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곰돌이 푸] 곰돌이 푸와 친구들에게 배우는 인생철학

영화 <곰돌이 푸 다시 만나 행복해> 원작 동화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푸 이야기는 작가인 아버지가 어린 아들이 실제로 몸담았던 공간에서 아들이 사랑하는 인형들이 펼치는 재미난 모험을 이야기로 들려주는, 선물과도 같은 작품이었다. (2018.10.22)

 

_뗡뀲_됣뀽__?_⒰넽_꺻뀳__꼱_듄꼹___뤳뀫_꺻뀽_귗뀼_됣뀽1.jpg

 

_뗡뀲_됣뀽__?_⒰넽_꺻뀳__꼱_듄꼹___뤳뀫_꺻뀽_귗뀼_됣뀽2.jpg

 

_뗡뀲_됣뀽__?_⒰넽_꺻뀳__꼱_듄꼹___뤳뀫_꺻뀽_귗뀼_됣뀽3.jpg

 

_뗡뀲_됣뀽__?_⒰넽_꺻뀳__꼱_듄꼹___뤳뀫_꺻뀽_귗뀼_됣뀽4.jpg

 

_뗡뀲_됣뀽__?_⒰넽_꺻뀳__꼱_듄꼹___뤳뀫_꺻뀽_귗뀼_됣뀽5.jpg

 

_뗡뀲_됣뀽__?_⒰넽_꺻뀳__꼱_듄꼹___뤳뀫_꺻뀽_귗뀼_됣뀽6.jpg

 

_뗡뀲_됣뀽__?_⒰넽_꺻뀳__꼱_듄꼹___뤳뀫_꺻뀽_귗뀼_됣뀽7.jpg

 

_뗡뀲_됣뀽__?_⒰넽_꺻뀳__꼱_듄꼹___뤳뀫_꺻뀽_귗뀼_됣뀽8.jpg

 

_뗡뀲_됣뀽__?_⒰넽_꺻뀳__꼱_듄꼹___뤳뀫_꺻뀽_귗뀼_됣뀽9.jpg_뗡뀲_됣뀽__?_⒰넽_꺻뀳__꼱_듄꼹___뤳뀫_꺻뀽_귗뀼_됣뀽10.jpg

 

_뗡뀲_됣뀽__?_⒰넽_꺻뀳__꼱_듄꼹___뤳뀫_꺻뀽_귗뀼_됣뀽11.jpg

 

 

앨런 알렉산더 밀른은 1920년 아들 크리스토퍼 로빈 밀른이 태어나자 하트필드의 아담한 시골집 코치포드 팜을 사들인다. 그리고 자주 산책을 나갔던 애시다운 포레스트를 무대로 곰돌이 푸의 원작인 『위니 더 푸』와 『푸 모퉁이에 있는 집』을 탄생시켰다. 『위니 더 푸』는 그의 아들 로빈이 가장 좋아했던 봉제 곰 인형과 다른 동물 인형들을 가지고 놀이를 하는 모습에서 영감을 받아 집필을 시작했다고 한다. 푸 이야기는 작가인 아버지가 어린 아들이 실제로 몸담았던 공간에서 아들이 사랑하는 인형들이 펼치는 재미난 모험을 이야기로 들려주는, 선물과도 같은 작품이었다.

 

밀른은 인간관계를 이해하고 내면의 세계를 성찰하여 가장 순수한 언어로 옮겨 쓸 줄 아는 작가였다. 머리 나쁜 푸가 어떤 곡해도 없이 세상을 받아들이고 긍정할 때, 겁쟁이 피글렛이 조용히 용기를 낼 때, 이요르가 냉소적으로 세상을 푸념할 때, 단순해 보이지만 동물 친구들의 진심이 묻어나는 대화들은 지금까지도 많은 사람들이 인용하고 곱씹어볼 만큼 깊은 울림을 준다.

 


 

 

곰돌이 푸 앨런 알렉산더 밀른 저/전미영 그림/박혜원 역 | 더모던
머리 나쁜 푸가 어떤 곡해도 없이 세상을 받아들이고 긍정할 때, 겁쟁이 피글렛이 조용히 용기를 낼 때, 이요르가 냉소적으로 세상을 푸념할 때, 단순해 보이지만 동물 친구들의 진심이 묻어나는 대화들은 지금까지도 많은 사람들이 인용하고 곱씹어볼 만큼 깊은 울림을 준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 곰돌이 푸 <앨런 알렉산더 밀른> 저/<전미영> 그림/<박혜원> 역

    11,52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곰돌이 푸 <앨런 알렉산더 밀른> 저/<전미영> 그림/<박혜원> 역

    7,92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장르를 넘나드는 이야기의 향연

『드래곤 라자』의 작가 이영도가 그리는 색다른 이야기, 무한 상상의 세계! 작가가 2000년 이후 발표한 작품 10편을 엮은 첫 SF 단편소설집이다. 인류와 외계 문명의 교류를 그린 ‘위탄인 시리즈’를 비롯, SF, 판타지, 로맨스 등 다양한 장르 속에서 그 특유의 유머러스하고 기상천외한 전개가 펼쳐진다.

원자력, 유전자 변형 농산물을 더 써야한다?

기술의 발전과 자본주의가 환경 친화적인 미래를 만든다. 선뜻 공감이 가지 않는다. 하지만 이 책을 읽는다면 그것이 100% 잘못된 주장은 아닐지 모른다는 생각이 든다. 지구 착취의 정점으로 가는 시점에 우리에게 희망이 있을까? 더 나은 방향으로 나아가기 위해 이 새로운 견해에 귀 기울여본다.

거짓말이 진실이 된 역사

<인간의 흑역사>를 쓴 톰 필립스의 두 번째 책이 출간되었다. 이번 책에서는 거짓말과 탈 진실의 역사를 다룬다. 우리 주변의 가짜뉴스와 루머, 가십 등이 어떤 방식으로 생성되고 재확산 되었으며 어떤 결과를 초래했는지 역사 속 사례에 비추어 재미있게 소개하고 있다.

정여울의 마음 상담소

정여울 작가가 지칠 때마다 커다란 힘이 되어주었던 심리학적 깨달음을 독자들을 위해 꺼내 놓았다. 트라우마로 상처받고, 콤플렉스로 힘들어하고, 행복이 두렵다면 나의 감정을 들여다 보아야 할 때이다. 상처받은 마음을 마주하고 바꿔나갈 용기를 전하는 정여울의 마음 치유 에세이.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