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알쓸신잡, 알아두면 쓸데없는 책이 있어?

혼자 읽기 아까운 책(12)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무용(無用)이 정녕 무용(無用)인가요? 세상에 무용(無用)이란 존재하나요? 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2017.06.30)

tvN <알쓸신잡>이 화제다. 왜 화제인가? 지식인이 총출동해서? 아니면 맛집이 나와서? 적잖이 나이 든 출연진들이 귀여워서? 상식을 넓힐 수 있어서? 나영석 PD의 작품이라서? 글쎄. 필자는 제목부터 반은 성공한 프로그램이 아니었나 싶다. 프로그램 제목을 누가 지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아마 첫 반응은 “얘 뭐라니? 방송 프로그램 제목이 그렇게 길면 안돼”라는 말을 듣지 않았을까. <알쓸신잡> 첫 방송 소식을 들었을 때, 프로그램 제목을 한번에 기억한 사람이 적어도 내 주위에는 없었다. 얼마나 화제이길래. <월간 채널예스>는 6월호 표지로 소설가 김영하, 7월호 표지로 작가 유시민을 택했을까? (관계자의 말에 의하면, <알쓸신잡> 때문은 아니었고, 우연히 타이밍이 잘 맞았다는 후문) <알쓸신잡>이 방송되는 금요일에 <채널예스>에서는 ‘혼자 읽기 아까운 책’을 연재한다. (어떻게든 묻어가려는 이 안타까운 심정). 과연 알아두면 쓸데없는 책이 있을까? 그간 읽었던 책들을 곰곰 떠올려봤다.

 

표지.jpg

 

1.jpg

 

2.jpg

 

3.jpg

 

4.jpg

 

5.jpg

 

1. 눕기의 기술』


2015년에 이 책이 나왔을 때, ‘책 좀 보는’ 사람들은 일제 환호했다. ‘수평적 삶을 위한 가이드북’이라는 카피라니! “미켈란젤로가 눕지 않았다면 시스티나성당 천장화는 없었다! 가장 적은 에너지로 큰 효율을 내는 ‘수평적 삶’을 찬양하라.” 필자에게 특히 위로가 됐던 책. 이런 책은 반드시 오래 팔려야 한다. (베른트 브루너 저, 현암사)


2. 개소리에 대하여

 

제목을 읽자마자 당신은 무슨 생각이 드는가? 아니 뭐, 이런 개소리 같은 책이 있냐고? 알고 보면 <뉴욕타임즈> 베스트셀러 1위에 오른 책이다. “왜 개소리는 거짓말보다 위험한지?”를 철학적으로 살핀 책. 개소리 하는 상사에게 지쳤다면, 이 책을 읽고 깊이 탐구해보자. (해리 G. 프랭크퍼트 저, 필로소픽)

 

3. 연필 깎기의 정석

 

2013년에 나온 책이나 지금까지 사랑 받고 있는 책이다. 필자는 사회초년생 시절, 스템플러로 유인물을 찍다가, 가로선이 삐뚤어졌다고 상사에게 크게 혼났다. 그리고 7년 후, 이 책을 읽고 깊이 반성했다. 정석을 좋아하는 사람에게 꼭 필요한 책. 굉장히 멋진 철학이 들어 있다. (데이비드 리스 저, 프로파간다)

 

4. 쓰잘데없이 고귀한 것들의 목록

 

읽고 나서 매우 감격했던 책이다. 숫자만 좋아하는 세상 속에서 혼자 있다고 느껴졌을 때, 이 책을 읽었다. ‘질문은 잃어버린 아이들, 교수님 저 돈벼락 맞고 싶어요, 오늘의 기분 잡치는 소리들’ 중제목만 쫙 읽어봐도 느껴지는 것들이 있다. (도정일 저, 문학동네)

 

5. 구두 손질의 노하우

 

가끔 신간을 받아 들고, 이 책 몇 부나 팔릴까 걱정이 될 때가 있다. 그런데 이 걱정을 옳지 않다.세상은 넓고 사람은 다양하다. 필요 없는 책 생각보다 많지 않다. 구두 손질을 하면서 책도 봐야 하나? 싶은 당신에게 저자는 말한다. “발끝에서부터 자신감을 북돋워주는 구두 손질! 나는 10여 년간 수만 켤레의 구두를 닦았다.” (하세가와 유야 저, 벤치워머스)


 

<채널예스> 베스트 기사를 댓글로 알려주세요! (~6월 30일까지)

 

http://ch.yes24.com/Article/View/33720
위 링크 하단에 댓글로 ‘2017년 기사 중  가장 좋았던 기사 1개’를 꼽아주세요!
해당 기사 URL과 이유를 댓글로 남겨주시면, 1회 응모시마다, YES포인트 200원을 드립니다.

 

자세한 내용은 링크 클릭!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태도를 읽어요.

오늘의 책

작가 유시민이 돌아왔다

『역사의 역사』에서 유시민은 18권의 책을 훑으며 역사와 역사책, 역사를 읽는다는 것에 대해 말한다. 역사는 무엇이고, 그것은 오늘의 우리에게 어떤 의미인가. 역사라는 거대한 세계를 한걸음씩 더듬어 가는 그 탐사의 여정에 이 책이 믿음직스러운 안내자가 될 것이다.

여성의 돌봄 노동 문제를 다룬 구병모 신작

자신만의 스타일을 구축한 소설가 구병모 신작. 최악의 출산율을 높이기 위해 건설된 꿈미래실험공동주택. 아이 셋을 갖는 조건으로 입주 가능한 터무니없는 공간을 배경으로, 견고해 보이는 네 이웃의 식탁 아래에서 드러나는 공동체의 허위와 돌봄 노동의 허무를 꼬집는다.

위기의 자본주의, 답은 기본소득

부의 집중, 증가하는 실업자, 저출산 고령화. 자본주의는 위기다. 4차 산업혁명은 고용 문제를 악화시킬 개연성이 크다. 패러다임 전환이 필요한 시점, 필리프 저자는 노동과 상관 없이 모두에게 일정한 소득을 보장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채소, 통곡물이 정말 건강한 음식일까?

식물이 동물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만들어내는 독소, 렉틴은 우리 몸 속에 염증을 만들고 심각한 질병을 유발한다. 이 책은 렉틴을 피하기 위한 전략인 '플랜트 패러독스 프로그램'에 대해 소개하고 건강을 위해 챙겨 먹던 현미밥, 토마토, 통곡물의 실체에 대해 밝힌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