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이돌 이후의 아이돌, 신화 김동완

일상의 힘을 믿는 사람, 김동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인스타그램 속 수많은 사각형들의 나열 속에서 김동완은 어릴 때 인기를 누리던 아이돌 이후의 아이돌이 건강하게 사는 방법을 제시한다. (2020.06.10)

CI Ent 제공


아이돌 전문 저널리스트 박희아가 아이돌 한 명 한 명의 매력을 소개하는

<박희아의 비하인드 아이돌>은 격주로 연재됩니다.


아이돌 그룹 신화의 멤버인 김동완은 벌을 키운다. 양봉을 하면서 수확한 벌집꿀을 들고 사진을 찍으며, 때마다 SNS에 사진이나 영상을 올려 벌들의 안부를 전한다. 벌들이 이사를 한 것 같아서 아쉬워하고, '분봉'에 해시태그를 달아올리는 그는 아이돌 그룹의 멤버로 살아온 지난 23년여의 시간 동안 자신이 무엇을 하고 싶은지 여전히 리스트업을 진행 중인 사람의 즐거움으로 가득한 사람의 모습을 보여준다.

"알 수 없어요. 알려고 하지도 않을 거고." 그가 오르는 연극 <렁스>의 무대 위에서 그는 하고 싶은 말을 모두 뱉어내기 위해 노력한다. 그러나 정작 '렁스가 관객들에게 어떤 작품으로 기억되길 바라나요?'라는 질문에 그는 "알려고 하지도 않을 거"라며 판단은 보는 이, 즉 타인의 선택으로 넘긴다. 대신이 환경과 인간, 그리고 인간과 인간 사이에서도 남는 한 마디는 결국 "사랑해"라는 한 마디이기를 원하는 작품에서, 김동완은 자신이 상대의 선택을 존중하고 있다고, 나는 어떤 말이든 들을 준비가 되어있다고 다정하게 바라보고, 듣고, 몸을 만진다. 결국 잘못된 자신의 선택을 통해 두 사람의 고민을 해소하지 못한 데에 대한 책임 또한 뒷걸음질 없이 마주한다. 


출처: 김동완의 인스타그램

흥미롭게도 그가 연기하는 이런 남성의 모습은 온갖 잡다한 것들이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그의 인스타그램 피드에서부터 나온다. 그의 인스타그램에는 주연을 맡은 영화 <소리꾼>이 있고, 눈여겨보는 강아지들이 있다. 벌의 기억력에 대한 이야기가 캡처되어 있고, 직접 뽑은 면과 두부 부침 이야기가 있다. 태극기, 영양제 홍보, 인상 깊었던 선배의 글, 벌초용 물품 사진, 자신이 운동을 하는 모습 등 온갖 일상으로 점철된 그의 피드는 놀라울 정도로 일반적인 유명 연예인들의 것과는 다르다. 하지만 이 피드에는 자신이 추구하는 삶의 모습이 담겨있고, 상대를 존중하며 여러 가지 사회문제에 대한 답을 끊임없이 찾는 사람의 독백이 존재한다. 나아가 그는 질문을 던지는 사람에게 직접 답을 하기도 한다. "나의 힘듦을 전혀 이해하지 못할 사람들을 만나서 그들의 힘듦을 들어봐요." 그게 복잡한 텍스트로 꽉 찬 <렁스> 속 남성의 자양분이 되고, <소리꾼>의 한 서린 서사를 그리는 바탕이 된다. 

인스타그램 속 수많은 사각형들의 나열 속에서 김동완은 어릴 때 인기를 누리던 아이돌 이후의 아이돌이 건강하게 사는 방법을 제시한다. 젊은 시절에 얻은 인기가 나를 말해주지 않으며, 나이를 먹을수록 오롯이 나를 지탱하는 힘이 필요하다며 "죽지 말자"고 외치며 계속 새롭고 신기한 일상의 힘을 발굴해내는 사람. 그러니 어떤 역할을 맡고, 어떤 노래를 불러도 김동완은 김동완의 것을 한다는 믿음은 지속될 것이다. 벌을 키우든, 식물을 키우든, 사람을 키우든 일단 자기 자신을 키워낸 사람은 무엇이든 할 수 있을 테니. 그런 사람의 선택들은 종종 우리의 선택에 도움을 줄 것이다. 아이돌 이후의 아이돌, 여전히 그가 우상으로서의 역할을 할 수 있는 이유다.


신화 김동완이 발표한 앨범들 

 

김동완 - …LER [Killer Ver.] 


김동완 - …LER [Healer Ver.]


신화 (Shinhwa) 13집 - Unchanging Part1 - 오렌지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박희아

한국 대중문화 전반에 대해 이야기하지만, 사실상 K-POP 아이돌 전문 저널리스트에 가깝다. 웹진 아이즈(IZE)에서 취재팀장을 맡고 있으며, 현재 KBS 1, 3라디오, TBS 등에서 한국의 음악, 드라마, 예능에 관해 설명하는 일을 한다. <아이돌 메이커(IDOL MAKER)>(미디어샘, 2017), <아이돌의 작업실(IDOL'S STUDIO)>(위즈덤하우스, 2018), <내 얼굴을 만져도 괜찮은 너에게 - 방용국 포토 에세이>(위즈덤하우스, 2019) <무대 위의 아이돌>(머니투데이퍼블리싱, 2019) 등을 작업했다. 동화책을 좋아한다.

오늘의 책

요조의 모든 것을 담은 산문집

뮤지션이자 작가, 책방주인으로 꾸준히 자신의 세계를 넓혀온 요조의 산문집이 출간되었다. 이번 책에서는 보다 내밀한 자신의 이야기를 담아냈다. 뮤지션을 꿈꾸던 이십 대부터 성실한 직업인이 된 현재까지 마음 속에 담아두었던 생각들을 노래하듯 들려준다.

묻지도, 따지지도 말고 이제는 알아야 할 IT

매분 매초 우리의 일상 곳곳에 함께 하고, 현명한 투자를 위해서도 꼭 알아야 할 IT 기술. 구글, 페이스북, 마이크로소프트에서 일하는 현직 실무자 3인방이 흥미진진한 테크놀로지 세계로 안내한다. 코딩을 몰라도 이과생이 아니어도 누구나 읽고 이해할 수 있는 이 시대의 교양, IT 입문서.

대표 석학 이어령과 대화

인터뷰 전문가이자 이어령 교수의 제자인 김민희가 이어령 교수를 100시간 넘게 인터뷰하며 엮은 책. 철학과 종교를 넘나 들며 인간 존재의 본질과 한국인의 정체성에 천착해온 이어령 사유의 궤적을 그려냈다. 창조력과 통찰력의 비법을 이어령 교수의 육성으로 들어본다.

구름 좋아하세요?

구름감상협회 회원들이 보내온 사진과 명화 중 365장의 하늘 이미지를 엄선해 한 권에 담았다. 구름의 생성원리와 광학현상에 대한 친절한 설명에 문학 작품에서 뽑은 사색적인 문장들이 더해져 구름이 주는 특별한 즐거움을 만날 수 있다. 1일 1구름의 기쁨을 누리게 해줄 책.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