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현대인의 피부 질환 고민, 토끼풀 겉절이를 드셔보세요

『잡초 치유 밥상』 연재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토끼풀은 각종 염증 치료와 피부 질환, 천식 치료에도 쓰이며, 소염과 마취 효과도 있습니다.

잡초 채취 TIP


- 잡초도 하나의 생명이라는 것을 자각한다.
- 자신이 모르는 잡초는 절대 뜯어 먹지 않는다
- 잡초를 채취할 때는 욕심내지 말고 먹을 만큼만 감사하는 마음으로 뜯는다
- 논가나 밭가에 나는 잡초는 농약이나 제초제에 오염되어있을 수 있으므로 주의한다


피부에 좋은 잡초

 

요즘은 피부병도 다양해졌습니다. 특히 아토피는 아이 어른 할 것 없이 현대인을 괴롭히는 피부 질환이죠. 피부 질환에 좋은 잡초로는 토끼풀, 명아주 외에도 소루쟁이, 쇠비름, 환삼덩굴, 질경이, 까마중, 개구리 밥 등이 있습니다. 이런 풀들을 찧어 붙이거나, 달여서 바르거나, 무쳐서 먹으면 각종 피부 질환에 도움이 됩니다.

 

하얀꽃이 피는 토끼풀

 

이미지1.jpg


토끼풀은 각종 염증 치료와 피부 질환, 천식 치료에도 쓰이며, 소염과 마취 효과도 있습니다.


재료
토끼풀꽃 한 줌, 토끼풀 반 줌

양념재료
매실효소 2스푼, 고춧가루 1스푼, 식초 1스푼
들기름 1/2스푼, 파와 마을 약간
멸치액젓 약간

 

레시피

 

1. 토끼풀을 깨끗이 씻고 식초물에 담가 5분간 둔다.

 

이미지2.jpg

 

 

2. 맑은 물에 한 번 더 씻어 건진다.

 

이미지3.jpg

 


3. 양념재료를 넣고 골고루 무친다.

 

이미지4.jpg


 

4. 토끼풀 겉절이 완성~

 

이미지5.jpg


▶토끼풀 겉절이의 효과
우리 집에서는 생손앓이를 할 땐 즉시 토끼풀 겉절이를 해먹습니다. 먹고 나면 생손앓이가 감쪽같이 낫는답니다.


 

 

잡초 치유 밥상권포근,고진하 공저 | 마음의숲
잡초로 병을 이긴다. 너무 흔해서 그냥 지나쳤던 잡초. 그 속에 담긴 엄청난 효능과 효용성을 발견하고 연구 끝에 개발한 잡초요리를 소개한다. 새로운 먹거리의 혁명을 일으키고 있는 시인 고진하와 국내 최초 잡초요리 연구가 권포근 부부가 쓴 『잡초 치유 밥상』이 도서출판 마음의숲에서 출간됐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권포근, 고진하

틈만 나면 식물도감을 끼고 산으로 들로 먹을 수 있는 잡초를 찾아나서는 국내 최초 잡초요리 연구가. 잡초의 특징과 효능에 따라 건강하게 먹을 수 있는 레시피를 연구 개발했다. 흔한 것이 귀하다는 철학을 담아 잡초요리로 병을 이기는 《잡초 치유 밥상》을 출간했다. KBS <인간극장>, EBS <하나뿐인 지구>에 출연했으며, 잡초에 관한 강연과 칼럼 연재를 통해 잡초의 약성과 요리비법 알리기에 매진하고 있다.

잡초 치유 밥상

<권포근>,<고진하> 공저15,120원(10% + 5%)

KBS [인간극장], EBS [하나뿐인 지구] 출연! 소화불량부터 고혈압, 당뇨, 암까지 천덕꾸러기 잡초가 약초가 되다! 잡초로 병을 이긴다. 너무 흔해서 그냥 지나쳤던 잡초. 그 속에 담긴 엄청난 효능과 효용성을 발견하고 연구 끝에 개발한 잡초요리를 소개한다. 새로운 먹거리의 혁명을 일으키고 있는 시..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사람의 자리를 묻는 마음속 혼잣말

『눈사람 여관』(2013) 이후 쓰고 발표한 시 60편을 담은 이병률 시집. 이번엔 "사람의 자리"를 묻는다. 무릇 사람의 자리는 사람과 사람 사이에 있을 터. 어쩌면 그는, 사랑과 가까워지는 일에 힘을 기울인다. 그러다보면 사랑이 많은 사람이 되어 함께 만날 수 있지 않을까.

내 삶의 균형을 잡는 행복의 비밀

넘침도 부족함도 없는, 딱 그 정도의 행복이 좋다! 최고가 아닌 최적의 만족을 향해 천천히 삶의 균형을 찾아가는 스웨덴식 행복의 비밀. 다같이 조화롭게 살기 위해 고민해온 그들의 오랜 지혜를 감정, 공간, 시간과 일, 인간관계 등 삶의 전반을 통해 소개한다.

건강한 공간은 영혼을 치유한다

인생의 대부분은 건물 안에서 흘러간다. 인간의 본능을 배제한 도시의 인공적인 건축은 극심한 스트레스를 유발한다. 공간이 일상의 행복에 미치는 심리적 영향에 대해 오랜 시간 연구해 온 저자는 행복한 건축이 갖춰야 할 집, 학교, 직장, 병원의 모습들을 제시한다.

당신의 말에 당신의 그릇이 보인다

“내 말 속에 내가 산다” 사람들은 저마다 말을 담는 그릇을 하나씩 지니고 살아가는데, 그 그릇의 상태에 따라 말의 수준과 관계의 깊이는 천차만별로 달라진다. 말의 기술이 아닌, 말이 태어나고 자라는 말 그릇을 키워 관계와 인생이 주인이 되는 법을 만나보자.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