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책방 주인의 추천] ‘생태책방 산책아이’ 장세이 전은정 대표 - 『엄마는 숲해설가』

책방지기가 팔고 싶은 책 (3)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아이는 부모가 알려 준 본보기 놀이와 그 놀이의 의미를 듣고 한 발 더 나아가 자신만의 놀이를 만든답니다. (2019. 08. 01)

1.jpg

 

 

세상의 모든 부모들은 아이가 건강하고 똑똑하게 자라길 바랍니다. 그래서 좋다는 건 다 사다 먹이고 비싼 돈을 들여 뭔가를 가르칩니다. 하지만 정작 아이에게 가장 필요하고 중요한 일은 외면하고 있습니다. 바로 밖에 나가 ‘자연’을 마음껏 만나게 하는 일입니다. 세상 그 어떤 존재보다 ‘자연스러운’ 존재인 아이는 특별한 계획이나 준비 없이도 밖에 나가면 스스로 놀잇감을 발견하고 그 놀이에 몰입합니다. 그런 아이들에게 숲은 지혜를 가르치는 교실이자 무공해 놀이터이고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병원입니다.

 

틈만 나면 나가 놀자고 보채는 아이를 보며 부모는 아이와 밖에 나가 무엇을 할지 막막해지곤 합니다. 글 짓고 책 엮는 일을 하는 장세이 작가와 생태 책을 펴내는 목수책방의 대표 편집자 전은정이 함께하는 서울숲 옆 ‘생태책방 산책아이’가 이런 부모에게 꼭 소개하고 싶은 책이 바로 『엄마는 숲해설가』입니다. 숲해설가인 이모와 열 살 지율이를 키우는 엄마가 함께 쓴 손쉬운 생태놀이 안내서이자 가까운 생태공원을 소개하는 책입니다. 이 책 한 권이면 사계절 내내 부모가 세상에 단 하나뿐인 ‘우리 아이 전속 숲해설가’가 되어 아이를 흥미진진한 생태놀이의 세계에 빠져들게 합니다. 빈손과 맨몸으로 즐기는 아주 쉬운 생태놀이를 계절별로 소개해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습니다. 아이는 부모가 알려 준 본보기 놀이와 그 놀이의 의미를 듣고 한 발 더 나아가 자신만의 놀이를 만든답니다.

 

 

20190711__녲뀳_ⓤ꼮__꼶_㏇넧_뉌뀫___DSC7073.jpg

 

20190711__녲뀳_ⓤ꼮__꼶_㏇넧_뉌뀫___DSC7077.jpg

 

20190711__녲뀳_ⓤ꼮__꼶_㏇넧_뉌뀫___DSC7082.jpg

 

 

생태책방 산책아이

 

주소 : 서울 성동구 서울숲2길 16 1층

영업 시간 : 오전 11시 ~ 오후 8시
전화번호 02-416-2161
인스타그램 : @ecobooksgoods

 

 

 


 

 

엄마는 숲해설가장세이, 장수영 공저 | 목수책방
아이와 밖에서 뭐하고 놀까 고민이 많았던 엄마가 아이와 함께 최고의 무공해 놀이터인 ‘자연’에서 쉽고 재미있게 놀 수 있는 방법 60가지를 소개한다.아이가 자연을 벗 삼아 뛰어놀 수 있게 도와준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채널예스, 월간 채널예스, 책읽아웃을 만들고 있습니다.
eumji01@yes24.com

엄마는 숲해설가

<장세이>,<장수영> 공저 13,500원(10% + 5%)

『엄마는 숲해설가』는 이런 책이다! 숲해설가가 된 글 쓰는 이모 장세이와 아이가 ‘자연스럽게’ 자라기를 바라는 엄마 장수영이 함께 쓴 친절한 생태놀이·생태공간 안내서이다. 이 책은 아이와 밖에서 뭐하고 놀까 고민이 많았던 엄마가 아이와 함께 최고의 무공해 놀이터인 ‘자연’에서 쉽고 재미있게 놀 수 있는 방법..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예전에 하던 대로, 그냥 하면 안 된다

데이터 분석가 송길영은 “일상의 모든 행위에 의미와 욕망이 있다”고 전한다. 우리가 소셜 빅데이터를 주목해야 하는 이유다. 이 시기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마음을 읽어봄으로써 이 다음 시기의 변화를 예측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 책은 지난 10년 간의 과거를 톺아보고, 미래를 그려본다.

소설가 황정은의 첫 에세이

소설가 황정은의 첫 에세이가 출간되었다. 『일기 日記』라는 제목처럼 작가의 어떤 날들의 기록을 담아냈다. 코로나19로 달라진 하루와 조카의 낙서에 대한 일상의 에피소드부터 차별과 혐오, 아동 학대, 그리고 세월호에 대한 마음까지. 반짝이는 문장들로 사랑과 위로를 건넨다.

철학자와 함께 현명하게 살기

이 책은 간결하고 명쾌하며 깊다. 우리가 일상에서 부딪칠 수 있는 관계, 심리, 정치, 경제 등 130여 개 문제에 관해 사상가들의 사유가 어떻게 도움이 될 수 있는지 설명했다. 끊어 읽어도, 한 번에 몰아서 읽어도 좋다. 철학은 삶에 강력한 무기가 될 수 있다.

뉴욕 할렘 배경의 매력적인 범죄극

『언더그라운드 레일로드』, 『니클의 소년들』로 퓰리처상을 두 번 수상한 작가 콜슨 화이트헤드의 장편소설. 『할렘 셔플』은 뉴욕 할렘을 배경으로, 평범한 가구 판매상이 강도 사건에 휘말리면서 범죄의 세계에 빠지는 과정을 그린다. 할렘에 거주했던 작가의 경험을 바탕으로 써낸 강력한 이야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