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독립 북클러버] 책함읽 - 『돌이킬 수 있는』

<월간 채널예스> 2019년 11월호 오프라인 독서 모임의 매력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개편 후 새롭게 달라진 예스24 북클러버는 어떤 모습일까. (2019.11.05)

예스24 북클러버는 전국의 독서모임을 지원한다. 상시 접수로 이뤄지는 ‘독립 북클러버’는 3-12명의 인원으로 3개월 동안, 3권 이상의 책을 읽는 계획을 가진 독서 모임이 신청할 수 있다. 선정이 된 멤버 전원에게는 YES24 북클럽 60일 무료 이용권과 북클럽머니 9,000원을 제공한다.

 

 

책함읽 사진1.jpg

 

 

우수 독립 북클러버 모임 ‘책함읽’

 

예스24 독립 북클러버로 선정된 ‘책함읽’은 책을 사서 쌓아 두기만 하던 친구 둘이 2018년부터 시작한 독서 모임. 함께 고른 책 1권에 각자 선택한 책 1권을 더 읽어 매달 1 n 권의 책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친구 둘이 더 합류하면서 현재 4명이 되었고, 지금까지 과학책, 에세이, 소설 등을 두루 읽어 왔다.

 

‘책함읽’이 이달에 선택한 책은 아작에서 출간된 『돌이킬 수 있는』 . 멤버들이 모두 트위터를 하는데, 유독 이 책의 리뷰가 많이 올라오는 걸 보고 선택하게 됐다. “여성 주인공이 등장하는 여성 작가의 책을 읽고 싶었어요. 아작 출판사에서 나온 걸 보면 SF일 텐데, 팬아트와 ‘앓이’ 트윗이 올라오니 덕후 기질이 있는 트위터리안으로서 궁금하지 않을 수 없었죠.”

 


800x0.jpg

                                                       

 

 

* 멤버들의 한줄평

 

수영 “장르 소설의 전통을 답습하지 않은 세련된 한국형 sf 누아르 물. 반전 요소가 많아 중반부터는 숨도 못 쉬고 읽을 정도!”

 

갈릭 “재해를 맞닥뜨린 사람들의 이야기. 가장 마음에 들었던 건 장르 소설에서 굳이 넣을 필요를 느끼지 못했던 장애인, 외국인 노동자가 당연하게 등장한다는 점”

 

J “현실에서 일어날 법한 사건들, 그 속에서 생존하기 위해 발버둥 치면서도 제 역할을 다 하는 캐릭터를 통해 이야기가 진행되는 걸 보면, 이 맛에 소설을 읽는 게 아닐까.”

 

토끼천국 “시작부터 마지막까지 쉴 틈 없이 몰아치는 전개. 같은 아픔을 가지고 사회로부터 배척받는 사람들, 그 속에서 서로 돕고 화해하는 모습이 좋았다.”

 

 



 

 

돌이킬 수 있는문목하 저 | 아작(디자인콤마)
레퍼런스로 여겨지는 작품의 설정을 더욱 발전시켜 특별한 공간을 만들어낸 솜씨도 그렇고, 무리하게 작품의 성격을 확장하지 않고 안정적인 스토리를 선사하는 데서 깔끔하게 마무리 짓는 결단력도 그렇습니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YES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지원

예스24 독서 모임 북클러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돌이킬 수 있는

<문목하> 저13,320원(10% + 5%)

SF와 판타지, 미스터리를 효과적으로 결합한 신인 작가 문목하의 놀라운 데뷔작 촉망받는 신입 수사관 윤서리, 하지만 부패경찰을 도와 일하게 된 그녀는 건드리지 말아야 할 범죄조직을 건드리고, 비공식 명령을 받아 어느 암살 작전에 투입된다. 작전구역은 대형 싱크홀 발생으로 폐쇄된 유령도시, 4만여 명의 시..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ebook
돌이킬 수 있는

<문목하> 저10,000원(0% + 5%)

SF와 판타지, 미스터리를 효과적으로 결합한 신인 작가 문목하의 놀라운 데뷔작 촉망받는 신입 수사관 윤서리, 하지만 부패경찰을 도와 일하게 된 그녀는 건드리지 말아야 할 범죄조직을 건드리고, 비공식 명령을 받아 어느 암살 작전에 투입된다. 작전구역은 대형 싱크홀 발생으로 폐쇄된 유령도시, 4만여 명의 시..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게이고답지만 게이고답지 않은 소설

2001년에 발표된 게 믿기지 않는 게이고의 장편 소설. 어느 날 나타난 친구의 ‘여성이지만 남성의 마음을 가졌다’는 고백. 거기다 살인까지. 충격적인 이야기의 뒤엔 젠더, 사회의 정상성, 결혼 등에 대한 질문이 숨겨졌다. 그답게 세심한 미스터리 흐름을 좇게 만드는 소설.

다정한 사람이 더 많습니다

박지현 저자는 15년간 다큐멘터리 디렉터로 일하며 다양한 사람을 만나왔다. 유재석과 같은 인기 연예인에서부터 일반인, 시한부 인생, 범죄자까지. 다채로운 삶을 접하며 확인한 것은 세상은 아직 살 만하고 우리사회에는 다정한 사람이 더 많다는 사실이다.

입지 키워드로 보는 부동산 이야기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 그리고 현대에 이르기까지 입지를 중심으로 한반도의 부동산 역사를 담았다. 교육 환경부터 도시계획까지 5개의 키워드를 중심으로 역사 속 사건을 통해 부동산 입지 변천사를 보여주며 현대에는 어떻게 변화되었는지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책이다.

광고인 박웅현이 사랑한 문장들

『책은 도끼다』, 『여덟 단어』의 저자 광고인 박웅현이 아껴 기록한 문장들을 소개한다. 그가 ‘몸으로 읽’어낸 문장들은 살아가는 동안 일상 곳곳에서 생각을 깨우는 질문이 되고, 그 답을 찾는 과정의 든든한 안내자가 된다. 이제 살아있는 독서를 경험할 시간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