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보고만 있어도 기분 좋아지는 책

혼자 읽기 아까운 책(13)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머릿속이 헝클어진 느낌이 들 때는 맑은 바람이 필요하잖아요 (2017.07.07)

눈이 아프다. 책은 도저히 못 읽겠고 TV도 보기 싫다. SNS는 일 때문에 들여다봐야 하지만 보기 싫다. 모든 게 공해로 느껴진다. 그렇다고 혼자 노는 것도 지겹다. 아무리 사람에게 고독이 필수라 하지만, 너무 오랫동안 혼자 있으면 삶이 버겁다. 아, 진정 아무 생각도 하고 싶지 않은데. 이런 생각조차 생각이니 뭔가를 보고 싶다. 머릿속이 헝클어진 느낌이 들 때는 맑은 바람이 필요하니까. 글자가 많지 않은 책을 보고 싶다. 귀여운 책을 읽고 싶다. 잠깐이라도 내 기분을 존중하고 싶을 때, 보고만 있어도 기분 좋아지는 책 다섯 권을 꼽았다.

 

표지.jpg

 

1.jpg

 

2.jpg

 

3.jpg

 

4.jpg

 

5.jpg

 

1. 차의 시간』


그러니까, 인생을 생각하는 시간이 너무 중요하다니까요. 물론 책상 앞에 앉지는 말고요. 반드시 맛있는 디저트와 차가 있는 카페에서요. 차, 디저트 덕후인 마스다 미리의 신작. “이따금 화제에 오르지만 별로 만날 마음이 없는 사람이 있죠”라는 그녀의 이야기를 읽다 보면, 역시 사사로운 일상이 훨씬 중요하다는 진실을 깨닫는다. (마스다 미리 저, 이봄)

 

2. 저, 죄송한데요』

 

평소 죄송하다는 말을 안 한다. 왜? 잘못한 게 없으니까. 그런데 최근 생각이 바뀌었다. 그냥 일단 ‘죄송해요’라고 말한다. 상대의 화를 좀 누그러지게 만들기 위해서. 물론 절대 ‘사죄’하고 싶지 않은 상대도 있다. 이런 생각을 하게 만든 책이 하나 있다. 이기준 디자이너의 첫 산문집. 지독한 개인주의자인 저자는 개인주의자라서 상대에 대한 배려가 깊다. 읽은 지 6개월이 넘었는데 자주 생각나는 책이다. (이기준 저, 민음사)

 

3. 진정한 우정』

 

소년 시절 악단에서 연주하는 것을 꿈꾸며 재즈 음악가들을 그리기 시작한 장 자끄 상뻬. 그의 데셍이 50년이 넘게 사랑 받는 이유는 뭘까. 아마 그건 고독 속에서도 유머를 잃지 않기 때문이 아닐까. 언론인 ‘마르크 르카르팡티에’와의 대화를 기록한 이 책에서 상뻬는 말한다. “나는 일할 때 혼자이고 싶지만, 주변엔 늘 사랑들이 들끓기를 바랍니다.” 훅훅 읽다가 앗! 탄성을 지르게 하는 책. (장 자끄 상뻬 저, 열린책들)

 

4. 할머니의 여름 휴가』

 

안녕달 작가의 그림책을 몹시 좋아한다. 특히 더 좋은 책이 바로 『할머니의 여름휴가』. 꽃무늬 수영복을 입고 뒤뚱뒤뚱 바닷가로 향하는 할머니의 모습이 사랑스럽다. 그림만 보고 있어도 힐링이 된다는 것을 실감한다. 축 쳐진 어깨가 펴진다. 기운이 난다. 할머니댁에 놀러 가는 아이의 손에 이 책이 들려있으면 참 따뜻할 것 같다.  (안녕달 저, 창비)

 

5. 두더지의 소원』

 

아이가 며칠째 같은 책을 다섯 번 이상 읽어달라고 한다. 아이들은 왜 반복 학습을 좋아할까? 아이에게 책 읽어주는 일이 고되다면, 나도 즐거워지는 책을 읽어주면 된다. 전작 『두더지의 고민』으로 독자들의 마음을 흠씬 뺏어간 김상근 작가의 그림책. “이 책이라면 열 번도 더 읽어줄 수 있다”고 필자의 남편은 말했다. (김상근 저, 사계절)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진심보다 태도
eumji01@yes24.com

오늘의 책

언론인 권석천의 법원개혁 현장 리포트

상식에서 벗어난 판결이 우리 삶에 어떤 영향을 끼칠까? 저자는 대법관 임명 과정부터 대법원 논쟁까지, 현직 판사도 잘 모르는 숨겨진 이야기들을 속속들이 파헤친다. 과거의 대법원에서 있었던 개혁 시도에 주목하며, 퇴행하고 있는 현 대법원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한다.

지금 당신에게 필요한 진짜 휴식법

왜 아무리 쉬어도 피곤이 풀리지 않는 걸까? 문제는 육체가 아닌 뇌의 피로다! 아무것도 안하고 있는 순간에도 쉼 없이 공회전을 하고 있는 뇌. 머릿속을 복잡하게 만드는 잡념을 떨쳐내고, 분노와 충동을 조절하여 지친 일상에 활력을 북돋아주는 최고의 휴식법을 소개한다.

세계를 향한 평화와 반전의 외침

비틀즈의 멤버 존 레논의 노래 ‘Imagine 이매진’의 가사로 만들어진 그림책. 평화로운 세상을 상상하며 인류에게 전하는 강렬한 메시지를 담고 있다. 우리의 마음과 영혼을 울리는 가사를 누구라도 공감하며 감동을 느낄 수 있는 인상적인 그림으로 표현했다.

'미스터 메르세데스 킬러'의 귀환

스티븐 킹의 첫 탐정 소설 시리즈 〈빌 호지스〉 3부작 완결편. '메르세데스 킬러' 브래디는 테러를 저지당하면서 받은 물리적 충격 덕분에 기이한 능력을 얻게 되고, 최근 잇달아 벌어진 자살 사건들이 그의 짓이라 의심하는 퇴직 형사 빌 호지스와 마지막 한판 대결을 벌인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