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비운의 프랑스 천재 시인, 뮤지컬 <랭보> 9월 개막!

9월 7일 예스24스테이지 1관 개막 랭보의 ‘영원’을 담은 감각적인 메인 포스터 공개!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프랑스의 천재 시인 ‘랭보’와 시인의 왕 ‘베를렌느’의 이야기를 다룬 뮤지컬<랭보>(제작:라이브㈜,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가 오는 9월 7일 개막을 예고하며 새로워진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2019. 07. 10)

2019 뮤지컬 랭보_메인 포스터.jpg

 

 

공개된 뮤지컬 <랭보>의 메인 포스터는 고행의 길을 걸으며 진정한 시를 찾기 위해 방랑을 시작하는 시인 랭보의 삶을 감각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어두운 터널 속을 거침없이 걸어가는 ‘랭보’의 뒷모습은 눈앞의 울창한 숲과 저 멀리서 어렴풋이 보이는 푸른 바다와 상반돼 마치 그가 미지의 세계를 찾기 위해 방랑을 떠나는 것처럼 보인다. 특히, 터널 밖으로 보이는 숲은 ‘랭보’가 ‘들라에’와 어린 시절을 함께 보낸 아르덴을, 그리고 저 멀리 보이는 바다는 ‘베를렌느’와 함께 시를 써내려 간 런던의 어느 해변을 연상하게 해 작품의 배경을 아름답게 그려내고 있다. 메인 포스터 상단에 위치한 ‘그리하여 나는 벗어난다. 세상 모든 것으로부터’라는 메인 카피는 실제 랭보의 명시 ‘영원(L’Eternite)’을 인용한 것으로 ‘랭보’가 그토록 염원하던 ‘영원’과 완벽한 시를 찾아 방랑을 멈추지 않았던 ‘랭보’의 파란만장한 삶을 담아내고 있다.

 

뮤지컬<랭보>는 2016년 기획을 시작으로 ‘2017 공연 예술 창작 산실 올해의 신작’ 쇼케이스에 이어 2018년 첫 공연까지, 3년 간의 제작기간을 거쳐 초연 당시 대형 라이센스 뮤지컬 사이에서 총 누적 관객 3만명 동원, 30회차 이상 전 석 매진 사례를 기록해 창작 뮤지컬의 가능성을 제시했다. 특히, 초연 개막 43일만에 한국과 중국에서 동시에 공연하는 이례적 행보를 보이며, 최단 기간 해외 진출이라는 타이틀과 함께 글로벌 콘텐츠로 자리매김 하였다.

 

파란만장한 삶을 살았던 프랑스 문단의 천재 시인 ‘랭보’의 삶을 다룬 뮤지컬 <랭보>는 ‘시인의 왕’이라 불린 ‘베를렌느’ 그리고 ‘랭보’의 둘도 없는 친구 ‘들라에’의 여정을 통해 그들 기억 속 ‘랭보’에 대해 다루고 있다. 뮤지컬 <랭보>는 캐스팅 공개를 앞두고 있으며, 오는 9월 7일부터 예스24스테이지 1관에서 공연된다.

 

 

 

뮤지컬 <랭보> 공연개요

 

공연명 

뮤지컬 <랭보> 

공연장 

예스24스테이지 1관  

공연기간 

2019년 09월 07일 ~ 12월 01일 

공연시간 

화, 목, 금 8시 / 수 4시, 8시 / 토 3시, 7시 / 일 2시, 6시

러닝타임 

120분 

티켓가격 

R석 66,000원 S석 44,000원 

관람등급 

만 13세 이상 

예매처 

인터파크 티켓, 예스24 공연 

제작 

라이브㈜,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홍보/마케팅 

㈜로네뜨 

공연문의 

클립서비스 1577-3363 

제작진

프로듀서 강병원, 김수로
작가     윤희경
작곡가   민찬홍
연출     성종완
안무     신선호
음악감독 신은경
외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조남주, 산다는 것의 의미를 묻다

작가 조남주가 선보이는 부동산 하이퍼리얼리즘 소설. 『서영동 이야기』는 「봄날아빠를 아세요?」에서 시작된, 가상의 동네 서영동을 배경으로 한 연작소설 일곱 편을 엮은 책이다. 집, 부동산, 그에 얽혀있는 보통 사람들의 삶과 욕망, 현실과 맞닿은 이야기들이 생생하게 펼쳐진다.

한국 정치, 어디로 가야 하나

뽑을 사람은 없는데, 저 사람이 뽑히는 건 막아야 한다. 한국 정치의 현주소이자, 선거 때마다 반복되는 풍경이다. 김민하 저자가 조국 사태, 한일 외교 분쟁 등 주요 사회 현안을 두고 전개된 갈등을 분석했다. 한국 정치, 무엇이 문제이고 어디로 나아가야 할지 모색한다.

“나는 이 세계의 결말을 아는 유일한 독자였다.”

웹소설이 현실이 되어 펼쳐진 새로운 세상, 갑작스러운 혼란과 공포 속에서 오직 한 명의 독자만이 이 세계의 결말을 알고 있다. ‘웹소설의 현재 진행형 레전드’ 〈전지적 독자 시점〉 소설책 출간! 출간 기념으로 선보이는 ‘제4의 벽 에디션’에는 올컬러 일러스트와 책꽂이, 파일 키트를 함께 담았다.

10년 후 미래를 이끌 새로운 기술

새로운 시대, 새로운 기술들로 세상은 급격히 변하고 우리의 삶도 영향을 받지만, 용어에 대한 개념은 여전히 낯설고 어렵다. 메타버스부터 바이오테크까지. 미래를 바꿀 4가지 기술을 다양한 사례를 통해 개념을 설명하고 투자를 위한 전망까지 한 권에 모두 담고 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