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11년 만의 컴백! 김태우, 마마무, 김연지, 빅브레인의 <사색동화>

10월 15일(토)부터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이번 콘서트는 10월15일(토), 16일(일) 2회에 걸쳐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진행되며, 오는 8월 25일 오후 2시 예스24티켓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WSM] 2016사색동화(4色同化) 포스터.jpg

 

2016 사색동화(4色同化)콘서트가 오는 10월 더욱 새로워진 콘셉트와 라인업으로 돌아온다. 이번 콘서트는 R&B, Soul을 넘나드는 독보적 보컬리스트 김태우, 가창력과 퍼포먼스로 거센 돌풍을 몰아치는 마마무, 가슴을 저미는 가창력으로 ‘복면가왕’에서 가왕 자리에 등극한 씨야의 메인 보컬 김연지, 넘치는 소울과 하모니의 신인 빅브레인까지 4팀의 캐스팅 확정을 알리며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사색동화(4色同化)는 2001년 시작된 브랜드 콘서트로 각기 다른 개성을 가진 실력파 아티스트 4팀의 무대를 한 자리에서 선보이며 대한민국 옴니버스 콘서트의 지평을 열었다.


2001년 김장훈, 이현우, 윤종신, 김현철을 시작으로 2004년 이승환, 윤종신, 김현철, 윤상, 2005년 김장훈, 휘성, 플라이 투 더 스카이, 엠투엠이 출연, 매 시즌 당대 최고의 아티스트들이 캐스팅되며 이슈가 되고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각기 다른 4팀의 개성 넘치는 무대와 서로 시너지를 내는 콜라보 무대의 구성으로 관객에게 극찬을 받기도 했다.


이번 2016 사색동화(4色同化) 콘서트는 감성이 돋보이는 발라드에서부터 관객들을 들썩이게 할 퍼포먼스까지 다양한 레퍼토리와 각기 다른 콘셉트의 무대를 선보이며 한국 최고의 옴니버스 콘서트의 자리를 확인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콘서트는 10월15일(토), 16일(일) 2회에 걸쳐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진행되며, 오는 8월 25일 오후 2시 인터파크, 예스24티켓, 옥션티켓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공연정보


공 연 명 | 2016 사색동화(4色同化) 콘서트 with 김태우, 마마무, 김연지, 빅브레인
공연장소 |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
공연일정 | 2016년 10월 15일(토) ~ 10월 16일(일)
공연시간 | 토요일 오후 7시 / 일요일 오후 5시
티 켓 가 | R석 143,000원 / S석 121,000원 / A석 99,000원 / B석 44,000원
관람등급 | 미취학아동 입장불가
문의번호 | 1566-5490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답사기, 드디어 서울에 입성하다!

380만 독자의 선택을 받은 독보적 시리즈, <나의 문화유산답사기>가 돌아왔다. 새로 공개된 답사기에서 유홍준 교수는 서울의 5대 궁궐과 한양도성을 비롯, 도시 곳곳에 살아숨쉬는 조선의 유산들을 그만의 시각으로 읽어낸다. 또 한 편, 놓치지 말아야 할 이야기의 탄생이다.

내성적인 사람에게도 한 방이 있다

성공을 위해 무한 긍정, 과잉 노력, 셀프 마케팅을 강요 받고, 모두가 세계 최고를 꿈꾸는 시대. 저자는 오히려 절제된 말과 태도가 성공 전략이라고 역설한다. 조용히 한 발 뒤에서 영향력과 진가를 드러내면서도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 삶을 지키는 법을 소개한다.

‘당연하게 여겨지는 것들’에 대한 의문

『편의점 인간』 무라타 사야카 신작. 정상과 비정상의 경계를 끊임없이 의심해온 그는 독특한 상상력으로 ‘더 이상 섹스를 통해 아이를 낳지 않는 세계’ 이야기를 들려준다. 또한 결혼과 출산, 가족이라는 '당연하게 여겨지는' 시스템에 대해 도발적인 문제를 제기한다.

지치지 않고, 나를 지키는 연습

바보 같은 실수를 한 날이면 유난히 부족해 보이는 내 모습. 잘해야 해, 변해야 해. 내면의 속삭임이 당신을 소진시키고 있지는 않은가? 지금 이대로 아무것도 변하지 않아도 좋다. 필요한 건 채찍질이 아니라 사랑하고 싶은 내 모습과 부족한 부분을 받아들일 준비니까.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