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화제의 책 탄생기] 사이행성이 『며느리 사표』를 출간한 이유

<월간 채널예스> 2018년 8월호 특집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2018년 상반기 화제의 책은 어떻게 만들어지고 화제가 되었을까? 출판사 대표와 편집자, 마케터가 알려준 화제의 비밀, 책 만드는 일의 즐거움! (2018. 08. 09)

177630741.jpg

                                               『며느리 사표』 영주 지음ㅣ사이행성

 

 

 

마음을 움직이는 글에는 망설이지 않기 - 사이행성 김윤경 대표

 

『며느리 사표』 는 출판사 앞으로 보내 온 투고 원고였습니다. 저희 출판사에 투고하신 이유는 저자님의 따님이 『나쁜 페미니스트』 의 독자인데, 사이행성 출판사를 추천해주셨다고 하더군요. 메일 제목이 ‘며느리 사표’였는데, 보자마자 끌렸습니다. 바로 출력해서 읽었는데, 몇 장 읽다보니 눈물이 맺히더라고요. 마음을 움직이는 글이란 증거였죠. 좋은 주제에 좋은 원고, 편집자로서는 망설일 이유가 없었습니다.  

 

어떤 책이든 잘 되기를 바라지만, 성공 여부는 정말 짐작하기 어렵습니다. 『나쁜 페미니스트』  경우에도 초판을 내다보기 어려웠지만  ‘메시지가 너무 좋아서 초기작으로 꼭 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헝거』 는 사이행성에서 『나쁜 페미니스트』 에 이어 두번 째로 펴낸 록산 게이의 책입니다. 첫 책이후 록산 게이의 판권료가 작은 출판사에서 감당 할 수 없을 정도로 올라 있어서 크게 성공하지 않는 한 어느 정도 손해가 예상된 책이었지만 이해득실에 앞서 어떤 절실한 `마음`이 강하가 작용해 출하게 됐습니다.

 

 현재 『며느리 사표』 는 7,000부, 『헝거』 는 7,500부가 팔렸습니다. 며느리 사표는 최근 대만에 판권을 수출하기도 했고요. 모두 훌륭한 저자 덕분입니다. 동시대 독자들에게 공감을 사면서, 한편으로는 시대를 선도하는 저자를 만나는 일은 큰 행운이라고 생각합니다. 두 책의 화제성은 100퍼센트 저자님들 덕분입니다.

 

사이행성에서는 앞으로 대중 문화서와 예술서도 꾸준히 펴낼 예정인데, 문화 인류학자 조한혜정 선생님의 『선망국의 시간-당신은 지금 어떤 시간을 살아가고 있나요?』 와 파란색에 관한 240개의 아포리즘이 담긴 매기 넬슨의 『블루』, 제목은 미정이지만 ‘한국판 비포선라이즈 사랑과 육아편’라는 부제를 단 엄청나게 웃긴 영화 같은 육아 에세이, 여성을 위한 의학이 필요하다는 메시지를 담은 대중 의학서 『젠더 메디신』(가제)까지 하반기에 4권의 책을 출간할 계획입니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기낙경

프리랜스 에디터. 결혼과 함께 귀농 했다가 다시 서울로 상경해 빡세게 적응 중이다. 지은 책으로 <서른, 우리가 앉았던 의자들>, <시골은 좀 다를 것 같죠>가 있다.

  • 며느리 사표 <영주> 저

    12,42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헝거 <록산 게이> 저/<노지양> 역

    14,22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압도적 긴장감을 선사하는 아파트먼트 스릴러

『죽여 마땅한 사람들』 피터 스완슨의 '아파트먼트 스릴러'. 303호에 살던 오드리가 살해되고 3명의 남자가 그 주위를 맴돌고 있다. 312호에서 303호가 보이는 ㄷ자 모양의 아파트는 결코 안전한 곳이 아니다. 읽고 나면 당장 집 안 모든 창문과 문을 한 번씩 체크하게 될 것이다.

괭이부리말 아이들 작가의 단편동화집

<꽃섬 고양이>는 달동네 마을에 사는 길고양이 노랑이의 이야기이다. 사회적 약자와 그보다 더 아래에 있는 거리의 동물들이 서로를 보듬고 연대하는 네 편의 이야기는 혐오와 폭력의 시대에 깊은 울림과 감동을 준다.

99세 철학자에게 배우는 행복론

자신이 행복하다 말하는 사람이 많지 않다. 이유가 여러 가지겠지만 행복에 관해 진지하게 탐색해보지 않은 탓도 있다. 김형석 교수도 90이 넘어서야 행복에 관해 생각했다고 한다. 노학자의 행복론을 담은 이 책은 제목 그대로 행복을 예습하기에 좋은 참고서다.

건강하게 지속 가능한 진짜 다이어트

한 달에 10kg 감량, 이것만 먹으면 무조건 빠진다 등 엉터리 속설에 솔깃한 적이 있는가? 다이어트는 노력과 시간이 필요하다. 이 불편한 진실 때문에 요요와 다이어트 사이를 오가고 있다면, 이제부터 몸은 건강해지고 효율적으로 체중을 관리하는 진짜 다이어트를 시작해보자.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