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소프라노 김수진, 비발디 교회음악 시리즈로 독창회

소프라노 김수진 독창회
2월 28일 화요일 오후8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KBS 교향악단, 서울바로크합주단, 수원시향, 인천시향, 부천시향, 루마니아 필하모니 등 국내외 최정상급 오케스트라의 정기연주 등에 초청되어 협연한 바 있다.

0228 소프라노 김수진 전면.jpg

 

소프라노 김수진의 독창회가 2월 28일 화요일 오후8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열린다.


소프라노 김수진은 서울예고와 서울대 음대 성악과를 실기수석으로 졸업하고 동 대학원을 수료했다. 예술의전당 유망신예 초청연주회로 국내에 데뷔하여 예술의전당 기획오페라에 연이어 주역을 맡았다. 서울시오페라단 ‘라 트라비아타’, ‘리골렛토’, 국립오페라단 ‘마술피리’, ‘사랑의 묘약’, ‘호프만 이야기’, 오페라 ‘라 보엠’, ‘피가로의 결혼’, ‘코지 판 투테’, ‘알버트헤링’, ‘권율’ 등의 작품에서도 주역으로 활약했다. KBS 교향악단, 서울바로크합주단, 수원시향, 인천시향, 부천시향, 루마니아 필하모니 등 국내외 최정상급 오케스트라의 정기연주 등에 초청되어 협연한 바 있다.


현재 한국성악가협회 이사, 한국교회음악학회, 영미가곡 연구회의 회원으로 활동하며 총신대학교 교회음악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이번 공연에서는 게오르그 필리프 텔레만의 <빛과 섬광으로 번쩍이는 폭풍이>, 호아킨 투리나의 <세 노래>, 가일 플레이어즈와 함께 연주할 비발디의 <숲에서 불어오는 산들바람아>와 <오직 주 만이> 등의 노래를 들려줄 예정이다.

 

공연 문의 영음예술기획 (02-581-5404)
    ▶ 예매하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거리와 사람, 상점이 함께 살아가는 법

똑같은 가게에서 같은 물건을 사고, 같은 책과 영화를 즐길 수 밖에 없다면 우리의 삶은 얼마나 건조할까? 세계에서 가장 훌륭한 서점 10에 선정된 교토 이치조지 게이분샤 서점이 전하는 사람과 거리를 살아 숨 쉬게 하는 작은 가게의 참된 가치, 거리와 사람의 공생법.

권력 저격자 우석훈이 돌아왔다

권력은 시장으로 넘어간 적이 없다. 국가는 여전히 현대 자본주의에서 주요한 행위자다. 국가가 사기를 친다면? 분배가 악화되고 국민의 생활 전반이 하락할 수밖에 없다. 모피아, 토건족, 자원외교, 4대강 등등 저자는 지난 두 정권에서 국가가 어떻게 사기를 쳤는지 고발한다.

『괭이부리말 아이들』 김중미 작가 신작

아이들에 대한 관심과 사랑으로 따뜻한 이야기를 들려주는 김중미 작가가 오랜만에 어린이 책으로 찾아왔다. 언제나 이름처럼 좋은 일만 있을 순 없지만 누군가에게 내가 ‘행운’과 ‘복’이 되어줄 수 있다면 행복은 저절로 찾아올 거라는 가슴 따뜻한 이야기.

봄을 기다리며, 마음으로 읽는 문태준 시집

"서정시의 대가"가 펼쳐보이는 믿음직스러운 시 세상. "세계가 연주하는, 아니 노동하는 소리"를 詩란 노래로 듣는달까. "낮밤과 계절을 잊고 사랑하며 계속 피어"나는 꽃들과 "흰 미죽을 떠먹일 때의 그 음성" 속, 우리가 잃지 말아야 할 따스한 '사랑'이 마음에 고이 스며든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