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강충모•이혜전 두오 25주년 기념 음악회 열어

2017년 6월 7일 수요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이번 공연에서는 부모의 뒤를 이어 또 한 명의 피아니스트가 무대에 오른다.

강충모 이혜전-수정2(앞면).jpg

 

2017년은 중견 피아니스트 강충모, 이혜전 부부가 예술의전당 무대에서 첫 두오 음악회를 개최한지 25주년을 맞이하는 의미있는 해이다. 뜻깊은 25주년을 맞이한 두오 음악회가 6월 7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열린다.


피아니스트 강충모는 서울대 기악과를 졸업하고 샌프란시스코 음대 석사, 피바디 음대 박사를 수료했다. 모스크바 필하모닉, 런던 필하모닉, 체코국립교양악단, 나고야 시립교향악단 등과 협연했으며, 바르샤바 쇼팽 국제 콩쿠르를 비롯해 더블린, 상하이, 시드니, 서울 국제 콩쿠르와 라이프치히 바흐 콩쿠르 등의 심사위원으로 활동한다. 한국예술종합대학교와 줄리어드 음악원 교수를 역임하고 현재 일본 토호음악원 초빙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피아니스트 이혜전은 서울대 기악과를 졸업하고 뉴잉글랜드 음대 석사, 남가주대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KBS교향악단, 서울시립교향악단, 코리안심포니, 불가리아 소피아 챔버 오케스트라 등과 협연했으며, 줄리어드 예비학교 교수를 역임하고 현재 숙명여자대학교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부모의 뒤를 이어 또 한 명의 피아니스트가 무대에 오른다. 피아니스트 강나연은 바로크 콩쿠르 1위, 한국 쇼팽 콩쿠르, 이화경향 콩쿠르, 음악춘추 콩쿠르 등에 입상한 인재로, 불가리아 소피아 필하모닉과 루마니아 사투마레 오케스트라 등과 협연했다. 예원학교와 줄리어드 프리칼리지를 졸업하고 현재 줄리어드 음악원 재학 중이다.


공연 프로그램으로는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듀엣곡, 스메타나의 <몰다우>, 체르니의 오페라 <카플랫과 몬태키> 변주곡, 라벨의 <스페인 광시곡>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공연 문의 : ㈜음연 02)3436-5929
예매하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어디엔가 분명히 있었던 마음에 관한 이야기

『너무 한낮의 연애』 김금희 첫 장편. 마음을 폐기하지 말라고, 우리는 조금 부스러지기는 했지만 파괴되지 않았다는 문장이 마음을 울린다. 다정한 목소리와 따뜻한 유머로 우리가 견뎌온 아픈 시간을 보듬고, 앞으로의 삶을 좀더 단단하고 건강하게 맞을 수 있게 하는 이야기.

2018 칼데콧 대상작. 영화 같은 우정

눈보라 속 길을 잃은 어린 소녀와 무리에서 뒤처져 길 잃은 새끼 늑대의 이야기. 하나의 이야기를 머금은 채, 글 없이 오롯이 그림만으로 둘 사이의 우정을 아름답게 담아냅니다. 자신의 생명을 구해준 인간을 도와주려는 늑대의 이야기가 전하는 감동을 만나보세요.

너는 어떤 어른이 되고 싶었어?

전 세계 1억 명이 넘는 사람들을 감동시킨 어린 왕자 이야기와 등장 인물을 우리의 삶에 맞게 재해석해 꿈, 사랑, 어른, 그리고 나에 대한 이야기를 완성해 간다. 마치 어린 왕자와 직접 만나 이야기를 나누는 것 같은 특별한 경험과 감동을 선사하는 책.

조선을 넘어 이제 세계인과 ‘톡’한다!

<조선왕조실톡>을 잇는 새 역사 웹툰 <세계사톡>을 책으로 만난다. 작가는 역사의 주요한 장면을 당시 인물들간의 대화로 재구성하고 만화로 그려내 세계사 속으로 떠나는 독자의 발걸음을 가볍게 하는 한편, 더 자세한 역사의 이야기를 함께 전하는 것도 잊지 않는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