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소프라노 서희정의 ‘에스프리’

2017년 6월 13일 화요일 오후 7시30분 북서울꿈의숲아트센터 콘서트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이번 공연은 <L’esprit>라는 부제를 달고 스페인 작곡가 오브라도, 브라질 작곡가 빌라로보스, 프랑스 작곡가 에릭 사티, 독일 음악가 쿠르트 바일, 아르헨티나 피아졸라 등 다양한 나라의 가곡 및 오페라 넘버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서희정 포스터.jpg

 

품격 있는 무대매너를 가진 소프라노 서희정은 이화여대 성악과를 졸업하고 프랑스의 생 모르 국립음악원 최고과정을 수석 졸업했다. 프랑스 유학시절 수차례의 음악회를 거치고 파리 유수의 성당에서 비발디의 <예루살렘아 찬양하여라>, 모차르트 <c단조 미사>, <레퀴엠>의 소프라노 솔리스트로 연주했으며 다수의 오페라 갈라 콘서트에서 주연으로 출연했다.


귀국해서는 예술의전당, 성남아트센터 등에서 오페라 프리마돈나로 호연했고 ’심상’, ‘로맨틱 터치’, ‘모차르트를 노래하다’ 등 테마가 있는 리사이틀을 통해 참신한 기획력으로 주목을 받았다.


이번 공연은 <L’esprit>라는 부제를 달고 스페인 작곡가 오브라도, 브라질 작곡가 빌라로보스, 프랑스 작곡가 에릭 사티, 독일 음악가 쿠르트 바일, 아르헨티나 피아졸라 등 다양한 나라의 가곡 및 오페라 넘버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한국 탱고 아카데미 대표를 맡은 판도네온 연주자 레오 정이 협연한다.

 

공연 문의 : 영음예술기획 02)581-5404
    예매하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안녕달이 그린 마법 같은 겨울 이야기

한겨울을 포근하게 감싸는 마법 같은 상상! 『수박 수영장』 『당근 유치원』 작가 안녕달이 건네는 다정한 겨울 이야기. 따뜻하고 포근한 상상력으로 겨울의 정취와 빛나는 유년의 한때를 뭉클하게 그려냈다. 한겨울의 서정 속에 빛나는 따스한 우정 이야기가 깊은 여운을 남긴다.

경계를 지우고 세계를 그리는 문장들

구병모 장편소설. 꿈과 현실, 너와 나의 구분을 지우는 문장들, 그 사이에서 불현듯 나타나고 사라지는 의미와 생각들이 경계 지을 수 없는 이 세계와 우리의 매 순간을 색다르게 그린다. 존재하는 것은 지금 읽는 이 문장 뿐, 어떤 해석도 예측도 없이 여기에 사로잡힌 채 그저 한걸음 딛는다.

우리에게는 책이 필요하다

'책 읽어주는 남자' 전승환 저자는 다양한 곳에서 책과 좋은 글귀로 많은 독자와 만나왔다. 그가 소개한 책과 글은 외롭고 불안한 현대인을 위로해줬다. 『당신이 내 이름을 불러준 순간』은 철학, 예술, 문학, 심리학을 넘나 들며 나와 너 그리고 세계에 관해 이야기한 책이다.

뒤바뀐 세상 투자로 살아남는 법

남다른 통찰력과 끊임없는 분석으로 탄생한 『내일의 부』를 통해 자신만의 부자 매뉴얼을 공개한 조던 김장섭의 신간이다. 급변하는 글로벌 환경에 대한 분석과 전망을 담고 있으며, 전작에 더해 보완한 새로운 투자 방식까지 담아 전2권으로 출간되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