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소프라노 서희정의 ‘에스프리’

2017년 6월 13일 화요일 오후 7시30분
북서울꿈의숲아트센터 콘서트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이번 공연은 <L’esprit>라는 부제를 달고 스페인 작곡가 오브라도, 브라질 작곡가 빌라로보스, 프랑스 작곡가 에릭 사티, 독일 음악가 쿠르트 바일, 아르헨티나 피아졸라 등 다양한 나라의 가곡 및 오페라 넘버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서희정 포스터.jpg

 

품격 있는 무대매너를 가진 소프라노 서희정은 이화여대 성악과를 졸업하고 프랑스의 생 모르 국립음악원 최고과정을 수석 졸업했다. 프랑스 유학시절 수차례의 음악회를 거치고 파리 유수의 성당에서 비발디의 <예루살렘아 찬양하여라>, 모차르트 <c단조 미사>, <레퀴엠>의 소프라노 솔리스트로 연주했으며 다수의 오페라 갈라 콘서트에서 주연으로 출연했다.


귀국해서는 예술의전당, 성남아트센터 등에서 오페라 프리마돈나로 호연했고 ’심상’, ‘로맨틱 터치’, ‘모차르트를 노래하다’ 등 테마가 있는 리사이틀을 통해 참신한 기획력으로 주목을 받았다.


이번 공연은 <L’esprit>라는 부제를 달고 스페인 작곡가 오브라도, 브라질 작곡가 빌라로보스, 프랑스 작곡가 에릭 사티, 독일 음악가 쿠르트 바일, 아르헨티나 피아졸라 등 다양한 나라의 가곡 및 오페라 넘버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한국 탱고 아카데미 대표를 맡은 판도네온 연주자 레오 정이 협연한다.

 

공연 문의 : 영음예술기획 02)581-5404
    예매하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거리와 사람, 상점이 함께 살아가는 법

똑같은 가게에서 같은 물건을 사고, 같은 책과 영화를 즐길 수 밖에 없다면 우리의 삶은 얼마나 건조할까? 세계에서 가장 훌륭한 서점 10에 선정된 교토 이치조지 게이분샤 서점이 전하는 사람과 거리를 살아 숨 쉬게 하는 작은 가게의 참된 가치, 거리와 사람의 공생법.

권력 저격자 우석훈이 돌아왔다

권력은 시장으로 넘어간 적이 없다. 국가는 여전히 현대 자본주의에서 주요한 행위자다. 국가가 사기를 친다면? 분배가 악화되고 국민의 생활 전반이 하락할 수밖에 없다. 모피아, 토건족, 자원외교, 4대강 등등 저자는 지난 두 정권에서 국가가 어떻게 사기를 쳤는지 고발한다.

『괭이부리말 아이들』 김중미 작가 신작

아이들에 대한 관심과 사랑으로 따뜻한 이야기를 들려주는 김중미 작가가 오랜만에 어린이 책으로 찾아왔다. 언제나 이름처럼 좋은 일만 있을 순 없지만 누군가에게 내가 ‘행운’과 ‘복’이 되어줄 수 있다면 행복은 저절로 찾아올 거라는 가슴 따뜻한 이야기.

봄을 기다리며, 마음으로 읽는 문태준 시집

"서정시의 대가"가 펼쳐보이는 믿음직스러운 시 세상. "세계가 연주하는, 아니 노동하는 소리"를 詩란 노래로 듣는달까. "낮밤과 계절을 잊고 사랑하며 계속 피어"나는 꽃들과 "흰 미죽을 떠먹일 때의 그 음성" 속, 우리가 잃지 말아야 할 따스한 '사랑'이 마음에 고이 스며든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