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뮤지컬 <잭더리퍼> 의 화려한 귀환

7월 15일 개막 이후 새로운 변화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새로운 캐스팅과 2013년 디큐브아트센터 공연 이후 3년 만의 재공연이라는 사실만으로 관심을 한 몸에 받은 2016 뮤지컬 ‘잭더리퍼’가 드디어 공개됐다.

크기변환_1.jpg

 

새로운 캐스팅과 2013년 디큐브아트센터 공연 이후 3년 만의 재공연이라는 사실만으로 관심을 한 몸에 받은 2016 뮤지컬 <잭더리퍼>가 드디어 공개됐다. 기존 공연에 참여했던 배우뿐 아니라 새롭게 합류해 호기심을 자극했던 배우들도 열연을 펼쳐 “빈틈없는 스토리와 애절하고 감미로운 넘버들까지.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재미있게 봤어요.”, “화려한 무대연출과 영상, 클래식과 락을 넘나드는 음악에 매료되었어요.” 등 재공연을 기다려온 관객들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호평을 이끌어냈다.

 

크기변환_2.jpg

 

크기변환_3.jpg

 

모든 연습을 마치고 관객들 앞에 공연을 선보이는 배우들 또한 관객 못지않은 기대감을 내비쳤다.


압도적인 카리스마를 내뿜고 있는 류정한과 더욱 완벽한 다니엘로 돌아온 엄기준,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는 카이 등 주연 배우들의 열연과 조연, 앙상블을 비롯한 모든 배우들 간의 조화가 돋보인다. 지난 공연에 이어 안정적인 연기를 보여주고 있는 김준현과 폭발적인 성량의 박성환, 뮤지컬 <삼총사>속 아라미스에서 퇴폐적인 수사관으로 연기 변신을 시도한 조성윤이 더욱 염세적이고 암울한 현실에 물들어가는 앤더슨의 모습을 보여준다.


잔인한 살인마 잭으로 분한 이창희는 “기다리던 작품을 보러 가는 관객처럼 기대된다.”며 설레는 마음과 긴장감을 감추지 못했고, 번갈아 무대에 오르는 테이는 이전의 잭들과 차별화된 부드럽지만 거친 음색을 들려준다. 돈에 집착하는 비열한 기자로 극중 감초 역할을 훌륭하게 소화하고 있는 정의욱과 함께 먼로 역을 맡은 김대종은 “여러 번의 공연을 거쳐 잘 다듬어진 좋은 작품에 참여하게 되어 행복하다. 에너지 넘치는 즐거운 무대를 만들겠다.”며 관객들에 기대를 당부했다.


보호본능을 자극하는 사랑스러운 글로리아로 변신한 김보경과 같은 배역으로 ‘뮤지컬 배우로의 재발견’이라는 평을 받고 있는 김예원은 “준비과정이 많이 어려웠던 만큼 흥미롭고 재미있는 작품이다. 관객들과 만났을 때의 시너지가 특히나 기대된다.”는 소감을 전했으며, 앤더슨 형사의 옛 연인 폴리 역의 정단영은 “완성도 높은 작품에 좋은 역할로 함께하게 되어 영광이다. 폴리로서 잘 녹아들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특히 이번 공연에는 오케스트라의 선율이 더해져 웅장하고 긴장감 넘치는 분위기가 완성되었으며, 기존 탄탄한 스토리를 바탕으로 안무와 음악 등에 변화를 주어 새로운 변주를 꾀했다. 이번 시즌 새로운 캐스팅이 앞으로의 공연에 얼마나 신선한 변화를 가져다줄 것인지 기대가 모아진다. 공연은 10월 9일까지 디큐브아트센터에서 이어진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기획사 제공

기사와 관련된 공연

  • 뮤지컬 [잭더리퍼]
    • 부제:
    • 장르: 뮤지컬
    • 장소: 디큐브아트센터
    • 등급: 만 7세이상 관람 가 (취학아동 관람 가)
    공연정보 관람후기 한줄 기대평

오늘의 책

유발 하라리, 인류의 미래를 말하다

인간은 마침내 기아와 역병, 전쟁을 극복했다. 지구를 평정하고 신이 된 인간은 어떤 역사를 만들 것인가. 『사피엔스』가 우리가 어디에서 왔는지를 알려줬다면, 이 책은 우리가 어디로 가는지 보여준다. 세계적인 석학은 어떤 해법을 제시할까? 미래는 우리의 선택에 달렸다.

말과 사람과 품격에 대한 생각들

“사람이 지닌 고유한 향기는 사람의 말에서 뿜어져 나온다.” 입소문이 만든 화제의 베스트셀러 『언어의 온도』 이기주 저자의 신작. 고전과 현대를 오가는 인문학적 소양을 바탕으로 경청, 공감, 반응, 뒷말, 인향, 소음 등 말과 사람과 품격에 대한 생각들을 따뜻하게 풀어낸다.

전쟁 속에서 고통받는 사람들의 목소리

노벨문학상 수상작가 스베틀라나 알렉시예비치의 전쟁 르포. 역사상 가장 잔혹했던 소련-아프간 전쟁 희생자들의 어머니와 젊은 아내, 참전 용사들의 증언을 담았다. 누구 하나 관심 가져주는 이 없는 작은 약자들의 목소리에 주목하면서 전쟁의 추악한 실상을 폭로한다.

동화작가 권정생 10주기 추모 그림책

권정생 작가의 10주기를 맞아 출간된 그림책. 깜장 병아리 빼떼기의 눈물겨운 일생을 김환영 화가가 오랜 시간에 걸쳐 아름다운 그림으로 완성했다. 시간이 흘러도 오래도록 사랑 받는 동화작가 권정생의 생명과 평화의 사상을 오롯이 담아낸 작품.

.

주목! 투데이 포커스


화제의 공연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