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비올리스트 임요섭, 베토벤 소나타 전곡 완주 나서

비올리스트 임요섭 독주회
2월 20일 토요일 오후8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바흐 무반주 첼로 소나타가 첼로의 '구약성서'라면 베토벤 첼로 소나타는 '신약성서'로 불린다. 이러한 첼로 소나타를 비올리스트 임요섭이 비올라 버전으로 전국 완주에 나선다.

0220임요섭비올라독주회_poster2.jpg

 

바흐 무반주 첼로 소나타가 첼로의 '구약성서'라면 베토벤 첼로 소나타는 '신약성서'로 불린다. 이러한 첼로 소나타를 비올리스트 임요섭이 비올라 버전으로 전국 완주에 나선다. 전곡연주는 한 작곡가의 작품세계를 내밀 있게 연구해야 하는 만큼 연주자에게 있어 쉽지 않은 도전이다.


비올리스트 임요섭은 한국인 최초로 독일 국립음대(Mainz)에서 바이올린과 비올라를 공부하고 비올라 최고연주자과정을 졸업했다. 탄탄한 연주력과 섬세한 음악성으로 유럽 각지에서 활동한 임요섭은 마인츠(Mainz) 국립극장 오케스트라 단원, 프랑크푸르트 월드 챔버 오케스트라 부수석 단원, Nowy Sacz 페스티발 오케스트라에서 수석 단원으로 활동했다.


현재 서울시립교향악단, 금현앙상블, 예가앙상블 단원, 앙상블 포럼21 부수석으로 활동 중이며 중앙대, 서울예고, 경기예고, 예원학교, 계원예술학교에 출강하여 후학을 양성하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베토벤의 <로망스 2번 F장조>, <비올라와 소나타를 위한 소나타 1번 F장조> 등 다양한 베토벤의 음색을 만나볼 수 있다. 공연은 2월 20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개최된다.

 

공연 문의 02-391-9632


▶ 예매하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기사와 관련된 공연

  • 임요섭 비올라 독주회
    • 부제: 베토벤 비올라 소나타 전곡 시리즈Ⅰ
    • 장르: 클래식/무용/국악
    • 장소: 예술의전당 리사이틀 홀
    • 등급: 만 7세 이상
    공연정보 관람후기 한줄 기대평

오늘의 책

엄마와 함께 영어 그림책 읽기

『제주도에서 아이들과 한달 살기』로 엄마는 편하고 아이는 신나는 행복 육아법을 전하던 작가가 알파벳도 모르던 아이가 1년 반 만에 영어 동화책을 읽기까지, 영어 그림책의 놀라운 효과와 공부 노하우를 학습 테마별 200권의 그림책과 함께 명쾌한 글 솜씨로 정리했다.

파괴를 넘어 행운을 상대로 경쟁하라!

파괴적 이노베이션 이론의 주창자이자 맥킨지상 5회 수상, 싱커스 50인 선정에 빛나는 하버드경영대학원 교수의 새로운 이노베이션 전략. 소비자의 욕구를 깊이 있게 통찰 해 새로운 미래를 발견하는 문제 인식의 틀과 이를 활용하는 날카로운 통찰을 보여준다.

민주주의의 시작, 그리스를 말하다

『로마인 이야기』의 저자 시오노 나나미가 로마 이전, 그리스와 그리스인의 역사를 말한다. 올림픽과 신화에서부터 도시국가의 건설과 페르시아전쟁에 이르기까지, 저자는 당시 그리스인들의 세상을 생생하게 그려내며 그 속에서 싹튼 민주정치의 시작과 발전을 함께 다룬다.

넬레 노이하우스 타우누스 시리즈 신작

넬레 노이하우스가 시한부 선고를 극복하고 쓴 최신작. 조용한 마을을 뒤흔든 의문의 연쇄 살인이 발생하고,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선 42년 전 루퍼츠하인 숲속에서 실종된 애완여우와 10살 소년의 미스터리를 풀어야 한다. 쉴 틈 없이 이어지는 숨은 복선과 반전은 여전하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화제의 공연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