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클라리넷 콰르텟 플레이어스, 클라리넷의 향연

클라리넷 콰르텟 플레이어스 제2회 정기연주회
3월 5일 일요일 오후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클라리넷 콰르텟 플레이어스는 김종철, 최동훈, 김은경, 김주현으로 이루어진 연주 그룹이다.

 

 

전면.jpg

 

목관악기 활성화에 이바지하고자 창단된 클라리넷 4중주단 클라리넷 콰르텟 플레이어스의 두 번째 정기연주회가 3월 5일 일요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열린다. 2014년 ‘야마하 디스커버리 뮤직 시리즈’, 2015년 트라이볼 정기 기획공연 ‘트라이볼 클래식 시리즈’에 출연해 호평을 받은 바 있는 클라리넷 콰르텟 플레이어스는 김종철, 최동훈, 김은경, 김주현으로 이루어진 연주 그룹이다.

 
김종철 클라리네티스트는 한국예술종합학교를 졸업하고 독일 뒤셀도르프 국립음대 최고연주자과정을 졸업했다. 현재 서울윈드앙상블 악장, 야마하 클라리넷 아티스트 등으로 활동한다. 최동훈 클라리네티스트는 마찬가지로 한국예술종합학교 졸업 후 미국 듀케인 음대 최고 연주자과정을 졸업했다. 이탈리아 일세미라리오 아카데미 오케스트라 지휘과를 졸업하고 구리시교향악단 부수석을 역임했다. 현재 대한민국 영상음악제 홍보대사, 서울클라리넷앙상블 멤버, 앙상블 크레이브 리더 등으로 활동한다.

 
김은경 클라리네티스트는 서울대학교를 졸업하고 베를린 국립음대, 프라이부르크 국립음대를 졸업했다. 현재 서울클라리넷앙상블 멤버로 활동한다. 김주현 클라리네티스트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재학 중 오스트리아로 건너가 빈 국립음대 최고연주자과정을 졸업했다. 현재 디토 오케스트라 수석, 한국페스티발 앙상블, 코리안모던앙상블, 앙상블 예무스 등의 단원으로 활약한다.


이번 정기연주회에서는 멘델스존의 <무언가>, 피아졸라의 <클라리넷 콰르텟을 위한 세 개의 탱고> 등을 클라리넷의 음색으로 만날 수 있다.

 


공연 문의 영음예술기획 (02-581-5404)
    ▶예매하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기사와 관련된 공연

오늘의 책

책에서 결국, 좋아서 하는 일을 찾은 이야기

방송 출연 금지 처분과 퇴사 이후까지, 힘든 시간들을 책 덕분에 견딜 수 있었던 그는 결국 책방을 열었다. '그저 좋아서 하는 일'을 책에서 찾았기 때문. 책방을 하면서 또다른 어려운 일들을 마주하지만 날마다 설레는 하루하루를 만들 수 있는 건, 역시 책 때문이다.

그들은 어떻게 살아 있는 전설이 되었나?

하동관, 팔판정육점, 명돈돈까스, 을지면옥 등 대를 이어 수십 년간 사랑 받고 있는 노포들. 곳곳에 숨어있는 장사의 신들을 찾아 3년간 전국을 발로 뛴 박찬일 셰프의 노포 탐사 프로젝트. 마케팅, 브랜딩, 트렌드에 관계없이 우직하게 성장해온 한국형 성공 비결을 밝힌다.

야구의 세계, 그 떨리는 순간을 마주한 동심

글 없는 그림책, 환상 모험으로 독특한 작품 세계를 구축해온 칼데콧 상 수상작가 데이비드 위즈너가 이번에는 야구를 이야기합니다. 스피드를 요구하는 승부의 세계에 놓인 아이의 마음과 야구공을 잡는 순간을 섬세한 슬로모션으로 그려내어 아이들의 마음을 사로 잡습니다.

자본주의에서 행복하게 살기

스스로 생계형 마르크스주의자라 칭하는 저자가 털어놓는 삶, 노동 그리고 행복에 관한 이야기다. 하고 싶은 일을 즐기며 사는 '불량한' 삶이 성공과는 거리가 멀어도 행복에는 더 가까운 게 아닌지 묻는다. 짧고 굵게 마르크스의 『자본론』을 요약한 대목은 보너스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