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뮤지컬 <머더 발라드> 프리뷰 티켓오픈 2분 만에 전석 매진!

16일(목) 오후 2시 1차 티켓 오픈 8월 11일, 세종S씨어터에서 개막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이번 공연은 4년 만에 돌아오는 만큼 한층 더 강렬해진 록 음악과 업그레이드된 미장센으로 관객들에게 짜릿한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뮤지컬 <머더 발라드> 메인포스터 / 제공 :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뮤지컬 <머더 발라드>가 지난 10일(금) 프리뷰 티켓 오픈 2분 만에 전석 매진되며 올여름 최고 기대작으로서의 저력을 입증했다. 오는 16일(목) 오후 2시 1차 티켓 오픈 분에는 마티네, 심야 공연 등 특별 회차를 포함하여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이어갈 예정이다. 

뮤지컬 <머더 발라드>는 2012년 뉴욕 브로드웨이 맨하튼 씨어터 클럽에서 초연되어 호평을 받았다. 국내 초연 이후 핏빛 로맨스를 그리는 파격적이고 대담한 스토리 전개와 귀를 사로잡는 강렬한 음악을 통한 압도적 몰입감을 선사하며 탄탄한 마니아층을 형성해왔다. 이번 공연은 4년 만에 돌아오는 만큼 한층 더 강렬해진 록 음악과 업그레이드된 미장센으로 관객들에게 짜릿한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머더 발라드>는 김재범, 김경수, 고은성, 김소향, 김려원, 이예은, 허혜진, 이건명, 에녹, 정상윤, 조형균, 장은아, 문진아, 소정화까지 다시없을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을 발표해 관객들의 기대를 모은 바 있다.

올여름 최고 기대작으로 손꼽히는 뮤지컬 <머더 발라드>는 오는 16일 오후 2시 1차  티켓 오픈(오전 11시 세종시즌 패키지 구매자 선예매)하며, 전 예매처 연동으로 판매한다


ㅣ공연 INFORMATIONㅣ 

공 연 명

뮤지컬 <머더 발라드>

공연기간

2020년 8월 11일(화) - 2020년 10월 25일(일)

공 연 장

세종S씨어터

공연시간

평일 8시│주말, 공휴일 2시 6시 (월 공연 없음) 

관람등급

만 16세 이상

러닝타임

총 90분 예정 (인터미션 없음)

원작

Julia Jordan (줄리아 조단) 

작곡

Juliana Nash (줄리아나 나쉬) 

연출. 음악감독

김은영

안무

홍유선


출연

김재범, 김경수, 고은성, 김소향, 김려원, 이예은, 허혜진, 

이건명, 에녹, 정상윤, 조형균, 장은아, 문진아, 소정화




뮤지컬 <머더발라드> 공연 예매하러 가기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기사와 관련된 공연

오늘의 책

온전한 ‘나’를 찾아가는 이야기

『내가 되는 꿈』은 어른이 된 주인공이 과거와 마주하며 온전한 '나'를 찾아가는 과정을 그린다. 지난 괴로움까지 빼곡히 꺼내어 깨끗이 씻어내 바로 보는 일, 그 가운데서 떠오르는 보편적인 삶의 순간, 생각과 감정이 어느 것 하나 누락 없이 작가의 주저하지 않는 문장들 속에 생생하게 살아있다.

아마존 CEO 제프 베조스가 직접 쓴 유일한 책

전 세계 부호 1위이자 아마존 CEO인 제프 베조스. 이제 그는 아마존 CEO 타이틀을 뒤로 하고 자신이 평생 꿈꿔왔던 우주 개척을 다음 목표로 삼고 있다. 남다른 인생 행보를 걸어온 베조스는 이 책을 통해 '자신을 움직이는 힘'을 2개의 키워드로 설명한다. 바로 '발명'과 '방황'이다.

김혼비 박태하, K-축제 탐험기

김혼비, 박태하 작가가 대한민국 지역 축제 열 두 곳을 찾아간다. 충남 예산 의좋은형제축제, 경남 산청 지리산산청곶감축제 등 이름부터 범상치 않은 지역 축제에서 발견한 ‘K스러움’은 이상하면서도 재미있고 뭉클하다. 두 작가의 입담이 살아있는 문장만으로도 충분히 즐겁다.

일본이라는 문제적 나라 이해하기

친절한 국민과 우경화하는 정부, 엄숙한 가부장제와 희한한 성문화, 천황제 등 일본은 외국인이 보기에 쉽게 이해하기 힘든 모습이 공존한다. 일본에서 40년 넘게 살아온 태가트 머피가 쓴 『일본의 굴레』는 이러한 일본의 모습을 냉철하게 분석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