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주의 신간] 『이쪽이야, 찰리』, 『듣고 있니?』 외

2월 4주 신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예스24 직원이 매주 직접 읽은 신간을 소개합니다. (2021.02.24)

매주 수요일, 예스24 뉴미디어팀이 이주의 신간을 추천합니다.

서점 직원들의 선택을 눈여겨 읽어주세요.


『이쪽이야, 찰리』

카론 레비스 글/찰스 산토소 그림/이정아 역 

학교 폭력 해소에 필요한 그림책이 있다면 

실제 이야기에서 영감을 얻은 그림책이다. 혼자있는 걸 좋아하는 염소 잭과 한쪽 눈을 잃은 말 찰리의 우정이 수채화풍의 그림과 닮아있다. 초원 위 살랑이는 바람처럼 두 동물의 진정한 우정이 코끝을 스친다. 다름을 인정하는 동물의 우정이 인간의 우정보다 낫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 그림책이 진정한 우정을 깨닫고 싶은 어린이들에게 도움이 되지 않을까. (박지애)




『듣고 있니?』

틸리 월든 글그림/원지인| f(에프)

상처를 치유하는 몽환적인 여정

도피 중인 비와 목적지가 없는 루는 길 위에서 우연히 만난다. 다른 듯 닮아보이는 둘은 각자 남에게는 말하지 않는 상처를 숨기고 무심한 표정으로 함께 서쪽으로 출발한다. 길 잃은 고양이 다이아몬드가 이 조합에 최종 합류하여 기묘한 여정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비와 루는 이 알 수 없는 여정이 계속되는 중에 점차 숨기고 있던 이야기를 꺼내고 서로의 아픔과 상실을 어루만진다. 또한 이 유대감을 바탕으로 외면했던 스스로의 목소리를 듣고 치유의 첫 발을 내딛는다. 일찍이 아이스너상을 수상하며 미국 그래픽노블계의 신예로 등장했던 틸리 월든은 이번 작품에서도 그의 장기인 섬세한 스케치와 성찰적인 스토리를 조화롭게 보여주고 있다. 몽환적이고 채도가 낮은 이미지 전반은 주인공들 내면의 아픔과 상실을 반영하며 독자들이 차분하게 이들의 이야기에 귀기울이도록 한다. (박숙경)




『안녕? 나의 핑크 블루』

소이언 글/윤정미 사진 | 우리학교

아이들과 함께 보고 싶은 사진 그림책

일단 책을 펼친 사람이라면 흥미가 솟구칠 수밖에 없는 그림책. 윤정미 작가의 사진으로 소이언 작가가 글을 쓴 『안녕? 나의 핑크 블루』다. 책의 원작인 ‘핑크 & 블루 프로젝트’는 젠더와 컬러 코드의 관계를 인상적으로 포착해내며 <뉴욕타임즈>에서 극찬을 받고 <내셔널지오그래픽> 커버 스토리를 장식하는 등 화제를 모은 전시. 지난 15년간 파리, 브뤼셀, 뉴욕, 토론토, 베이징 등 세계 100여 개 주요 도시에서 전시회를 개최한 이 작품은 핑크를 좋아하는 아이, 블루를 좋아하는 아이의 취향, 성장, 변화를 다뤘다. 분홍색과 파란색으로 너무나 대비되게 나눠진 방을 본 독자들은 깜짝 놀랄 것이다. 그리고 나의 방을 점령한 주요한 색은 무엇인지, 살펴보게 될지도 모른다. (엄지혜)




『기억의 전쟁』

이길보라, 곽소진, 서새롬, 조소나 저 | 북하우스

어떤 역사를 기억할 것인가

역사적 사건 앞에서 보통 우리는 머뭇거림을 경험한다. 겪어보지 않은 일에 대해 “감히 내가 뭘 안다고”라는 식의 막막함. 베트남 전쟁을 다룬 다큐멘터리 <기억의 전쟁>을 제작한 이길보라, 곽소진, 서새롬, 조소나 저자 역시 같은 고민을 품었으나, 현장에 한 발 다가가는 것을 택했다. 학살이 일어났던 베트남에 가서 저자들이 가장 먼저 한 일은 ‘카메라를 내려놓는 것’이었다. 피해자 역시 일상을 사는 사람임을 잊지 않으면서, 봉합되지 않은 이야기를 담아낸다는 것. 그 긴장을 고스란히 담아내는 과정이 우리에게 ‘어떤 이야기를 어떻게 기억할 것인지’ 끊임없이 질문하게 한다.(김윤주)



이쪽이야, 찰리
이쪽이야, 찰리
카론 레비스 글 | 찰스 산토소 그림 | 이정아 역
우리동네책공장
듣고 있니?
듣고 있니?
틸리 월든 글그림 | 원지인 역
f(에프)
안녕? 나의 핑크 블루
안녕? 나의 핑크 블루
소이언 글 | 윤정미 사진
우리학교
기억의 전쟁
기억의 전쟁
이길보라,곽소진,서새롬,조소나 저
북하우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오늘의 책

스티븐 킹이 그린 현대인의 일그러진 자화상

스티븐 킹이 ‘리처드 바크만’의 이름으로 발표한 소설 중 하나. 이야기는 고속도로 공사 계획 때문에 자신의 터전과 가정을 잃게 된 한 남자가 분노로 파멸에 이르는 과정을 담아내며, 거대 자본의 이익 논리 앞에서 무력해지고 마는 개인의 모습, 현대인의 심리를 밀도 있게 그린다.

세계 최고 혁신 전문가가 발견한 변곡점의 시그널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넷플릭스, 애플… 세계적인 혁신 기업들의 공통점은 무엇일까? 바로 변곡점을 빨리 발견하고 그에 맞춰 비즈니스 모델에 변화를 일으켜 시장을 장악했다는 점이다. 세계 최고의 혁신 전문가이자 컬럼비아 비즈니스 스쿨 교수가 쓴, 변곡점의 모든 것을 다룬 책.

인생은 뇌에 달렸다

청중의 눈높이에 맞는 재미난 강연으로 뇌과학을 알려온 김대수 카이스트 교수가 쓴 책. 뇌를 이해하면 인생을 주체적으로 운영할 수 있다. 세계를 정확하게 인식하고, 욕망을 조절하여, 창의적으로 세상을 즐기는 데 뇌과학이 힘을 준다. 구체적인 해법이 책 속에 담겼다.

뮤지션 유희열과 함께 걷는 밤 산책

뮤지션 유희열이 서울의 동네 구석구석을 걸으며 마음 속에 들어온 풍경을 글로 담아냈다. 천천히 밤을 걸으며 우연히 마주친 순간은 지난 추억을 떠오르게 하고, 친한 친구를 생각나게 한다. 시원한 밤 공기가 더욱 그리운, 지금 이 계절에 어울리는 유희열의 심야 산책 에세이.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