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테디셀러가 궁금해] 뿌리와이파리 : 지적인 책을 찾아서

우리 사회의 튼실한 뿌리, 무성한 이파리를 찾아서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우리 세상의 조금은 더 인간다운 내일’에 대한 좌파적 모색을 위한 책. (2018. 07. 02)

뿌리와이파리는 올해로 만 17년이 된, 170여 권의 책을 출간한 작지만 알찬 출판사이다. 이 땅의 지적, 문화적 풍토에 ‘튼실한 뿌리와 무성한 이파리’가 되고자 책을 펴내는 일을 하는 사람들이 모여 있다. 뿌리와이파리는 역사와 문화를 중심에 놓은 인문사회 일반과 ‘우주의 진화, 지구의 진화, 인간의 진화’를 담는 <오파비니아 시리즈>로 대표되는 과학, 그리고 ‘우리 세상의 조금은 더 인간다운 내일’에 대한 좌파적 모색을 세 축으로 삼고 열심히 고뇌하며 땀나게 뛰고 있다.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2.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3.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4.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5.jpg

 

배너_스테디셀러가궁금해6.jpg

 

 

 

 

 

『세 바퀴로 가는 과학자전거』

 

앰네스티 언론상과 녹색언론인상을 수상한 지식큐레이터 강양구의 세상과 통하는 과학 이야기. 논술 공부와 통합 교과(과학영역)에 최적화 되었다는. 약 6만 명 독자들의 호평 속에 올해 하반기 개정판이 나올 예정이다. (강양구 저, 뿌리와이파리)


『THE LEFT 1848~2000』

 

1848년부터 2000년까지 유럽 구석구석에서 벌어진 150년에 걸친 좌파의 역사를 치밀하게 추적한 책.  1,028쪽의 방대한 분량으로, 저자 제프 일리가 20년에 걸쳐 쓴 좌파의 백과전서. (제프 일리 저, 뿌리와이파리)


『이타적 인간의 출현』

 

진화적 게임이론의 세계적인 연구자 최정규 교수의 ‘이타성의 진화’와 게임이론에 관한 최적의 안내서. 대중교양서와 전문연구서 양쪽을 아우르는 책. 1만 6천 독자와 통했다. (최정규 저, 뿌리와이파리)


『이슬람의 눈으로 본 세계사』

 

세계사를 보는 균형 잡힌 시각을 제공하는 이슬람 역사 입문서. 현재의 이슬람을 이해하고자 하는 1만 6천 독자와 통했다. (타밈 안사리 저, 뿌리와이파리)

 

『야밤의 공대생 만화』

 

과학에 대한 애정과 개그에 대한 집착이 팽팽한 균형을 이루는 최고의 과학 만화. 자칭 ‘햇병아리 공대생’이 말 그대로 야밤에 올린 만화가 2만 4천 독자를 홀렸다.  (맹기완 저, 뿌리와이파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태도를 읽어요.

ebook
이타적 인간의 출현

<최정규> 저10,500원(0% + 5%)

‘이타성의 진화’와 게임이론에 관한 최적의 안내서! 이 책은 진화적 게임이론을 전공한 경북대 경제통상학부 최정규 교수가 인간 본성에 내재하는 이기성과 이타성의 진화라는 수수께끼에 던진 도전장이다. 저자는 인간이 과연 이기적 존재인가, 이타적 존재인가라는 해묵은 논란에서 한 발짝 더 나아가, 그렇다면 어떻게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2019년 제43회 이상문학상 작품집

한 해 동안 발표된 소설 중 최고의 작품을 선정하는 이상문학상. 올해는 윤이형의 중편 「그들의 첫 번째와 두 번째 고양이」가 대상을 수상했다. 두 반려 고양이의 삶과 죽음을 통해 현대 사회의 삭막함과 현대인의 고독을 유려한 문장과 빼어난 감수성으로 그려냈다.

세상엔 착한 도둑도 있는 게 아닐까?

주인한테서 잊혀지고 버려진 물건들의 소리를 듣는 도로봉. 천 번을 넘게 물건을 훔쳤지만 들킨 적도 없고 흔적도 남기지 않는 어느 천재 도둑의 마법 같은 이야기가 펼쳐진다. 제48회 일본아동문학자협회신인상, 제64회 소학관아동출판문화상 수상작.

환멸과 무기력의 날들을 그린, 윤대녕 소설집

세월호 참사 이후 '작가인 나의 죽음'을 경험했다고 고백하는 작가는, "산 것도 죽은 것도 아닌 환멸과 무기력의 날들"의 시간을 특유의 섬세한 문체로 그려냈다. 서로의 폐허가 맞닿은 이방(異邦)에서 헤매다 다시, 삶 쪽으로 한 걸음 내디디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향후 10년, 대한민국 부동산 전망

3기 신도시는 서울의 수요를 대체할 수 있을까? 1기 신도시의 미래는? 재건축·재개발이 가능한 곳과 불가능한 곳, 인구고령화와 청년실업이 부동산에 미칠 영향까지. 사야 할 부동산 vs 팔아야 할 부동산을 집중 분석하는 한편, 다가올 대한민국 부동산의 미래를 전망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