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말 결산] 2018년 ‘채널예스’에서 가장 많이 읽은 인터뷰

우리는 어떤 기사를 가장 많이 읽었을까?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이 기사 읽고 책 샀어요”라는 말을 가장 좋아하는 <채널예스>. 2018년 독자들이 가장 주목한 저자 인터뷰는 무엇이었을까. (2018. 12. 31)

메안.jpg

        언스플래쉬

 

 

김수연.png

1위
김수연(아기발달전문가)

『0세부터 시작하는 감정조절 훈육법』

 

육아 기사는 <채널예스>에서 가장 사랑 받는 콘텐츠 중 하나. 2018년에도 역시 아이를 잘 키우고자 노력하는 부모들의 관심이 높았다. 김수연 박사가 쓴  『0세부터 시작하는 감정조절 훈육법』  은 25년 넘는 임상 경험을 바탕으로 핵가족화된 육아 환경에 적합한 0~5세 훈육 방법을 제시하는 책이다. “자존감 높은 아이로 키우고 싶다”는 부모들에게 김수연 박사는 말한다. “스스로 감정을 조절할 기회를 줘야 한다.” 화내지 않고 내 아이를 훈육하고 싶다면, 아이의 발달 특성과 기질을 잘 살펴볼 필요가 있다.


전문 읽기 http://ch.yes24.com/Article/View/35952

 

 

 

 

대도서관.png

2위
대도서관(유튜버)

 

'유튜브의 유재석' '유교방송'이라고 불리는 유튜버 '대도서관'의 첫 책이 나왔다. 출간 후, 공중파 TV 프로그램에도 진출한 대도서관의 조언은 간단하다. "생방송 말고 편집 방송으로 시작하되, 내가 관심 있고 잘할 수 있는 분야를 지속가능한 콘셉트로 기획해 일주일에 최소 두 편씩 1년간 꾸준히 업로드하라!" 성공하는 '1인 크리에이터'가 되고 싶은 독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전문 읽기 http://ch.yes24.com/Article/View/36008 

 

 

 

 

 

유시민.png

3위
유시민(작가)

 

2018년 예스24 독자들이 선정한 '올해의 책' 1위에 빛나는 유시민 작가의 인터뷰가 3위를 차지했다. 2013년 정계 은퇴 후 전업 작가로 살고 있는 유시민은 매년 꾸준히 책을 펴내고 있다. 유시민은 『역사의 역사』  를 '역사 르포르타주(reportage)'로 받아들여 주길 기대한다. 그는 "역사가 무엇인지 또 하나의 대답을 제시해 보려는 의도는 없다. 위대한 역사가들이 우리에게 전하려고 했던 생각과 감정을 듣고 느껴봄으로써 역사가 무엇인지 밝히는 데 도움될 실마리를 찾아보려 했다"고 말했다.



전문 읽기 http://ch.yes24.com/Article/View/36315

 

 

 

 

김혜경.png

4위
김혜경(저자)

 

경기지사 이재명의 아내 김혜경이 요리책을 썼다. 책을 출간할 당시에 이재명은 성남시장이었다. 2017년 SBS의 <동상이몽>에 출연해 '정치인 부부 최초 지상파 예능프로그램 출연'이라는 화제를 몰고 온 김혜경 이재명 부부. 김혜경은 『밥을 지어요』 를 통해 남편과 아이를 위해 준비했던 66품의 집밥 레시피를 공개했다.

 

 

 

전문 읽기 http://ch.yes24.com/Article/View/35426

 

 

 

 

 

타일러.png

5위
김영철(방송인), 타일러(방송인)

 

새해 결심 중 빠지지 않는 '영어 공부'. 2018년 1월에 가장 많이 본 기사는 바로 『김영철 타일러의 진짜 미국식 영어』 를 쓴 김영철, 타일러 인터뷰였다. SBS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 FM>의 '타일러의 진짜 미국식 영어' 코너에서 시작된 책으로, '인상 좀 펴세요', '근육이 뭉쳤어요', '완전 붕어빵이네요'처럼 간단하지만 생활 속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진짜 미국식 영어를 소개했다.



전문 읽기 http://ch.yes24.com/Article/View/34988

 

 

 

 

 

김진애.png

6위
김진애(도시건축가)

 

도시건축가로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잡학사전>의 첫 여성 멤버가 된 김진애 박사. 그가 올해 2월에 펴낸 『집 놀이, 그 여자 그 남자의』 는 24시간, 365일 할 수 있는 '집 놀이'를 소개한 공간 에세이다. "인테리어 책보다 더 도움을 받은 책"이라는 독자의 호평을 받은 에세이. "건축가가 아닌 생활인으로서 책을 썼다"고 밝힌 김진애는 "앞으로도 '건강한 분노, 멋진 실수, 근사한 시행착오'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문 읽기 http://ch.yes24.com/Article/View/35656

 

 

 

 

 

윤종신.png

7위
윤종신(가수)

 

<월간 채널예스> 2018년 9월호 표지를 장식한 가수 윤종신. <월간 윤종신> 100호 발행을 기념해 첫 에세이  『계절은 너에게 배웠어』 를 썼다. 이태원 월간식당에서 만난 윤종신은 말했다. "나는 가사로 말하는 사람이다." 1990년 015B 「텅빈 거리에서」로 데뷔, 지금은 <월간 윤종신>이라는 독특한 플랫폼을 만들어가는 프로듀서이자 싱어송라이터, 방송인. 30년 가까이 400여 곡을 쓰면서 윤종신은 깨달았다. 대중(大衆)은 대중(大衆)이 아니고, 보편적 감성이라는 것은 존재하지 않는다. 변하지 않는 건 오직 '이야기'. 그래서 윤종신은 여전히 이야기를 만드는 사람으로 살아가고 싶다.



전문 읽기 http://ch.yes24.com/Article/View/36877

 

 

 

 

 

요조.png

8위
요조(뮤지션)

 

대한민국 출판계가 가장 사랑하는 뮤지션 중 한 명인 요조가 세 번째 책  『오늘도, 무사』  를 썼다. 제주에서 책방을 운영하면서 팟캐스트 <책, 이게 뭐라고>, 네이버 오디오클립 <요조의 세상에 이런 책이>를 진행하는 요조. '책방 무사'를 열고 제주로 이사하기까지, 요조가 어떤 과정을 거쳐 책을 좋아하고 사람을 좋아하게 되었는지, 궁금해 한 독자들이 많았다.



전문 읽기 http://ch.yes24.com/Article/View/36405

 

 

 

 

 

최은영.png

9위
최은영(소설가)

 

2018년 가장 사랑 받은 소설 중 하나인 『내게 무해한 사람』 . 최은영 소설가는 자신을 '소포모어 징크스'라 불러 달라고 했다. 『쇼코의 미소』  이후 2년, 단편과 중편 소설을 모두 합해 11편을 엮은 두 번째 소설집. 최은영은 이 소설을 생각하면 무서워서 눈을 꽉 감았다. 내면에서는 두려워서 그만두고 싶은 마음과 그래도 써야 한다는 마음이 서로 자리를 차지하려고 싸웠다. 그 가운데 펴낸  『내게 무해한 사람』 은 최은영이 쓸 수 있는 최선의 소설이었다.



전문 읽기 http://ch.yes24.com/Article/View/36525

 

 

 

 

강원국.png

10위
강원국(작가)

 

2014년 『대통령의 글쓰기』  , 『회장님의 글쓰기』  로 소위 대박이 난 강원국 작가의 세 번째 책  『강원국의 글쓰기』 . 강원국 글쓰기의 결정판을 읽은 독자들은 하나같이 "나도 글이 쓰고 싶어졌다"고 고백했다. 강원국 인터뷰 기사를 읽은 예스블로거 '샹그리라'는 이렇게 댓글을 달았다. "예스24에서 만나기 힘든 재미있는 인터뷰였습니다. 앞으로 계속 글만 쓰면서 먹고살 수 있길 바랍니다."



전문 읽기 http://ch.yes24.com/Article/View/36537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YES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오늘의 책

국민 육아멘토 오은영의 현실밀착 육아회화!

"아이의 행동을 바꾸고 싶다면 부모의 말을 바꿔야 합니다." 국민 육아멘토 오은영 박사가 알려주는 부모의 말. 실제 육아 상황을 200퍼센트 반영한 130가지 현실밀착형 사례와 회화법을 통해 아이에게 화내지 않으면서 분명하게 교육하고, 잔소리가 아니라 효과적인 훈육이 되는 방법을 소개한다.

이슬아 작가의 글방 이야기

이슬아 작가가 글쓰기 교사로 아이들을 가르치며 배운 것들에 대한 이야기를 담아냈다. 누구보다 반복과 꾸준함으로 글을 써온 이슬아 작가는 글을 잘 쓰기 위해 필요한 건, 부지런히 쓸 체력과 부지런히 사랑할 체력이라고 말한다. 글쓰기와 삶에 대한 영감, 그리고 사랑이 가득한 에세이다.

4차 산업혁명보다 100배 더 예측 불가하다

지난 200년의 세계 역사를 뒤엎고 '리셋' 할 포스트 코로나 시대. 9가지 미래 혁신 기술과 함께 대학을 대체할 온라인 교육, 현실이 된 우주시대, 공유경제의 가속화, 인공지능 정치인의 탄생, 기본소득제 실험 등 흥미롭지만 그 어떤 시대보다 큰 변화와 충격을 가져올 세계 미래를 예측한다.

일 잘하는 두 대가에게 듣다

광고인 박웅현과 디자이너 오영식의 대화. 30년 넘게 현업에서 굵직한 업적을 쌓아올린 두 대가로부터 일 잘하는 방법에 관해 듣는다. 업의 본질, 배움, 영감 얻는 법, 고객 설득, 직장생활 등에 관해 두 사람이 기탄없이 대화를 나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