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DRX 응원 이벤트 '도약하자 서부의 왕으로!' 진행

'2행시 응원 딜교'·'십자말 퀴즈 한타' 이벤트 준비… 8월 7일까지 참여 시 DRX 굿즈 등 풍성한 경품 증정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2022년 8월 초 '예스24 X DRX 스폰서십 위크' 진행 예정… 오프라인 이벤트도 준비 (2022.07.18)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가 롤 프로 게임 구단 DRX의 2022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서머 시즌의 선전을 응원하는 이벤트 '도약하자 서부의 왕으로!'를 오는 8월 7일까지 진행한다.

'도약하자 서부의 왕으로!' 첫 번째 이벤트 *2행시 응원 딜교는 예스24 회원이라면 예스24 공식 홈페이지에서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제시어 '도서'로 DRX를 응원하는 내용이 담긴 2행시와 응원 내용에 어울리는 책을 이벤트 페이지에 댓글로 남기면, 추첨을 통해 △22' Summer Authentic S/S T-shirt XL(3명) △YES24 X DRX 한정판 키링(30명) △YES상품권 1천 원 DRX 폰 스트랩(30명)으로 구성된 풍성한 경품을 증정한다.

두 번째 이벤트로는 예스24 공식 SNS에서 **십자말 퀴즈 한타 댓글 이벤트가 진행된다. 예스24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이벤트 게시물에 십자말 퀴즈의 정답을 댓글로 남기면, 추첨을 통해 △DRX 10주년 기념 킹존 복각 한정판 레플리카 티셔츠 XL(2명) △DRX 그립톡 DRX 폰 스트랩(3명) △YES24 X DRX 한정판 키링(10명)을 선물로 제공한다.

예스24 마케팅팀 송다슬 마케터는 "예스24 고객들과 DRX 팬 분들이 이번 LCK 서머 시즌 경기를 더욱 즐겁게 보내길 바라는 마음으로 이벤트를 기획했다"며, "DRX와의 한정판 콜라보 굿즈 등 다양한 경품도 준비된 만큼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또한 "DRX의 공식 스폰서로서 2022 LCK 서머 시즌에 DRX 선수들의 선전을 바란다"는 응원의 메시지를 덧붙였다.

한편, 예스24는 오는 8월 초 DRX와 함께 LCK 서머 시즌 경기가 펼쳐지는 서울 종로구 롤파크 현장에서 스폰서십 위크를 진행하며, 앞으로 DRX와 다양한 협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예정된 스폰서십 위크에 앞서 예스24는 8월 7일까지 예스24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도약하자 서부의 왕으로!' 이벤트를 실시한다.



*2행시 응원 딜교 : 게임에서 공격과 수비를 주고받는 행위를 의미
**십자말 퀴즈 한타 : 한 방 타이밍'의 줄임말로 게임에서 여럿이 모여 벌이는 총력전을 의미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9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웹 3.0을 대비하라!

변화할 미래의 생존을 이야기 한 『김미경의 리부트』와 『세븐 테크』에 이은 후속작이다. 웹 3.0에 대한 전반적인 지식과 관련 비즈니스를 총정리하여 다가올 웹 3.0 시대를 대비하기 위한 필수 정보를 담았다. 각 분야의 전문가의 식견으로 새롭게 창출될 더 많은 부와 기회를 잡아보자.

아름다운 디스토피아의 소년들

『페인트』 이희영 작가의 신작 소설. 잠든 새를 깨우면서 퍼진 바이러스가 세상을 삼켰고, 살아남은 두 소년이 있다. 서로를 향한 질문 속에 드러난 슬픈 진실은 두 소년의 세계를 뒤집어 놓았다. 반전을 거듭하며 과학과 문명의 발전에 대해 던지는 질문들이 무겁게 남는 소설.

배우 이준혁 원작 × 강한 그림

사랑하는 가족을 강아지별로 떠나보낸 이들에게 전하는 밝고 포근한 위로. 배우 이준혁이 반려견 팝콘이와 작별한 후 제작한 동명의 게임을 강한 작가의 그림으로 만난다. 동네를 누비며 뛰어노는 기억 속 반려견의 모습이 더 이상 슬프지 않게, 행복한 추억으로 남도록 마음을 어루만지는 그림책.

돌봄과 내 일 사이에서

분위기가 바뀌었다고 해도 여전히 아이 돌봄은 엄마의 몫이다. 내 일과 육아 사이에서 많은 엄마가 힘들어 한다. 이 책에는 자신의 분야에서 단단하게 성장하며 아이를 키우고 있는 여러 이야기가 담겼다. 일단 힘부터 빼자. 완벽한 엄마가 되어야 한다는 강박 관념을 내려 놓자.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