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강충모•이혜전 두오 25주년 기념 음악회 열어

2017년 6월 7일 수요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이번 공연에서는 부모의 뒤를 이어 또 한 명의 피아니스트가 무대에 오른다.

강충모 이혜전-수정2(앞면).jpg

 

2017년은 중견 피아니스트 강충모, 이혜전 부부가 예술의전당 무대에서 첫 두오 음악회를 개최한지 25주년을 맞이하는 의미있는 해이다. 뜻깊은 25주년을 맞이한 두오 음악회가 6월 7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열린다.


피아니스트 강충모는 서울대 기악과를 졸업하고 샌프란시스코 음대 석사, 피바디 음대 박사를 수료했다. 모스크바 필하모닉, 런던 필하모닉, 체코국립교양악단, 나고야 시립교향악단 등과 협연했으며, 바르샤바 쇼팽 국제 콩쿠르를 비롯해 더블린, 상하이, 시드니, 서울 국제 콩쿠르와 라이프치히 바흐 콩쿠르 등의 심사위원으로 활동한다. 한국예술종합대학교와 줄리어드 음악원 교수를 역임하고 현재 일본 토호음악원 초빙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피아니스트 이혜전은 서울대 기악과를 졸업하고 뉴잉글랜드 음대 석사, 남가주대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KBS교향악단, 서울시립교향악단, 코리안심포니, 불가리아 소피아 챔버 오케스트라 등과 협연했으며, 줄리어드 예비학교 교수를 역임하고 현재 숙명여자대학교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부모의 뒤를 이어 또 한 명의 피아니스트가 무대에 오른다. 피아니스트 강나연은 바로크 콩쿠르 1위, 한국 쇼팽 콩쿠르, 이화경향 콩쿠르, 음악춘추 콩쿠르 등에 입상한 인재로, 불가리아 소피아 필하모닉과 루마니아 사투마레 오케스트라 등과 협연했다. 예원학교와 줄리어드 프리칼리지를 졸업하고 현재 줄리어드 음악원 재학 중이다.


공연 프로그램으로는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듀엣곡, 스메타나의 <몰다우>, 체르니의 오페라 <카플랫과 몬태키> 변주곡, 라벨의 <스페인 광시곡>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공연 문의 : ㈜음연 02)3436-5929
예매하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평양 사람이 전하는 지금 평양 풍경

재건축 아파트는 가격이 훌쩍 뛴다. 부자들은 아파트를 사서 전세나 월세를 놓는다. 어른들은 저녁에 치맥을 시켜 먹고, 학생들은 근처 PC방에서 게임을 한다. 사교육은 필수, 학부모 극성은 유치원에서부터 시작된다. 서울의 풍경이 아니라 지금 평양의 모습이다.

작품과 세상을 잇는 성실하고 아름다운 가교

『느낌의 공동체』에 이어지는 신형철의 두 번째 산문집. 평론가로서 작품과 세상 사이에 가교를 놓고자 했던 그의 성실한 삶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글을 묶었다. 문학과 세상을 바라보는 "정확한" 시선이 담긴 멋진 문장을 읽고, 좋은 책을 발견하는 즐거움으로 가득한 책.

꼬리에 꼬리를 무는 존 버닝햄의 엉뚱한 질문들

“예의 바른 쥐와 심술궂은 고양이 중 누구에게 요리를 대접하고 싶어?” 엉뚱한 질문들을 따라 읽다 보면 아이들은 어느새 그림책에 흠뻑 빠져들어요. 끝없이 펼쳐진 상상의 세계로 독자를 이끄는 존 버닝햄의 초대장을 지금, 열어 보세요.

세계를 뒤흔들 중국발 경제위기가 다가온다!

텅 빈 유령 도시, 좀비 상태의 국영 기업. 낭비와 부패, 투기 거품과 비효율, 대규모 부채, 미국과의 무역 전쟁까지. 10년간 중국에서 경제 전문 언론인으로 활약한 저자가 고발하는 세계 2위 중국 경제의 기적, 그 화려한 신기루 뒤에 가려진 어두운 민낯과 다가올 위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