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맑고 호소력 있는 프리마돈나, 소프라노 김성은

소프라노 김성은 초청독창회
4월 20일 목요일 오후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이태리 베로나 아레나극장에서 동양인 최초로 오페라 <리골렛토>의 질다역을 열연하며 현지 언론으로부터 극찬을 받은 소프라노 김성은은 일찍이 테크닉과 표현력을 겸비한 가수로 평가받았다

0420전면.jpg


"루치아 역의 김성은은 이탈리아 오페라 무대의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풍부하면서도 맑고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안정된 무대를 보여주었다. ‘광란의 아리아’에서도 빼어난 가창력과 연기력을 자랑하였다." -한겨례신문

 

"두 루치아, 소프라노 김성은과 로라 클레이콤은 훌륭한 노래와 연기로 갈채를 받았다. 루치아 김성은이 그려낸 서정적이고 비단 같은 음색의 루치아 오래 기억될 것이다." -한국일보 

 

유럽을 사로잡은 천상의 목소리 -세계일보
 
비냐스 국제 콩쿨 1등, 도밍고 국제 콩쿨 우승 거둬 -중앙일보

 

소프라노 김성은의 초청 독주회가 4월 20일 목요일 오후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열린다. 이태리 베로나 아레나극장에서 동양인 최초로 오페라 <리골렛토>의 질다역을 열연하며 현지 언론으로부터 극찬을 받은 소프라노 김성은은 국내에서 일찍이 부산음악상, 전국대구성악콩쿨 대상과 대통령상을 받았으며, 해외에서는 특히 스페인 비냐스 국제콩쿨 우승 및 특별상, 플라시도 도밍고 국제콩쿨 대상, 이태리 토티 달 몬테 국제콩쿨 우승, 스페인 아라갈 국제콩쿨 우승 등 국제 유수 콩쿨을 수상하면서 테크닉과 표현력을 겸비한 가수로 평가받았다.

 

김성은은 스페인 황실 신년음악회에서 플라시도 도밍고와의 협연하며 전 세계적으로 크게 관심을 불러일으켰으며 대한민국 개천절 기념 SBS방송과 이태리국영방송 RAI 합동 이태리 로마 야외극장 공연, 독일 도이체오퍼 베를린 프로덕션 초청 내한공연 ‘루치아 디 람메르무어’ 출연, 바르셀로나 극장에서 열린 부산시-바르셀로나 자매도시 체결 기념공연, 월드컵 유치 기념 공연 등 KBS, MBC, KNN주최 음악회 외 서울, 부산, 울산, 부천, 대구, 대전 등 시립예술단과 함께 연주하며 왕성한 행보를 이어갔다. 현재 이태리, 브라질, 프랑스, 스페인 등 유럽 주요 오페라극장에서 주역으로 활동 중이다.
 
이번 공연에서는 바리톤 정기홍, 피아니스트 이영민, 플루티스트 조철희, 첼리스트 황승현과 함께 <페트라르카의 세 소네트>, <브라질풍의 바흐 5번>, 주세페 페르디의 <친애하는 발레리씨?>, <프로벤자 내 고향으로>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공연 문의 : 영음예술기획 (02)581-5404
    예매하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사춘기 시절, 속 깊고 섬세한 이야기

큰딸이고 누나고 언니라서 절대 어린애처럼 굴 수 없는 제아. 하고 싶은 대로 다 하는 친구들과 달리 모든 걸 참아야 하는 게 속상하기만 한데 친구와의 관계도 마음대로 안 된다. 어른들이 잊고 사는 사춘기 아이들의 마음 속 이야기를 섬세하게 풀어낸 황선미 작가의 신작.

아들의 죽음이 전해준 행복의 진실

우리는 애초부터 행복하게 살도록 설계되어 있다. 하지만 당신은 지금 행복한가? 세계적 공학자인 구글 X의 리더가 찾은 삶과 죽음 너머의 진실. 심리적 고통의 근원적인 이유를 파헤치는 동시에 영구적인 행복과 지속적인 만족을 얻기 위한 방법을 단계적으로 제시한다.

메이드 인 차이나? 메이드 인 월드!

상품으로 시작해 상품으로 끝나는 우리의 삶. 스마트폰부터 청바지, 콜라, 햄버거, 커피까지 우리를 매혹시키는 상품들의 복잡한 상품사슬을 따라가면서 세계지리를 함께 읽는다. 선과 악의 얼굴을 동시에 지닌 상품들은 세계를 어떻게 바꾸고 있을까?

20년 만에 만난 첫사랑, 파국의 시작

마지막 문장까지 탄성을 자아내는 스릴러로 평가받는 『죽여 마땅한 사람들』 피터 스완슨의 데뷔작. 무료한 삶을 살던 싱글남 조지가 20년 만에 첫사랑을 만나면서 그의 삶이 통제할 수 없이 뒤틀린다. 읽기 시작하면 멈추기 힘들 테니 시간을 넉넉히 두고 책을 펼치길.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