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강충모•이혜전 두오 25주년 기념 음악회 열어

2017년 6월 7일 수요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이번 공연에서는 부모의 뒤를 이어 또 한 명의 피아니스트가 무대에 오른다.

강충모 이혜전-수정2(앞면).jpg

 

2017년은 중견 피아니스트 강충모, 이혜전 부부가 예술의전당 무대에서 첫 두오 음악회를 개최한지 25주년을 맞이하는 의미있는 해이다. 뜻깊은 25주년을 맞이한 두오 음악회가 6월 7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열린다.


피아니스트 강충모는 서울대 기악과를 졸업하고 샌프란시스코 음대 석사, 피바디 음대 박사를 수료했다. 모스크바 필하모닉, 런던 필하모닉, 체코국립교양악단, 나고야 시립교향악단 등과 협연했으며, 바르샤바 쇼팽 국제 콩쿠르를 비롯해 더블린, 상하이, 시드니, 서울 국제 콩쿠르와 라이프치히 바흐 콩쿠르 등의 심사위원으로 활동한다. 한국예술종합대학교와 줄리어드 음악원 교수를 역임하고 현재 일본 토호음악원 초빙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피아니스트 이혜전은 서울대 기악과를 졸업하고 뉴잉글랜드 음대 석사, 남가주대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KBS교향악단, 서울시립교향악단, 코리안심포니, 불가리아 소피아 챔버 오케스트라 등과 협연했으며, 줄리어드 예비학교 교수를 역임하고 현재 숙명여자대학교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부모의 뒤를 이어 또 한 명의 피아니스트가 무대에 오른다. 피아니스트 강나연은 바로크 콩쿠르 1위, 한국 쇼팽 콩쿠르, 이화경향 콩쿠르, 음악춘추 콩쿠르 등에 입상한 인재로, 불가리아 소피아 필하모닉과 루마니아 사투마레 오케스트라 등과 협연했다. 예원학교와 줄리어드 프리칼리지를 졸업하고 현재 줄리어드 음악원 재학 중이다.


공연 프로그램으로는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듀엣곡, 스메타나의 <몰다우>, 체르니의 오페라 <카플랫과 몬태키> 변주곡, 라벨의 <스페인 광시곡>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공연 문의 : ㈜음연 02)3436-5929
예매하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詩로 '마음의 온도' 맞춰주는 웹툰 에세이

‘싱고’라는 이름으로 펴낸 신미나 시인의 詩 웹툰 에세이. 일상의 고민과 어린 시절 추억을 따뜻하게 그려낸 글과 그림은 시를 읽는 새로운 방식을 제시한다. 어쩌면 하루하루의 삶이 한 편의 시와 같지 않겠는가. 시로 그린 그림을 읽으며 새로운 삶의 그림을 그려본다.

지도로 떠나는 지구촌 문화 여행

67개의 지도에 담긴 6대륙, 58개 나라 이야기. 각 나라별 지리는 물론, 인구, 국기, 문화, 유적, 음식 등을 다양한 그림으로 만나볼 수 있다. 아이들의 호기심을 해결해줄 뿐 아니라, 온 가족이 함께 보물찾기 하듯 전세계 곳곳으로 모험을 떠나는 지도 그림책.

3000년 고전에서 찾아낸 승자의 법칙

왜 누군가는 역사의 승자가 되고, 누군가는 사라지는가? 30년간 10만 리더들을 변화시킨 경영 그루 유필화 교수의 인문경영론. 동양 병법서를 경영학의 관점에서 해석하여 시대와 환경을 불문하고 위기를 기회로, 기회를 성공으로 이끄는 승자의 법칙을 찾아 소개한다.

왜 우리는 같은 색을 다르게 읽을까?

색의 비밀을 알면 그 사회가 보인다. 이 책은 나라마다 색채에 대한 인식이 다르다는 발견에서 시작해, 색과 언어, 문화의 상관관계를 다양하게 관찰하고 연구한 기록이다. 색을 나타내는 단어의 어원과 관용적 표현들, 설문조사를 통해 드러난 각기 다른 생각들이 흥미롭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