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소프라노 서희정의 ‘에스프리’

2017년 6월 13일 화요일 오후 7시30분
북서울꿈의숲아트센터 콘서트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이번 공연은 <L’esprit>라는 부제를 달고 스페인 작곡가 오브라도, 브라질 작곡가 빌라로보스, 프랑스 작곡가 에릭 사티, 독일 음악가 쿠르트 바일, 아르헨티나 피아졸라 등 다양한 나라의 가곡 및 오페라 넘버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서희정 포스터.jpg

 

품격 있는 무대매너를 가진 소프라노 서희정은 이화여대 성악과를 졸업하고 프랑스의 생 모르 국립음악원 최고과정을 수석 졸업했다. 프랑스 유학시절 수차례의 음악회를 거치고 파리 유수의 성당에서 비발디의 <예루살렘아 찬양하여라>, 모차르트 <c단조 미사>, <레퀴엠>의 소프라노 솔리스트로 연주했으며 다수의 오페라 갈라 콘서트에서 주연으로 출연했다.


귀국해서는 예술의전당, 성남아트센터 등에서 오페라 프리마돈나로 호연했고 ’심상’, ‘로맨틱 터치’, ‘모차르트를 노래하다’ 등 테마가 있는 리사이틀을 통해 참신한 기획력으로 주목을 받았다.


이번 공연은 <L’esprit>라는 부제를 달고 스페인 작곡가 오브라도, 브라질 작곡가 빌라로보스, 프랑스 작곡가 에릭 사티, 독일 음악가 쿠르트 바일, 아르헨티나 피아졸라 등 다양한 나라의 가곡 및 오페라 넘버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한국 탱고 아카데미 대표를 맡은 판도네온 연주자 레오 정이 협연한다.

 

공연 문의 : 영음예술기획 02)581-5404
    예매하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남편을 총으로 쏴 죽였다" 데니스 루헤인 신작

'스릴러의 거장' 데니스 루헤인 신작. 트라우마로 인해 공황 발작을 겪고 있는 여성을 주인공으로, 한계점에 다다른 그가 살인, 사기, 복수, 탐욕 등이 뒤섞인 사건에 휘말리며 거침없이 폭주하는 이야기를 흥미진진하게 펼쳐낸다. 끝까지 예측불가능한 데니스 루헤인표 스릴러!

쓰고 싶은데 글이 안 나와요

SNS에서부터 에세이까지 두루 통하는 글쓰기 비법을 [씨네 21] 이다혜 기자가 알려준다. 글쓰기가 왜 어려운지를 짚어주고, 일상에서 쉽게 실천할 수 있는 글쓰기 연습 방법을 소개했다. 글쓰기 비법과 함께 글이란 무엇인지에 관한 이다혜 기자의 집필 철학도 공개한다.

색다른 미야베 월드의 '문'을 여는 소설

실종된 선배의 행적을 좇던 고타로는 한 유령 빌딩에서 옥상의 조각상이 움직인다는 괴소문을 확인하러 온 전직 형사 쓰즈키를 만나고, 수수께끼 같은 존재의 힘을 빌려 직접 사건의 진상을 파헤치는데... 인간과 이야기에 대한 깊은 통찰력이 엿보이는 색다른 미스터리!

바꿀 수 있는 건 그와 나의 거리뿐

“이제 사람 때문에 힘들어하지 마세요. 내 삶에서 살짝 떨어뜨려 놓으면 그만이니까요.” 사람 때문에 지치고 힘들 때는 상대를 탓하거나, 상대에게 맞추려 애쓰지 마세요. 서로 바꿀 수 없다는 것을 인정하고 약간의 거리를 두는 것 만으로도 새로운 관계가 시작되니까요.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