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와우북 페스티벌, 문학을 질문하고 과학을 상상하다

9월 29일 제 12회 서울와우북페스티벌 개막
홍익대학교 앞 주차장 거리 및 갤러리 등에서 다채로운 행사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특히 이번 축제에는 ‘질문하는 문학, 상상하는 과학’이라는 주제답게 알파고 이후 ‘인간과 기술 발전’에 높아진 대중의 관심을 반영한 강연과 SF(Science Fiction) 작가와의 만남 등이 준비된다.

1.JPG

 

제 12회 서울와우북페스티벌이 9월 26일부터 닷새간 열린다. 국내 최초로 시작되었던 북페스티벌인 만큼 출판사 거리 도서전, 작가 북토크, 전시, 어린이책 놀이터 등 풍부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로 구성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축제에는 ‘질문하는 문학, 상상하는 과학’이라는 주제답게 알파고 이후 ‘인간과 기술 발전’에 높아진 대중의 관심을 반영한 강연과 SF(Science Fiction) 작가와의 만남 등이 준비된다.


작년 신인 작가와 출판사를 연결하는 가교 역할을 했던 ‘상상만발 책그림전’ 공모전은 올해 페스티벌에도 계속된다. 작년에는 2명의 신진 작가가 공모전을 통해 『우주에서 온 초대장』, 『곰곰아, 괜찮아?』등의 결과물을 낸 바 있다. 9월 10일부터 네이버 콘텐츠 창작자 포트폴리오 서비스인 그라폴리오 챌린지를 통해 참가뿐 아니라 참가작들을 구경하고 직접 작품 추천에 참여할 수 있다.


‘상상만발 책그림전’은 8월 29일까지 접수를 받으며, 수상한 작가의 작품은 9월 29일부터 10월 3일까지 <와우상상만찬>에서 더미북이 전시된다. 수상자는 총 7명이 뽑일 예정이며 상금은 각 100만원이다. 지원자는 네이버 그라폴리오 챌린지(http://www.grafolio.com/challenge/113)를 통해 지원할 수 있다.

 

행사 구성

 

2.JPG

 

행사 문의

▶ 사단법인 와우책문화예술센터 홈페이지 (http://wowbookfest.com/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오늘의 책

책에서 결국, 좋아서 하는 일을 찾은 이야기

방송 출연 금지 처분과 퇴사 이후까지, 힘든 시간들을 책 덕분에 견딜 수 있었던 그는 결국 책방을 열었다. '그저 좋아서 하는 일'을 책에서 찾았기 때문. 책방을 하면서 또다른 어려운 일들을 마주하지만 날마다 설레는 하루하루를 만들 수 있는 건, 역시 책 때문이다.

그들은 어떻게 살아 있는 전설이 되었나?

하동관, 팔판정육점, 명돈돈까스, 을지면옥 등 대를 이어 수십 년간 사랑 받고 있는 노포들. 곳곳에 숨어있는 장사의 신들을 찾아 3년간 전국을 발로 뛴 박찬일 셰프의 노포 탐사 프로젝트. 마케팅, 브랜딩, 트렌드에 관계없이 우직하게 성장해온 한국형 성공 비결을 밝힌다.

야구의 세계, 그 떨리는 순간을 마주한 동심

글 없는 그림책, 환상 모험으로 독특한 작품 세계를 구축해온 칼데콧 상 수상작가 데이비드 위즈너가 이번에는 야구를 이야기합니다. 스피드를 요구하는 승부의 세계에 놓인 아이의 마음과 야구공을 잡는 순간을 섬세한 슬로모션으로 그려내어 아이들의 마음을 사로 잡습니다.

자본주의에서 행복하게 살기

스스로 생계형 마르크스주의자라 칭하는 저자가 털어놓는 삶, 노동 그리고 행복에 관한 이야기다. 하고 싶은 일을 즐기며 사는 '불량한' 삶이 성공과는 거리가 멀어도 행복에는 더 가까운 게 아닌지 묻는다. 짧고 굵게 마르크스의 『자본론』을 요약한 대목은 보너스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