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프러포즈를 책으로 하면 안 되나요?

혼자 읽기 아까운 책(6)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프러포즈할 때, 이 책 선물 받으면 저는 홀딱 반할 것 같아요.

“선배, 여자친구한테 프러포즈할 건데요. 장미꽃은 필수인가요? 목걸이도 필수죠? 아, 정말 고민이 많네요.” 며칠 전 남자 후배에게 받은 문자. “손편지도 필수야!”라고 쓰려다가 순간 딴 생각이 들었다. 멋진 책 무더기(?)를 갖다 안긴다면 반하지 않을 사람이 있을까? ‘네가 언제 책 읽었다고?’ 항변을 하려나? 멈칫거리다 다시 문자를 썼다. “후배님의 프러포즈 성공을 기원하며, 저는 이런 책들을 추천하고 싶어요. 우리 결혼해서 이 책 다 같이 읽자! 이것도 멋질 것 같은 데요?”라고.

 

표지.jpg

 

1번 책 수정 부탁.jpg

 

2.jpg

 

3.jpg

 

4.jpg

 

5.jpg

 

1. 『치에코 씨의 소소한 행복』

 

프러포즈를 하면서 거창한 말을 하면, 오히려 매력이 뚝뚝 떨어진다. 무심코 훅 한 번 던진 말에여자들은 반한다. 일본 여성들의 정신적 지주라고 불리는 만화가 ‘마스다 미리’의 여러 만화 중에 가히 최고봉. 이 만화를 읽다 보면, 비혼주의자도 설렌다. ‘이렇게 살아보면 괜찮을 것 같은데?’ 생각한다. 추천 프러포즈 문구는 “소소한 행복이 진짜 행복이잖아! 우리 같이 살자” (마스다 미리 저, 애니북스)

 

2. 나쓰메 소세키 전집 세트

 

문학 좀 좋아한다면! 바로 이 책. 일본의 셰익스피어로 불리는 ‘나쓰메 소세키’. 1867년에 태어난 작가의 작품을 같이 읽다 보면, 백년해로 버겁지 않다. 우리 집안일은 천천히 하고, 밥은 웬만하면 밖에 나가서 먹자. 요즘 맛집 많잖아. 소설 한 권씩 들고 주말 카페 나들이, 어때 좋지? 프러포즈 문구는 “이 책 꽂을 책장도 사줄게. 내 사랑을 받아죠~” (나쓰메 소세키 저, 현암사)


3. 볼드 저널

 

잡지를 선물하라고? 너무 소박한 거 아니야? 이 잡지를 아직 보시지 않으셨으면 아직 그런 말씀을 하지 마세요. ‘일과 가정의 균형을 지키며 창의적으로 삶을 꾸려가는 아버지’들을 위한 잡지. 진짜 삶을 사는 사람들의 농밀한 이야기로 가득하다. 프러포즈 문구는 이렇게 “남친아, 우리도 이 사람들처럼, 감각적으로 균형감을 갖고 살자. 오키?” 1호부터 4호를, 볼드저널 에코백에 담아주면 더욱 반할 예정입니다. (편집부 저, 볼드피리어드)

 

4. 문학동네 한국문학전집 세트

 

문학전집을 낑낑대고 들고 온 그. 머리에 식은땀이 난다. 평소 소설을 그렇게나 좋아하더니 한 권씩 사는 맛도 좋지만, 전집을 함께 읽고 싶단다. 양장본, 책 표지도 예쁘다. 거실 인테리어가 따로 없다. 그가 좋아하는 최인호, 내가 좋아하는 박완서 소설을 사이좋게. 프러포즈 문구는 “누가 더 빨리 읽을까? 문동에서 세트 또 나오면 같이 사러 갈래?” (김승옥 등저, 문학동네)

 

5. 『펭귄클래식 마카롱 시리즈』

 

펭귄클래식을 아는 남자! 어찌 멋지지 않을 수 있을까? 펭귄클래식 50권 세트가 부담스럽다면, 마카롱 시리즈를 선택하자. 3권 이상 구입하면 에코백 스테디셀러 중의 최고봉 ‘펭귄 에코백’을 증정한다. 프러포즈 문구는 “고전도 우리 귀엽게 보는 거야! 우리 귀엽게 같이 살자!” (찰스 디킨스 등저, 펭귄클래식코리아)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YES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태도를 읽습니다.

오늘의 책

2018년 제42회 이상문학상 작품집

한 해 동안 발표된 소설 중 최고의 작품을 선정하는 이상문학상. 올해는 손홍규의 중편 「꿈을 꾸었다고 말했다」가 대상을 수상했다. 한 가정의 붕괴를 통해 폭력의 기원을 탐색하는 소설로, "가슴속에 슬픔을 매설해둔 사람"들의 상실과 실패를 단단한 문장으로 그려냈다.

기꺼이 불편해져야 할 때다

『불편한 미술관』의 작품은 그 자체로 명작으로 읽히는 한편, 또 다른 이야기를 전한다. 책에서 예술은 ‘인권’으로 다양하게 해석되고, 껄끄러울 수 있는 주제인 인권은 이 새로운 시도로 그것이 인류 공통의 가치임을 증명한다. 약간의 불편이 사고를 더 풍요롭게 한다.

제18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 수상작

제3회 문학동네동시문학상 대상 수상에 이어 제18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을 수상하게 된 주미경 작가의 단편집. 이야기를 읽다가 스스로 작가가 되기도 하고, 여섯 편의 이야기 속 등장인물들이 새로운 이야기를 만들기도 하는 독특한 구조가 읽기에 재미를 더한다.

영리하게 인생을 움직이는 행복의 기술

“행복은 돈, 재능, 사람과 관계없다. 어리석은 것, 잘못된 것을 피하면 저절로 찾아온다.” 반복되는 인생의 오류를 피하고, 인생에서 불필요한 것들을 제거해주는 52가지 현명한 생각의 도구들. 유럽에서 가장 주목받는 지식경영인, 『스마트한 생각들』 롤프 도벨리의 신작.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