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소프라노 김수진, 비발디 교회음악 시리즈로 독창회

소프라노 김수진 독창회
2월 28일 화요일 오후8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KBS 교향악단, 서울바로크합주단, 수원시향, 인천시향, 부천시향, 루마니아 필하모니 등 국내외 최정상급 오케스트라의 정기연주 등에 초청되어 협연한 바 있다.

0228 소프라노 김수진 전면.jpg

 

소프라노 김수진의 독창회가 2월 28일 화요일 오후8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열린다.


소프라노 김수진은 서울예고와 서울대 음대 성악과를 실기수석으로 졸업하고 동 대학원을 수료했다. 예술의전당 유망신예 초청연주회로 국내에 데뷔하여 예술의전당 기획오페라에 연이어 주역을 맡았다. 서울시오페라단 ‘라 트라비아타’, ‘리골렛토’, 국립오페라단 ‘마술피리’, ‘사랑의 묘약’, ‘호프만 이야기’, 오페라 ‘라 보엠’, ‘피가로의 결혼’, ‘코지 판 투테’, ‘알버트헤링’, ‘권율’ 등의 작품에서도 주역으로 활약했다. KBS 교향악단, 서울바로크합주단, 수원시향, 인천시향, 부천시향, 루마니아 필하모니 등 국내외 최정상급 오케스트라의 정기연주 등에 초청되어 협연한 바 있다.


현재 한국성악가협회 이사, 한국교회음악학회, 영미가곡 연구회의 회원으로 활동하며 총신대학교 교회음악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이번 공연에서는 게오르그 필리프 텔레만의 <빛과 섬광으로 번쩍이는 폭풍이>, 호아킨 투리나의 <세 노래>, 가일 플레이어즈와 함께 연주할 비발디의 <숲에서 불어오는 산들바람아>와 <오직 주 만이> 등의 노래를 들려줄 예정이다.

 

공연 문의 영음예술기획 (02-581-5404)
    ▶ 예매하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한국문학사 최초 500번째 시집

첫 책이 출간 후 햇수로 40년 만이다. "시가 우리를 직접 구원하지는 못하더라도 시가 있음으로 해서 누군가의 삶이 전혀 다른 것이 될 수도 있다는 믿음"으로 이어진 걸음에 박수를 보내며, "천천히, 그러나 꾸준히 세계를 향해 나아간 40년의 역사"를 읽어본다.

평범한 부모가 이뤄낸 기적 같은 육아법

아픈 아내를 대신해 독박육아를 떠안은 아빠가 두 아이를 학업에 매우 뛰어나게 길러내며 '영재발굴단 「아빠의 비밀」등 방송에 소개되며 주목을 받았다. 책과 도서관, 부모의 행동만으로도 모든 아이가 공부를 놀이처럼 느끼며 자랄 수 있다는 믿음을 공유하는 책이다.

아이에게 전하는 사랑과 응원의 메시지

태어나서 어른이 될 때까지 변화무쌍한 성장 과정 속에서 아이에 대한 엄마의 변함없는 사랑을 이야기하는 그림책. 모든 엄마가 사랑하는 아이에게 들려주고 싶은 따뜻한 사랑과 힘찬 응원을 담았다. 『수박 수영장』의 안녕달 작가의 그림이 따뜻하고 정겹다.

왜 부동산 대폭락은 일어나지 않았나?

사야 할까, 팔아야 할까? 정권 교체로 더욱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부동산 시장. 저자는 경제와 부동산 시장, 정부정책이 어떻게 맞물려 돌아가는지에 대한 이해가 먼저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대한민국 부동산 시장을 이해하기 위한 날카로운 질문과 엄밀한 해법을 제시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