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뮤지컬 <잭더리퍼> 8월 9일 마지막 티켓 오픈

관객의 끊임없는 호평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뮤지컬 <잭더리퍼>가 오는 9일에 마지막 티켓 오픈을 진행한다.

크기변환_잭더리퍼_3차티켓오픈.jpg

뮤지컬 <잭더리퍼>가 오는 9일에 마지막 티켓 오픈을 진행한다.


지난달 15일 프리뷰 공연을 시작으로 화려하게 막을 올린 뮤지컬 <잭더리퍼>는 1888년 런던의 화이트 채플에서 실제로 일어난 연쇄 살인 사건을 재구성한 작품으로 3년 만에 국내 공연으로 돌아왔다. 2009년 초연 및 재연을 넘어 이번 시즌 가장 완벽하다는 찬사를 받으며 기립박수와 환호 속에 매 공연을 올리고 있다.


또한 “공연의 노래, 무대, 효과, 안무, 연기 모두 정말 대단했고, 보고 또 봐도 다시 보고 싶은 뮤지컬이다. (godjuni**)”, “긴장감과 설렘, 그리고 두근거림. 정말 한 번만 보기는 아까운 작품. (meda**)”, “무대 세트, 노래, 의상 스토리, 배우 무엇 하나 빠지지 않는 공연이에요. (jjanga01**)”, “탄탄한 스토리 흡입력 강한 배우들의 연기와 노래, 보는 순간 빨려 들어가는 매력의 뮤지컬. (wjdtnr**)” 등 끊임없이 관객들의 호평을 얻고 있다.


뮤지컬 <잭더리퍼>는 다니엘이 쥐고 있는 사건 해결의 실마리와 앤더슨의 수사가 치밀하게 엮이며 살인사건을 파헤쳐 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번 시즌 새롭게 합류한 배우들과 기존 공연에 참여했던 배우들의 완벽한 조화, 탄탄한 스토리와 빠른 전개, 숨막히는 반전은 작품의 완성도를 더욱 높여주며 관객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다니엘 역의 류정한, 엄기준 카이, 앤더슨 역의 김준현, 박성환, 조성윤(조강현), 잭 역의 이창희, 테이, 먼로 역의 정의욱, 김대종, 글로리아 역의 김보경, 김예원, 폴리 역의 정단영이 출연한다.


마지막 티켓 오픈은 8월 9일 오후 2시에 각 예매처를 통해 진행되며, 10월 9일 마지막 공연 회차까지 예매가 가능하다. 뮤지컬 <잭더리퍼>는 신도림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한다.

 

예매하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기획사 제공

기사와 관련된 공연

  • 뮤지컬 [잭더리퍼]
    • 부제:
    • 장르: 뮤지컬
    • 장소: 디큐브아트센터
    • 등급: 만 7세이상 관람 가 (취학아동 관람 가)
    공연정보 관람후기 한줄 기대평

오늘의 책

가장 위험하고 위대한 발명, '내일'

오늘 할 일을 내일로 미루면서 더 이상 자책할 필요가 없어졌다. 저자는 인류를 오늘로 이끈 힘이 도구나 불, 언어의 사용이 아니라 "내일 보자!"라는 인사 안에 있다고 주장한다. 다양한 학문적 근거를 바탕으로 '내일'의 발명이 가져 온 인류 진화의 수수께끼를 풀어낸다.

슬퍼하고 기침하는 존재, 인간의 노래

20세기를 대표하는 시인 세사르 바예호 시선집. 인간을 "슬퍼하고 기침하는 존재"로 표현하고, 끊임없는 삶의 고통을 노래한 시 122편을 수록했다. "어쨌든, 오늘 나는 괴롭습니다. 오늘은 그저 괴로울 뿐입니다." 시간이 흘러도 그의 노래는, 여전히 우리들의 노래이기도 하다.

유토피아는 판타지가 아니다

과거 사람들이 그토록 꿈꾸던 모든 것은 이미 실현되었다. 그러나 당신이 여전히 행복하지 않은 이유는 무엇인가? 주 15시간 노동. 보편적 기본소득. 이것은 더 이상 판타지가 아니다! 지그문트 바우만이 극찬한 참신하고 독창적인 시대적 비판과 담대한 미래지도.

우리가 바로 힙합이다!

힙합에 대한 편견은 이제 그만! 자신의 생각과 감정을 마음껏 털어놓는 주인공들을 통해 짜릿한 즐거움을 선사하는 힙합 동화가 탄생했다. 아이들이 고민하는 문제를 있는 그대로 랩 속에 유쾌하게 담아낸, 주인공 ‘한눈팔기’와 개성 넘치는 친구들의 힙합 크루 만들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