고를 더 풍요롭게 한다.

제18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 수상작

제3회 문학동네동시문학상 대상 수상에 이어 제18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을 수상하게 된 주미경 작가의 단편집. 이야기를 읽다가 스스로 작가가 되기도 하고, 여섯 편의 이야기 속 등장인물들이 새로운 이야기를 만들기도 하는 독특한 구조가 읽기에 재미를 더한다.

영리하게 인생을 움직이는 행복의 기술

“행복은 돈, 재능, 사람과 관계없다. 어리석은 것, 잘못된 것을 피하면 저절로 찾아온다.” 반복되는 인생의 오류를 피하고, 인생에서 불필요한 것들을 제거해주는 52가지 현명한 생각의 도구들. 유럽에서 가장 주목받는 지식경영인, 『스마트한 생각들』 롤프 도벨리의 신작.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